•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811-4820 / 5,0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간펀드 시황] 국내 주식형 3.3% 손실…러시아·브라질 펀드 10% 넘게 빠져

      ...)가 요동을 치면서 인덱스파생상품 펀드들의 수익률이 상대적으로 부진했다. '한국부자아빠엄브렐러인덱스파생상품A'이 -5.36%의 수익률로 국내 주식형펀드 가운데 가장 큰 손실을 냈고,'CJ엄브렐러인덱스파생상품'과 '푸르덴셜프리미엄엄브렐러BULL인덱스파생상품'도 5% 이상의 손실을 봤다. ◆해외 펀드 모든 지역 모든 섹터에 투자하는 해외펀드가 손실을 냈다. 특히 브라질과 러시아펀드 수익률 하락세가 두드러졌다. 러시아펀드는 지난주에만 10.87% 손실을 보며 전주 13.5% ...

      한국경제 | 2008.10.05 00:00 | 김재후

    • 美 CEO.中企.은퇴자단체 "긴급구제" 한목소리

      미국 기업 최고경영자(CEO) 단체인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을 포함한 경제기구와 은퇴자들은 1일 미국 의회에 대해 미 경제에 중차대한 긴급 구제조치계획을 승인토록 촉구했다. 미국 160여 주요 기업 CEO 기구인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과 중소기업체 조직인 전미독립사업체연맹(NFIB), 중견시민 모임 전미은퇴자단체(AARP) 등은 이날 의회가 7천억 달러의 긴급 구제금융안을 통과시키라고 말했다.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의 존 카스텔라니 회장은 기...

      연합뉴스 | 2008.10.02 00:00

    • 대만, 국부펀드 설립 추진

      대만이 국부펀드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대만 정부당국은 1일 3천억달러에 육박하는 외환보유고를 포함한 잉여자산을 효율적으로 운용하기 위한 방안의 일환으로 중앙은행 총재 등을 참석시킨 가운데 국부펀드를 마련하는 문제를 논의했다. 추이런(邱義仁) 행정원 부원장은 이날 회의와 관련 지난해 이후 불어닥친 글로벌 신용위기 속에서 금융시장에 큰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는 국부펀드에 대한 많은 의견이 도출됐다면서 논의를 계속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2008.10.02 00:00

    • 中은행계 "월가 진출할까 말까?"

      중국銀 '적극'…건설.공상銀 '신중' 미국발 금융위기 속에서 금융 자산가격이 크게 떨어진 미국 뉴욕 월가 진출을 놓고 중국 은행계의 의견이 엇갈리는 가운데 최대 외환대출 기관인 중국은행은 미국은행의 인수문제에 전향적인 자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은행의 주 민 부행장은 29일 제2회 세계경제포럼(WEF)가 열렸던 북부도시 톈진(天津)에서 미국 금융회사에 대한 투자를 고려하고 있는지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모든 가능성을 열어 놓고 있으며 사...

      연합뉴스 | 2008.10.01 00:00

    • thumbnail
      [美 구제금융안 전문가 진단] "법안 통과돼도 당분간 신용경색 지속"

      ... 세계는 신용시장과 파생상품시장 규모에 비해 하찮은 구제금융안에 과도하게 관심을 갖고 있다. 투자심리는 거의 패닉이라고 할 만큼 부정적이다. 증시는 10월 초와 11월 초 사이에 바닥을 칠 것이다. 하지만 내년 3월까지 랠리를 펼친다고 해도 그건 새로운 '강세장(bull market)'의 시작이라기보다는 추가 하락이 예고되는 '베어마켓(bear market) 랠리'가 될 것이다. 뉴욕=이익원 특파원/오광진 기자 ik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10.01 00:00 | 이익원

    • 美구제금융안 전문가 진단…"법안 통과돼도 당분간 신용경색 지속"

      ... 크기에 비해 하찮은 구제금융안에 과도하게 관심을 갖고 있다. 투자심리는 거의 패닉이라고 할 만큼 부정적이다. 증시는 10월 초와 11월 초 사이에 바닥을 칠 것이다. 하지만 내년 3월까지 랠리를 펼친다고 해도 그건 새로운 '강세장(bull market)'의 시작이라기보다는 추가 하락이 예고되는 '베어마켓(bear market) 랠리'가 될 것이다. 신용버블은 붕괴됐다. 통화공급을 확대하는 정책도 신용시장과 경제 성장에 다시 불을 붙이지는 못할 것이다. 지난 2001년부터 ...

      한국경제 | 2008.10.01 00:00 | 오광진

    • [브리핑] 10월 주식시장 전망 : Valuation은 매수 하지만 직관(直觀)은 보수...메리츠증권

      ... 주식시장은 Valuation적 희망과 시장을 바라보는 직관적 비관이 대립구도를 형성하여 지속적인 변동성 장세를 이끌어 낼 전망. 이러한 변동성이 큰 대립구도에서 10월 주식시장은 안도랠리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지만 이는 추세적인 Bull Market이 아닌 일시적인 Bear Market Rally의 수준에 머물 가능성이 높아 적극적인 매수 보다는 상승시 비중을 조정하는 전략이 필요. ■ 10월 주식시장의 예상범위는 당사의 Fundamental 모형과 변동성 모형을 ...

      한국경제 | 2008.09.29 10:54

    • 우주여행 무산 일본인 "돈 돌려달라" 소송

      지난 2006년 우주관광을 위해 훈련을 받다 건강상의 이유로 우주선 탑승이 무산된 일본인 실업가가 이 사업을 주관하는 미국 회사를 상대로 낸돈을 돌려달라며 소송을 냈다. 에노모토 다이스케(37)씨는 지난 달 버지니아주 알렉산드리아의 미 연방지법에 2천100만 달러를 사기당했다며 이를 반환하도록 우주관광 전문 여행사인 스페이스 어드벤처스사를 상대해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미국의 정보기술 잡지 와이어드 인터넷판이 27일 보도했다. 에노모토는 20...

      연합뉴스 | 2008.09.29 00:00

    • 쿨먼, 뒤퐁 206년 사상 첫 여성 CEO 등극

      세계적 석유화학업체인 미국의 뒤퐁은 23일 이 회사 206년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인 엘런 쿨먼(52) 수석 부사장을 새 최고경영자(CEO) 겸 사장에 임명했다. 뒤퐁의 찰스 할러데이(60) CEO는 이날 성명을 통해 "그간 회사를 일신해 수익과 매출이 증대되고 자질을 갖춘 강력한 차세대 리더십을 계발했다"며 이제 순조롭게 새로운 리더십에 최고경영권을 이양할 시점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오는 10월1일 CEO에 취임하는 쿨먼은 지난 1988년...

      연합뉴스 | 2008.09.24 00:00

    • FBI "리먼ㆍAIG 등 4개사 수사"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최근 금융위기를 촉발시키면서 7천억 달러라는 천문학적 구제금융으로 연명하게 된 4개 주요 금융기관들에 대해 수사에 착수했다. 익명을 요구한 미 연방수사국(FBI) 관계자 2명은 23일 FBI가 양대 모기지(주택담보대출) 기관인 패니메이와 프레디맥, 투자은행 리먼 브러더스 및 세계 최대 보험사 아메리칸 인터내셔널 그룹(AIG) 등 4개 금융회사들의 사기혐의 가능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사는 현재 예비단계...

      연합뉴스 | 2008.09.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