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21,3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히려 지구 더 열받게 했다"…기록적 폭염 '주범' 봤더니 [김리안의 에네르기파WAR]

      ... "2023년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할 가능성이 60% 이상"이라고 전했다. 친환경 규제했더니 … 지구가 더 열받았다 올해 상반기 동안 기온을 높이고 극단적인 기후 현상 증가시킨 부분적인 원인은 엘니뇨(El Niño)가 있다. 이는 적도 부근 태평양 수온을 가열시키는 현상을 의미한다. 지난 5월 네이처엔 "환경 규제가 역설적으로 지구를 더 열받게 했다"는 티안리 위안 미국 메릴랜드대학 박사 연구팀의 논문이 게재됐다. ...

      한국경제 | 2024.06.19 09:35 | 김리안

    • thumbnail
      [2024 인천강소연구개발특구 기업 CEO] 생분해성 플라스틱 물성을 연구·개발하고 제조하는 기업 '도원바이오테크'

      ... 압출, 브로우, 블로잉, 방사, 사출가능 원료로 상용화가 가능한 기술을 가지고 있으며, 5Grade 모두 미국농림부 biobased USDA인증(82%-98%)을 받았다. SGS EU Pass(생분해성 빨대), 생분해성 환경표지인증 EL724, 지속가능보고서 그린등급, 우수기업인증까지 보유하고 있다. 도원바이오테크는 현재 일회용품 환경규제가 시작된 생분해성 비닐(각종 생활용품 포장재)을 미국에 수출하고 있다. “생분해성 원료 사용하면 매립됐을 때 60~90일 ...

      한국경제 | 2024.06.18 17:38 | 이진호

    • thumbnail
      4대 금융, 2분기도 '역대급'…ELS 빼면 상반기 첫 10조 순익

      4대 금융지주가 2분기에 또다시 사상 최대 수준의 실적을 내놓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금리 하락과 ELS 배상금 등으로 쉽지 않을 것이라는 예상과 달리, 대출이 급증하며 이자이익이 성장을 주도했다는 설명입니다. 전범진 기자입니다. 증권가가 예상하는 국민, 신한, 하나, 우리금융지주의 2분기 합산 순이익은 4조 5,041억원. 작년 2분기와 비교하면 순익이 5.2% 가량 증가할 전망입니다. 1분기에 신한지주가 차지했던 '리딩뱅크'의 자리는 KB금융이 ...

      한국경제TV | 2024.06.18 17:06

    • thumbnail
      금융위 상임위원 "가상자산 현물ETF 승인은 금융업과 결합 신호"

      ... 금융회사 정리제도의 중요성을 확인했다며 은행 위기 시에 대비한 공공부문 안전망, 금융시스템의 금리와 유동성 리스크, 기술 발전과 소셜미디어 확산이 예금자 행태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해 논의했다. 김 위원은 "한국은 2020년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금융시장 위기 시 주가연계증권(ELS) 마진콜에서 비롯된 자금경색 상황을 유동성 공급 등을 통해 신속하게 해소한 경험을 갖고 있다"면서 "이를 회원국과 적극 공유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6.18 15:13 | YONHAP

    • thumbnail
      홍콩ELS 손실 턴 은행, 2분기 '실적 반등'

      홍콩 H지수 주가연계증권(ELS) 손실 사태에 발목이 잡혔던 은행권이 올해 2분기 실적 개선에 성공할 전망이다. 기준금리 인하 시점이 하반기로 밀린 가운데 가계·기업대출이 늘어나면서다. 은행권은 금융당국의 가계대출 정책 및 연체율 관리가 향후 실적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고 있다. 17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KB 신한 하나 우리 등 4대 금융지주의 2분기 합산 당기순이익 예상치는 4조5041억원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한국경제 | 2024.06.17 18:16 | 김보형

    • thumbnail
      Kim Min-gyu "Even if I go back, I will appear on 'Produce 101'"

      “I am working as an actor, but even if I went back, I would have appeared on ‘Produce Through ' Actor Kim Min-gyu, who broadened his acting spectrum with MBN's 'The Crown Prince Disappeared', said this about his appearanc...

      텐아시아 | 2024.06.17 17:31 | leesojung

    • thumbnail
      Suho "I was already an actor before EXO debut"

      “Perhaps because I am famous as a member of EXO, I received a lot of questions about the ‘challenge’ of acting and the ‘challenge’ of a historical drama while doing ‘The Crown Prince Disappeared.’ To be hones...

      텐아시아 | 2024.06.17 17:30 | leesojung

    • thumbnail
      키움증권, 3천번째 ELS 공모…2010년 첫 출시 이후 14년만

      키움증권은 제3천회 주가연계증권(ELS)를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키움증권이 제1회 ELS를 출시한 건 2010년 8월로, 초기에는 1주일간 1∼2종목을 판매했으나 이번주에 공모하는 ELS는 23종목, 주가연계파생결합사채(ELB)는 5종목에 이른다. 키움증권의 3천번째 ELS는 코스피200과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유로스톡스5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한다. 3년 만기에 6개월 단위로 조기상환 기회를 주며, 조건 충족 시 최고 ...

      한국경제 | 2024.06.17 15:23 | YONHAP

    • thumbnail
      키움증권, 제3000회 ELS 출시

      키움증권은 제3000회 주가연계증권(ELS)를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상품은 코스피200지수, S&P500지수, 유로스톡스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한다. 만기는 3년이며, 조기상환주기 6개월이다. 기초자산의 가격이 최초 기준가격의 45% 미만으로 하락하지 않으면 최고 연 7.2%의 세전 수익과 원금을 상환받을 수 있다. 키움증권은 이번주에 제3012회 ELS까지 발행할 예정이다. 키움증권의 ELS 중 회차에 숫자만 있는 상품은 대체로 ...

      한국경제 | 2024.06.17 15:08 | 한경우

    • thumbnail
      [커버 스토리] 급격하게 바뀌는 기후 지구 온난화가 원인이에요

      ... 모래 폭풍과 물 부족으로 삶의 터전을 옮겨야 하니까요. 기후 때문에 고향을 버리고 다른 곳으로 이주하는 사람들을 ‘기후 난민’이라고 합니다. by 문혜정 기자 엘니뇨에 대해 적어 보세요 ‘엘니뇨(el Niño)’와 ‘라니냐(la Niña)’는 세계 여러 곳에서 일어나는 홍수, 가뭄, 한파 등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엘니뇨와 라니냐는 무엇일까요? 또 이런 ...

      한국경제 | 2024.06.16 09:15 | 문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