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9551-169560 / 171,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굿모닝골프] 골프의 과학

      ... 무너졌기 때문이다. 티샷이 부실했는데도 여전히 파를 노리면 문제가 발생한다. 그린까지 2백50 가 남았는데도 여전히 파를 잡겠다고 올리려다가는 "당연히" 미스샷이 이어진다. 욕심부린 만큼 반드시 대가가 뒤따르는 것이 "골프의 과학"이다. 티샷 미스후 목표를 보기로 바꾸면 샷이 편안해진다. 그린근처까지만 보내자고 작정하면 힘이 들어갈 이유가 없다. 그럴때야 말로 오히려 "붙이는 파"가 가능하다. 홀을 벗어나며 "마음을 비운다 비운다하고는 또 못비웠구나"하고 ...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산림보전지역에 골프장건설 허용...이해찬의원, 사례제시

      환경처가 산림이 우거진 절대보전지역에 골프장 건설을 허용하는등의 환경 영향평가를 해준것으로 드러났다. 이해찬의원(민주당)은 국회보사위에서 "환경처가 용역비 23억원을 들여 조 사한 전국녹지자연도에 따라 절대보전지역으로 지정된곳에 환경처 스스로 골프장건설에 문제가 없다고 환경영향평가를 협의해준것은 모순"이라고 지 적하고 강원도 춘성군 육성그랜드컨트리클럽등 4곳을 사례로 제시했다. 이의원에 따르면 지난89년 육성골프장이 들어선 춘성군 남산면 ...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골프] 애틀란타클래식 놀란헨크 17언더파 271타로 우승

      프로경력 5년의 놀란 헨크(28.미국)가 93벨사우스애틀랜타클래식골프대회 (총상금1백20만달러)에서 전날까지의 4타차를 뒤집으며 우승했다. 헨크는 9일(현지시간)미조지아주 애틀랜타CC(파72.전장7천18야드)에서 끝난 대회 최종일경기에서 보기없이 버디5개를 잡아내며 5언더파 67타를 기록,합계17언더파 2백71타의 좋은 기록으로 닉 프라이스등 3명을 2타차로 제치며 우승했다. 전날까지 선두였던 지난해 미PGA선수권자 닉 프라이스와 4타차를 ...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정가스케치> 야당 "대입답안지 골프연습장서 전달" 주장

      ... 대학원부정.고입부정을 경쟁적으로 폭로해 열기가 가득. 장의원은 "당시 김광옥장학사가 팔레스호텔로비에 답안지를 떨어뜨려 전달 했다는 것은 주위의 이목으로 불가능했다"며 "대신 출제본부 옆에 임시로 만든 출입문을 통해 드나들 수 있었던 골프연습장에서 답안지 전달이 있었 다"고 주장. 장의원은 "원래 골프장으로 통하는 출입문이 없었는데 교육부측이 특별히 요청해 호텔측이 콘크리트벽을 허물고 특별히 출입문을 만들었고,골프장에 는 일반인들도 자유로이 출입할 수 있었다"고 ...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골프계] (주)팬텀, 센스서미트 ABS 등 골프공 3종 선보여

      (주)팬텀(대표박보원)이 최근 센스 서미트 ABS등 3종의 골프볼을 새로 선보여 골퍼들의 볼선택폭을 넓혔다. 특히 "센스"는 여성전용으로 부드러운 타구감에 저탄도 구질로 거리를 늘릴수 있다고. 이로써 팬텀골프볼은 기존의 슈퍼442 팬텀골드등을 포함,모두 8가지로 늘어났다.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골프계] 본격 골프시즌 .. 내주부터 아마.프로대회 잇따라

      본격골프시즌을 맞아 다음주부터는 프로.아마대회가 잇따라 벌어진다. 우선 국내두번째 남자대회인 93캠브리지오픈이 오는 19~22일 뉴서울CC에서 벌어진다. 총상금1억2,000만원인 캠브리지 오픈은 금년남자프로계의 판도를 점칠수 있는 대회로 최상호 박남신의 아성에 누가 도전장을 던질수 있을것인지 주목된다. 이 대회는 프로120명 아마100명등 총220명이 참가할 예정. 오는 20~22일 남서울CC에서 열리는 제17회 한국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는 ...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골프계] 안양컨트리클럽, '캐디면학실' 열어 눈길

      안양컨트리클럽(대표 편송언)이 최근 "캐디면학실"을 개설했다. 국내골프장중 처음으로 마련된 캐디면학실은 면학석과 회의실및 5,000여권의 도서가 구비돼있다. 안양CC의 면학실 개설은 야간대학생이나 전문직업교육을 이수중인 캐디등 250여명의 캐디들이 연중무휴 이용할수 있다.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해외골프] 프로일수록 '퍼팅시간' 길다 .. 미지 분석

      골프를 잘치는 것과 빠른 플레이는 양립할수 없는 것인가. 이 질문의 대답은 ''예스''도 되고 "노''도 된다. 아마골프의 느린 플레이는 별볼일 없이 짜증만 나게 하지만 세계에서 가장 골프를 잘친다는 닉팔도는 느림보 플레이의 대표주자이다. 미골프매거진이 최근 조사한 골프의 ''느림보 플레이''에 대해 알아본다. .우선 아마골퍼등은 드라이버샷을 할때 뜸을 들이지만 프로들은 퍼팅할때 뜸을 들인다. 아마들이 보통 드라이버샷을 할때 소요되는 ...

      한국경제 | 1993.05.10 00:00

    • 골프내장객 사상 첫 감소 .. 잇단 사정한파로 위축

      전국 62개 개장골프장의 지난 4월중 내장객이 개장골프장의 증가에도 불구,사상 처음으로 감소한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골프장사업협회(회장 김진홍)에 따르면 그동안 꾸준히 증가해온 각골프장내장객이 지난달 모두 41만8천9백75명을 기록,지난해 같은기간의 42만5백13명보다 0.4%감소했다. 지난해 4월이후 나산 신원 승주 금강 경북 발안 중앙CC등 8개골프장이 새로 개장,개장골프장이 모두 62개로 늘어난것과 매년 자연증가율 22%를 감안하면 ...

      한국경제 | 1993.05.10 00:00

    • [골프] 이영미 공동9위차지 .. 일 세계여자골프

      일본에서 활약중인 이영미가 93세계여자골프토너먼트(총상금54만5천달러) 에서 공동9위를 차지했다. 9일 일본 동경 요미우리CC(파72.전장6천3백97야드)에서 끝난 대회 최종일경기에서 이영미는 1언더파 71타로 선전,합계 3오버파 2백91타(71,71,78,71)로 공동 9위를 마크했다. 우승자는 1라운드부터 선두를 고수했던 일본의 히라세 마유미로 그녀는 이날 7오버파 79타로 매우 부진했으나 합계 1언더파 2백87타로 아다시 가쓰미와 ...

      한국경제 | 1993.05.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