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51-4660 / 5,8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證, 차세대 퇴직연금 시스템 오픈

      한국투자증권(대표이사 유상호)은 내년 개정 입법 예고된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을 반영해 DB형과 DC형을 혼합할수 있는 차세대 퇴직연금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일 밝혔다. 기존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에서는 이 두 형태의 퇴직연금을 구분해 한쪽만 선택할 수 있다. KIPS(Korea Investment Pension System, 킵스)로 명명된 이 증권사의 차세대 퇴직연금 시스템은 '고객의 퇴직연금 자산을 안전하게 지키고 관리하는 시스템'(Keeps)...

      한국경제 | 2008.12.01 00:00 | ramus

    • thumbnail
      불황기 '연봉협상' 지레 포기말아라

      직장인들에게 연말과 연초는 연봉협상의 계절이다. 하지만 글로벌 금융위기로 파급된 경제위기로 연봉협상에 있어선 최악의 시기를 맞았다. 적지 않은 기업들이 구조조정에 나섰고 허리띠를 조여매는 등 자구책 마련에 애쓰는 모습이다. 연봉협상은커녕 '일단 살아남는 게 전략'이라는 얘기도 곧잘 들린다. 회사나 경제 사정은 고려하지 않고 나만 잘살자는 식으로 연봉협상에 나설 수도 없고 "다른 곳에서 얼마를 내세우며 스카우트 제안을 해왔다"며 이직을 무기로 ...

      한국경제 | 2008.11.30 00:00 | 김동욱

    • thumbnail
      [신현만 칼럼] 당신이 '나'라는 회사의 CEO라면 자신의 점수는 몇점

      현대 경영학의 아버지로 불리는 피터 드러커는 수년 전 "우리 각자가 모두 CEO"라고 말했다. 각자 자기 경력을 관리하는 자기 회사의 CEO라는 것이다. 올해의 마지막 달을 맞고 있는 지금 우리 모두는 CEO로서 자신을 되돌아 볼 필요가 있다. 과연 나는 내 회사의 최고경영자로서 한 해 동안 어떤 것을 이루었고 내 회사는 어떻게 변해 있는지 점검해 보자. 우선 자기계발을 얼마나 했는지부터 살펴보자.자기계발은 미래를 위한 투자다. 투자가 없으면...

      한국경제 | 2008.11.30 00:00 | 김동욱

    • thumbnail
      [생활보험이야기] '13월의 보너스' 연말정산 … 꼼꼼히 챙긴만큼 이득 듬뿍

      올해도 어느덧 마지막 달에 접어들었다. 한 해를 정리하는 12월은 연말정산의 시즌이기도 하다. 연말정산은 '13월의 보너스'라고 불린다. 꼼꼼히 챙기면 그만큼 이득을 볼 수 있다. 경기 침체로 인해 올해는 어느 해보다도 연말정산 환급금의 가치가 높게 느껴질 수 있다. 올해 가장 큰 변화는 연말정산의 시기가 조정됐다는 점이다. 지금까지는 1월 급여 지급시에 환급금이 나왔지만 올해부턴 2월 급여 지급 때로 변경됐다. 이로 인해 의료비,신용카드,...

      한국경제 | 2008.11.30 00:00 | 김현석

    • thumbnail
      [김기훈 대표의 시추에이션 잉글리쉬] 경제활동과 관련된 영어 표현들

      ... large export business. 우리 어머니는 큰 수출업체를 경영하고 있다. ⊙ 투자와 관련된 표현들 조금은 전문적인 내용을 다루도록 하자. 사업을 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투자'라 할 수 있다. 투자는 invest라고 표현하는 것이 일반적이며 put a stake와 같은 표현도 종종 쓰인다. 참고로 '투기'는 speculate라고 표현되므로 invest와는 엄격히 구분된다는 점도 알아 두자. 또한 가진 것을 한 곳에 모두 투자할 때는 put ...

      한국경제 | 2008.11.28 11:48 | 박정호

    • thumbnail
      [보험 100배 활용하기] 보험가입때 보장분석 받으셨나요

      이참에 장롱속 증권 꺼내보세요 "어떤 보험에 가입하고 계세요. "(보험설계사) "암인가,뇌출혈인가….질병을 보장해주는 건데 자세히는 모르겠네요. ""제가 가입한 건 없고,남편 명의로만 3개 정도 들어있어요. "(고객) 고객을 만나면 흔히 오가는 대화다. 보험 컨설턴트의 보장 분석을 제대로 받지 못한 채 즉흥적으로 가입한 결과다. 보장 분석,다시말해 보험의 리모델링은 그래서 중요하다. 내가 가입한 보험이 나에게 맞는 보험인지 아닌지를 알아...

      한국경제 | 2008.11.23 00:00 | 김현석

    • thumbnail
      [신현만 칼럼] 회사는 내 사정을 이해해줄거라고? 천만에!

      산악회 선배들은 첫 산행을 나서는 후배들에게 "초보자를 위한 산은 없다"고 강조한다. 초보자에게든 베테랑에게든 산은 그냥 산일 뿐이며,산의 기후 변화나 험준한 지형지물 등은 사람의 의지로 바뀔 수 있는 것이 아니라는 것이다. 직장도 마찬가지다. 직장인들이 흔히 저지르는 실수는 대개 직장이 자신의 편의를 봐줄 것이라는 착각에서 비롯된다. 예를 들어 신입사원은 자신이 경험이나 지식이 부족하기 때문에 선배들이 자신의 실수를 봐줄 것이라고 생각하기 ...

      한국경제 | 2008.11.23 00:00 | 사회부

    • thumbnail
      불황기 채용시장은 서바이벌 게임… 이직 보다는 자리보전 우선

      전직 하려면 영업직 노릴만 글로벌 경제위기가 국내 실물경제에까지 번지면서 구직시장에 찬바람이 불고 있다. 취업 준비생들은 '묻지마 지원'으로 바늘 구멍 뚫기에 나서고 있고,경력 채용시장의 수요도 급격히 줄어들고 있다. '궁즉득(窮卽得)'이라고,어려울 때도 생존하는 사람은 있는 법.채용 전문가들에게 불황기 채용에 성공하는 방법을 물어봤다. ◆불황 땐 이직 말고 자리 보전 5년차 영업맨 김모 대리는 최근 한 국내 기업의 스카우트 제의를 받았다...

      한국경제 | 2008.11.23 00:00 | 사회부

    • [브리핑] [2009 인터넷 산업 전망] IMF시기에 태생, 다시온 기회 놓치지 말자...미래에셋증권

      [2009 인터넷 산업 전망] IMF시기에 태생, 다시온 기회 놓치지 말자...미래에셋증권 I. Investment Summary 1. 이젠 양적인 성장은 끝났다! 국내 인터넷 산업은 지난 10년간 폭발적인 성장을 해왔다. 이는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하에 세계 최고의 인터넷 인프라를 구축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인터넷 업체들이 설립되었기 때문이다. 인터넷 시장 초기에는 업체들의 무분별한 인터넷 시장 진출과 기대감으로 인터넷버블 등의 문...

      한국경제 | 2008.11.17 09:24

    • thumbnail
      '취업 직행' 인턴십 노려라 … 기업들 '경험자' 선호

      경쟁률 100대 1 넘기도 취업시장이 극도로 얼어붙고 있는 가운데 기업 인턴십에 관심이 커지고 있다. 특히 일부 기업들은 인턴십을 통해 지원자의 자질을 파악한 후 실제 채용으로 이어가기도 하는 데다 실제 채용전형에서 인턴 경험에 대해 가산점을 부여하는 곳도 적지 않다. 이에 따라 인턴경쟁률이 100 대 1을 넘는 기업들도 속속 등장하고 있다. 취업포털 커리어의 도움을 받아 불황기 인턴십 뚫기 비법을 살펴본다. ◆채용 지름길·경쟁률 100 ...

      한국경제 | 2008.11.16 00:00 | 김동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