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1-150 / 1,7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 BOA "기술주 팔고 인프라·금융株 사라"

      미국 투자은행 뱅크오브아메리카(BOA)가 페이스북 등 기술주에 대한 투자의견을 ‘비중 확대(overweight)’에서 ‘시장 비중(market weight)’으로 내렸다. 반대로 인프라, 금융 등 기존 주도 산업에 대한 투자의견은 시장 비중에서 비중 확대로 올렸다. 7일(현지시간) BOA는 투자자들에게 보낸 메모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비중 확대는 시장 평균을 웃도는 수익률이 기대될 때, 시장비중은 시장 ...

      한국경제 | 2021.01.08 12:12 | 양병훈

    • thumbnail
      "테슬라 4분기 전기차 판매, 시장 예상치 넘어설 것"

      ... 차지해 실적 반등을 이끌 것이라는 전망이다. 그러나 이러한 의견이 테슬라의 추가 상승 가능성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건 아니다.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부담이 높기 때문이다. 아이브스 상무는 테슬라에 대한 투자 의견을 매수 추천(Overweight)이 아닌 중립(Neutral)으로 유지하고 있다. 아이브스 상무의 테슬라 목표주가는 715달러로, 이날 종가(694.78달러)보다 약간 높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2.31 16:28 | 양병훈

    • 美 월가 "정유사 엑손모빌 매수해야…올 4분기 흑자 전환 전망"

      ... 골드만삭스가 엑손모빌에 대해 매수 의견을 낸 건 2016년 이후 처음이다. 앞서 지난 15일에는 웰스파고가 이 종목에 대한 투자의견을 ‘동일 비중(Equal Weight)’에서 ‘비중 확대(Overweight)’로 올렸다. 웰스파고가 제시한 엑손모빌 목표주가는 53달러다. 네일 메타 골드만삭스 애널리스트는 “앞으로 수년간 원유 수요가 부진할 수 있겠지만 이는 이미 주가에 반영됐다”며 “엑손모빌이 ...

      한국경제 | 2020.12.17 17:08 | 양병훈

    • thumbnail
      [big story] “미래 투자는 '빅테크'와 기타로 나뉠 것”

      ... 이어지면 주가가 크게 흔들릴 수 있다”고 했다. 최근 주가 부담에 'IT 버블'을 떠올리는 경우도 적잖다. 글로벌 투자은행(IB) JP모건은 11월 2일 최근 2년여 동안 고수해 온 미국 기술주에 대한 투자 의견을 수정했다. '비중 확대(overweight)'에서 '중립(neutral)'으로 변경한 것. “미국 기술주를 매도해 차익을 실현할 시기”라는 판단이다. 2016년 미 대선 이후 기술주를 추종하는 대표 상장지수펀드(ETF)는 약 4년간 135% 뛰었고, 기술주 중심인 나스닥 종합지수는 ...

      한국경제 | 2020.11.26 17:43 | 배현정

    • thumbnail
      한온시스템, 폭등…美테슬라, 주가 상승 영향

      ... 호재에 이어 모건스탠리가 자동차 판매와 함께 다양한 서비스에 주목해야 한다며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한 점이 주가 상승 동력이 됐다. 모건스탠리는 테슬라에 대한 투자 의견을 3년 만에 처음으로 '비중 확대'(overweight)로 상향 조정했다. 목표 주가도 종전보다 50% 올린 540달러(약 60만원)로 제시했다. 테슬라가 전기차 소프트웨어 판매와 부가 사업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하는 모델로 전환하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모건스탠리는 테슬라에 대한 투자 ...

      한국경제 | 2020.11.19 10:35 | 이송렬

    • thumbnail
      모건스탠리, 테슬라 투자의견 상향…잇단 호재에 주가도 '훨훨'

      글로벌 투자은행(IB) 모건스탠리가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에 대한 투자 의견을 3년 만에 처음으로 '비중 확대'(overweight)로 상향 조정했다. 18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모건스탠리는 테슬라가 전기차 소프트웨어 판매와 부가 사업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하는 모델로 전환하고 있다며 투자 의견을 '비중 유지'(equal-weight)에서 한 단계 올렸다. 아울러 테슬라 목표 주가도 종전보다 ...

      한국경제 | 2020.11.19 09:41 | 차은지

    • thumbnail
      모건스탠리, 3년만에 테슬라 투자의견 상향…비중 유지→확대

      목표주가 540달러…S&P500 편입 호재 이후 이틀째 주가 급등 글로벌 투자은행(IB) 모건스탠리가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에 대한 투자 의견을 3년 만에 처음으로 '비중 확대'(overweight)로 상향 조정했다. 모건스탠리는 18일(현지시간) 테슬라가 전기차 소프트웨어 판매와 부가 사업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하는 모델로 전환하고 있다며 투자 의견을 '비중 유지'(equal-weight)에서 한 단계 올렸다고 블룸버그 통신 ...

      한국경제 | 2020.11.19 09:27 | YONHAP

    • "코스피 2800 간다"…골드만삭스, 내년 증시 전망

      ... 골드만삭스는 12일 ‘아시아 경제 분석: 한국과 대만의 2021년 전망’ 보고서에서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태평양 시장에서 한국에 대한 투자 의견을 인도, 중국 A주, H주와 함께 ‘비중 확대(overweight)’로 유지했다. 내년에 코스피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울 것이라고 전망했다. 목표치는 2800이다. 코스피지수 역대 최고치는 2018년 1월 29일 기록한 2589.19다. 내년 한국의 실질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은 ...

      한국경제 | 2020.11.12 17:29 | 고재연

    • thumbnail
      골드만삭스 "내년 코스피 2,800 간다…금리인상은 내후년"

      ... 불확실성을 줄이고 수출을 확대할 것이라며 중국이 생산성과 디지털 경제에 주력하면서 한국 기술 제품의 수요도 늘어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골드만삭스는 내년 코스피 목표 지수를 2,800으로 제시하며 한국에 대한 투자의견 `비중확대`(Overweight)를 유지했다. 또 내년에는 한국 기준금리가 유지될 것으로 예상하며 2022년에 금리 인상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사진=연합뉴스) 남선우기자 gruzamer@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

      한국경제TV | 2020.11.12 16:10

    • thumbnail
      골드만삭스 "내년 한국 성장률 3.6%·코스피 2,800 전망"

      ... 다자주의는 지역 공급망의 불확실성을 줄이고 수출을 확대할 것"이라며 "중국이 생산성과 디지털 경제에 주력하면서 한국 기술 제품의 수요도 늘어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골드만삭스는 내년 코스피 목표 지수를 2,800으로 제시하며 한국에 대한 투자의견 '비중확대'(Overweight)를 유지했다. 또 내년에는 한국 기준금리가 유지될 것으로 예상하며 2022년에 금리 인상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1.12 15: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