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0381-120390 / 130,4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18년 통합사회·통합과학 배우고 과학 수업 늘어나

      국·수·영·사·과는 8단위 공통과목으로 고 1때…한국사는 6단위 SW교육 강화…초등 1∼2학년 수업 주 1시간 늘고 '안전 생활' 신설 현재 초등학교 6학년이 고등학생이 되는 2018학년도부터 고교에서 문·이과 계열 구분없이 1학년 때 국어, 수학, 영어, 사회, 과학, 한국사를 공통과목으로 배운다. 특히 사회, 과학 교과의 경우 ...

      연합뉴스 | 2014.09.24 10:40

    • 초1∼2학년 안전생활 주1시간 신설…중학생 SW 필수

      초등 교과서에 한자 병기…적정 한자 400~500자 문·이과 통합형 교육과정의 초점이 고등학교에 맞춰지면서 초·중학교는 큰 틀에서의 변화가 상대적으로 덜하다. 초등학교에서는 1∼2학년 수업시수가 일주일에 한시간 늘어나고 중학교에서는 창의적 체험활동 시간의 자율성이 강화된다. 또 초·중학교에서 공통으로 안전과 소프트웨어 과목이 신설되거나 관련 교과에서 내용이 보강된다. ◇ '안전 ...

      연합뉴스 | 2014.09.24 10:37

    • thumbnail
      휴대폰 보조금 '분리 공시' 없던 일로 … 김빠진 이통사

      ... 말했다. 또 다른 업계 관계자는 "제조사라는 큰 벽을 예상하면서도 분리공시제 도입을 기대해 왔던 것은 사실" 이라며 "소비자 입장에서도 보조금 대신 이용료 할인 혜택을 받으려면 분리공시제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방통위는 이날 오후 전체회의를 열어 단통법 고시안을 최종 확정하고 25만∼35만 원 범위 안에서 보조금 상한선을 결정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최유리 기자 nowher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9.24 10:29 | 최유리

    • [아시안게임] 남자 400m 계주 '한국신·대회신 넘어 금메달까지'

      ... 국내 대회에서 39초08을 기록했다. 앞서 찍은 한국 기록에 비하면 기록이 나빠진 것처럼 보이지만, 국내 트랙에서 작성한 기록 가운데 역대 최고 성적이다. 게다가 쌀쌀한 날씨에 오전 경기를 치렀다는 것까지 고려한다면 0.2∼0.3초 정도의 불리함을 안고 뛰었다고 분석된다. 38초70∼38초80대의 기록은 꾸준히 낼 수 있을 만큼 기본적인 기량을 끌어올렸다고 할 만하다. 2011년 대구 세계육상선수권대회를 준비하는 과정부터 한솥밥을 먹은 선수들의 ...

      연합뉴스 | 2014.09.24 10:24

    • 정부, 주차난 해결 나선다…공영주차장 지원

      ... 설치하고 바닥에 센서를 설치해 이용자가 요금을 내지 않는 일을 막을 계획이다. 공영주차장 요금은 요일, 시간대별로 세분화하고 일부 무료 주차장은 유료로 전환하도록 유도한다. 예를 들어 30분 이내 1천원이라면 5분 이내 무료, 5∼10분 200원, 10∼15분 400원, 25∼30분 1천원 등 5분 단위로 나눈다는 것이다. 서훈택 국토부 종합교통정책관은 "내년까지 주차장 가이드라인을 마련해 지자체에 유료화를 권고할 것"이라면서 ...

      연합뉴스 | 2014.09.24 10:03

    • 권리금 법적 개념 첫 규정…표준계약서 시행

      ... 제한을 어느 기준으로 할지는 논란의 여지가 있다. 재개발, 재건축을 하게 되면 기존 상인이 권리금을 받을 수 없는 점도 달라지지 않았다. 용산참사도 재개발 상가의 권리금을 둘러싼 갈등에서 촉발됐다. 5년은 너무 짧고 7년∼10년은 영업권을 보장해야 한다는 지적도 있다. 권리금 법제화로 권리금이 더 높아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 권리금을 회수할 가능성이 높아지면 기존 자영업자는 유무형의 자산 가치를 높여 부를 수 있다. 권리금의 속성에는 ...

      연합뉴스 | 2014.09.24 10:02

    • 만취자 난동에 떠밀려 넘어진 경찰관 사망

      ... 부딪치면서 의식을 잃었다. 그는 의식불명 상태에 빠진 지 이틀 만인 23일 밤 유명을 달리했다. 의료진은 정 경위에게 심근경색이 일어났고 심장이 멈췄을 때 뇌에 산소가 공급되지 않으면서 의식을 잃은 것으로 진단했다. 정 경위는 3∼4년 전부터 심장질환을 앓아 3개월에 한 번씩 진료를 받아 왔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김 씨를 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조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9.24 10:02 | 김봉구

    • thumbnail
      상가권리금 회수방해시 손배책임…임차인에 5년간 계약보장

      ... 경우 폐업-취업-정착 단계에 맞춰 컨설팅·취업장려금·채무조정을 제공하는 '희망리턴 패키지'를 도입하는 등 자영업자의 유망업종 전환과 재취업을 지원한다. 정부는 20%가 훨씬 넘는 자영업 비중을 18∼19% 등 10%대로 낮춘다는 목표다. 장년층 고용안정을 위해서는 50세 근로자에게 경력진단, 진로, 노후설계 등 생애설계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장년 나침반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임금피크제 재정지원을 2년간 한시적으로 ...

      연합뉴스 | 2014.09.24 10:01

    • 만취자 난동으로 넘어진 경찰관 끝내 숨져

      ... 과정에서 정 경위는 이 남성에게 떠밀려 넘어졌고 머리를 땅에 부딪히고 나서 의식을 잃었다. 의료진은 정 경위에게 심근경색이 일어났고 심장이 멈췄을 때 뇌에 산소가 공급되지 않으면서 의식을 잃은 것으로 진단했다. 정 경위는 3∼4년 전부터 심장질환을 앓아 3개월에 한 번씩 진료를 받았으며 이 때문에 치안센터로 부서를 옮겼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김씨를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 (고양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suki@yna.co.kr

      연합뉴스 | 2014.09.24 09:53

    • '대한민국 우수상품전' 킨텍스서 내달 1∼4일 개최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는 다음 달 1∼4일 고양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 2014 G-FAIR KOREA(대한민국 우수상품전) ’ 를 연다. 올해 17회째로 810개 중소기업이 1100개 부스에서 2만여개 제품을 선보인다. 40여개국 450개사 500여명의 해외 바이어와 국내 대기업·공공기관 구매담당자 300여명이 초청됐다. 참가 국가와 회사 수는 중국 140개사, 일본 34개사, 아세안 및 중동 ...

      한국경제 | 2014.09.24 0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