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2401-122410 / 130,4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직행좌석버스 입석 금지…인천∼서울 버스 증차

      14개 노선 34대 증차…8월 중순 이후 단속 인천시는 오는 16일부터 시행되는 수도권 직행 좌석버스 입석운행 제한조치에 대비, 시민 불편 해소 대책을 마련했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16일부터 인천∼서울 전체 19개 노선 중 14개 노선에 버스 34대를 증차하고 5개 노선은 출퇴근 시간대에 버스를 집중 배차, 시민 불편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노선별로 보면 인천∼합정역 방향 5개 노선(1200·130...

      연합뉴스 | 2014.07.14 16:47

    • 프란치스코 교황, 다음달 14일 한국 방문

      교황청이 8월14일 프란치스코 교황의 한국 방문과 관련, "교황의 메시지에 귀기울여 달라"고 한국에 요청했다. 천주교 교황방한준비위원회는 14일 서울대교구청에서 연 브리핑에서 "지난 8∼10일 국내 실사를 다녀간 바티칸 전례·공보팀이 방한 행사는 교황의 메시지 중심으로 이뤄질 것이라며 교황이 전하는 메시지 자체에 귀기울여 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는 가난하고 소외된 자와 정의를 강조해 ...

      한국경제 | 2014.07.14 15:20 | 최인한

    • 검·경, 피살 자산가 정·관계 로비의혹 수사 착수

      ... 씨의 금전출납 장부에 적시된 인사들이 실제로 송 씨로부터 금품을 건네 받았는지, 받았다면 대가성이 있었는지에 대한 수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송씨의 장부에는 수도권의 한 검찰청에 근무하는 A 부부장검사를 비롯해 경위급 경찰관 4∼5명, 전·현직 시·구의원 3명, 세무·소방 공무원의 이름과 함께 이들에 대한 금전 지출 내역이 적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송씨는 2006년 7월1일부터 살해 직전인 지난 3월1일까지 하루도 ...

      한국경제 | 2014.07.14 13:47 | 김정훈

    • "피살 재력가 장부에 검사 이름 10여차례 등장"

      ... '매일기록부'에 적시되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4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송씨는 현재 수도권의 한 검찰청에서 근무 중인 A 부부장검사에게 2005년부터 2011년까지 돈을 건넨 것으로 장부에 기재했다. A 검사는 2003∼2005년 송씨의 사업체가 있는 지역을 관할하는 서울남부지검에서 근무했다. 장부에는 해당 검사의 이름 및 직책과 함께 '200만원'이라고 나란히 적혀 있고, 이후에는 직책은 생략된 채 '이름과 액수' ...

      연합뉴스 | 2014.07.14 13:37

    • "한국, 1∼2년 내 대외 '채무국'에서 '채권국' 된다"

      앞으로 1∼2년 안에 한국이 다른 나라에서 받을 돈이 줄 돈보다 많은 '순대외자산국'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이정용 한은 국외투자통계팀 과장과 구현회 조사역은 14일 발간한 '최근 우리나라의 국제투자 균형에 대한 평가' 보고서에서 "경상수지 흑자가 이어지고 주가·환율 변동성이 크지 않다면 한국이 1∼2년 내 순대외자산 국가로 전환할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순대외자산국이 ...

      연합뉴스 | 2014.07.14 12:46

    • 北, 고성 MDL인근서 방사포.해안포 100여발 동해로 발사

      ... 11시43분부터 오후 12시15분까지 방사포와 해안포 100여 발을 강원도 고성 비무장지대(DMZ) 북방한계선 북쪽 수백m 지점에서 동북 방향으로 발사했다"며 "북한군이 발사한 포탄은 동해 북방한계선(NLL) 북쪽 1∼8㎞ 해상에 떨어졌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북한군이 발사한 포탄의 사거리는 3∼50㎞로 추정된다"며 "동해 NLL 이남으로 떨어진 포탄은 없다"고 말했다. 사거리를 고려할 때 ...

      연합뉴스 | 2014.07.14 12:44

    • '신입' 비정규직 55세 이상 여성 많아 … 전체 60% 차지

      ... 여성이었다. 55세 이상 여성 비정규직은 작년 3월 78만5000명에서 올해 3월 89만8000명으로 늘어 남녀 전 연령대 중에서 증가 폭이 가장 컸다. 55세 이상 남성 비정규직(6만4000명)이 두 번째로 많이 증가했고, 35∼54세 남성 비정규직(5만8000명), 15∼24세 여성 비정규직(1만9000명)이 뒤를 이었다. 55세 이상 여성이 전체 비정규직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007년만 해도 8.1%였으나 2010년 10.9%, 2012년 12.2%, ...

      한국경제 | 2014.07.14 11:29 | 김정훈

    • 가뭄 심각…강수량 6월 이후 평년 절반 수준

      ... 비를 뿌리지 못하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올해 5월부터 이른 더위가 찾아온데다 북태평양 고기압이 약해 장마전선이 북상하지 못하면서 제주도에만 주로 비가 내렸다"고 말했다. 제주도의 강수량은 467.4㎜로 평년(383.9㎜)보다 많았다. 그러나 15일에는 남부 지방에, 17∼18일에는 중부 지방에도 장맛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돼 해갈에 도움이 될지 주목된다.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banana@yna.co.kr

      연합뉴스 | 2014.07.14 11:08

    • 호텔신라, 10만원 돌파…최고가행진에 시총 4조 넘어

      ... 확장, 창이 공항 출점, 캄보디아 시내면세점 등 기존 성장 요인과 태국 시내점과 시드니 공항, 서울 시내 면세점 확장, 면세한도 상향 등 추가 성장 가정 요인을 더한 것이다. 그는 앞으로 3년간 호텔신라의 연평균 매출액이 25∼30%씩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호텔신라는 삼성그룹의 지배구조 재편 때도 중심 축으로 부상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호텔신라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세 자녀 중에서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의 지배 군으로 편입할 것이라는 관측이 ...

      연합뉴스 | 2014.07.14 10:37

    • 넉달 이상 고의로 임금 안 주면 배로 지급해야

      ... 지급하지 않았을 때 적용된다. 개정안은 또 퇴직·사망자가 받지 못한 임금에만 적용했던 지연이자제를 재직근로자에게도 적용하도록 했다. 퇴직근로자에게는 연 20%의 이자율이 적용되지만, 재직근로자는 기간에 따라 5∼20%의 이자율이 적용된다. 국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이 경쟁입찰에서 낙찰자를 선정하면서 상습적인 체불사업주의 임금 체불 자료를 요구할 때 고용노동부가 자료를 공개할 수 있는 근거 조항도 마련했다. 임금체불로 유죄 판결을 한 ...

      연합뉴스 | 2014.07.14 0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