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2431-122440 / 130,6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G전자, 2분기 모바일커뮤니케이션 흑자전환

      2분기 영업익 6천62억원…MC사업본부 859억원 LG전자는 2분기 영업이익이 6천62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공시했다. 1분기보다 20.3% 증가하고 지난해 2분기에 비해서는 26.5% 늘었다. 5천200억∼5천500억원 수준으로 봤던 증권가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를 웃도는 실적이다. 특히 스마트폰 사업을 담당하는 MC(모바일커뮤니케이션)사업본부가 2분기 859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흑자로 돌아섰다. MC사업본부는 ...

      연합뉴스 | 2014.07.24 14:18

    • [경제활성화] 신고없이 송금가능 외화 건당 2천달러로 상향

      ... 시장을 더욱 안정시키려는 것"이라며 "신고 기준 상향으로 국민의 편의도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또 정부는 급격한 환율 변동에 대비해 다음달 중 환변동보험의 기업별 지원한도를 전년 수출 실적대비 70∼90%로 확대한다. 환변동보험은 수출입 거래금액을 특정 환율에 고정시킨 뒤 환율이 내려가면 기업이 그에 따른 손해를 보상받고, 올라가면 이익을 반납하는 보험이다. 정부는 거시건전성 3종 세트도 보다 탄력적으로 운용할 방침이다. ...

      연합뉴스 | 2014.07.24 13:45

    • 김기문 "北나선특구에 제2개성공단 검토"

      ... 해주나 남포 특구를 선호하는 의견도 있다. '백두 포럼'은 중기중앙회가 중소기업인, 학계, 대기업 인사와 함께 해외 산업 현장을 방문하고 진출 전략을 모색하는 연례 행사로, 5회째인 올해는 70여명이 참가해 23∼26일 옌지, 훈춘 등 중국 접경 지역을 찾았다. 참석자들은 이날 정책 토론회에서 중국 옌지시·연변과학기술대학과 동북아 공동 번영을 위한 한중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옌지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newglass@yna.co...

      연합뉴스 | 2014.07.24 13:45

    • 세종시 간선급행버스(BRT) 배차간격 단축

      세종시 대중교통수단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 차량 6대가 이달 말부터 추가로 투입된다. 세종시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오는 28일부터 BRT 차량(CNG 하이브리드버스) 6대를 대전시 유성구 반석동∼정부세종청사∼KTX 충북 오송역 구간(총연장 31.2㎞)에 추가 투입한다고 24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해당 구간을 운행하는 BRT 차량이 27대로 늘어나고, 배차간격도 출퇴근 시간대 10분에서 5∼8분, 평시 15분에서 12분으로 ...

      한국경제 | 2014.07.24 13:10 | 임호범

    • thumbnail
      속초시 '라마다 설악 해양호텔' 556실 본격분양, 수익률 11%

      ... 7평형대의 소형객실은 487실로 89%를 차지하며, 전 객실 테라스에 바다 조망권도 갖췄다. 전국 주요 대도시와의 교통편도 편리하다. 영동고속도로 춘천간고속도로를 이용하면 서울까지 2시간대 이동이 가능하다. 2016년에는 양양∼속초간 동해고속도로가 2016년 개통되면 양양공항까지의 접근성도 좋아진다. 향후 개발호재도 잇따른다.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와 강원도 국제관광거점도시 육성계획에 따라 고속화 철도를 비롯한 다양한 노선의 도로교통망 구축으로 ...

      한국경제 | 2014.07.24 12:12

    • [경제활성화] 한국은행, 중소기업 금융지원 확대한다

      ... 논란의 여지가 있어 유동적이다. 이명순 금융위원회 자본시장과장은 "세제 지원 문제도 배제하지 않고 검토하고 있으나 구체적인 내용이 결정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 정부는 코스닥 시장의 연간 상장 건수를 2012∼2013년 침체기 이전 수준으로 돌려놓고, 코넥스 상장기업 수도 100개 이상으로 유지한다는 계획이다. IPO가 활발해지면 기업들이 금융권 등 간접금융보다 직접금융을 통해 자금을 낮은 비용으로 조달할 수 있어 기업경영에 큰 보탬이 ...

      연합뉴스 | 2014.07.24 11:42

    • [경제 활성화 대책] 정부, 가계소득 확대 위한 3대 세제 패키지 제시

      ... 발생하는 이익을 일정 수준 이상 인건비·투자 등의 재원으로 사용하도록 하는 기업소득 환류세제를 도입하기로 했다. 중소기업을 제외한 일정 규모 이상 법인이 제도 시행 때부터 발생하는 당해 연도 이익의 일정 부분을 2∼3년 등 일정 기간에 투자·임금 증가·배당에 활용하지 않으면 추가 과세한다. 제도 시행 이전에 축적된 사내 유보금 등은 적용 대상이 아니다. 기업의 배당소득을 증대하는 배당소득 증대 소득 세제로 도입했다. ...

      한국경제 | 2014.07.24 11:24 | 최인한

    • '무책임' 미혼男, 여자친구와 잠자리에서 하는 말이…

      ... 해줘서'라고 말하면 남성은 맥이 빠지게 되고, 여성은 남친이 결혼에 대해 별다른 언약도 없이 계속 들이대기만 하면 무책임하게 느껴지는 것으로 드러났다. 결혼정보회사 비에나래(대표 손 동규)가 결혼정보업체 온리-유와 공동으로 17일 ∼ 23일 전국의 결혼희망 미혼 남녀 536명(남녀 각 268명)을 대상으로 전자메일과 인터넷을 통해 '결혼을 전제로 교제를 할 때 상대의 말 중 가장 무책임하게 들리는 표현'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이다. 이 ...

      한국경제 | 2014.07.24 10:51 | 김현진

    • [경제활성화 대책] 41조 투입 … 재정·세제·금융 정책수단 총동원

      ... 전환한 게 대표적이다. 전통적 성장 모델에 분배 측면을 좀 더 가미한 방식으로 평가받는다. 정부는 기업이 앞으로 발생하는 이익을 일정 수준 이상 근로자의 임금이나 투자 등 재원으로 사용하지 않으면 추가 과세하는 세제를 도입하기로 했다. 정부는 이처럼 강력한 정책이 성공하면 올해 성장률을 0.1∼0.2%P, 내년 성장률을 0.3%P 끌어올릴 수 있다고 기대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7.24 10:45 | 김봉구

    • thumbnail
      전객실 바다조망 '속초 설악 해양호텔' 분양

      ... 휴양시설이 풍부하다. 속초해변과 연계한 케이블카와 요트마리나항으로 개발해 관광, 유통, 레저, 유통 등의 기능이 어우러진 미항으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영동고속도로를 이용하면 서울에서 2시간 안팎이면 도달이 가능하다. 2016년에는 양양∼속초간 동해고속도로가 개통된다. 개통에 맞춰 대포항 인근에 설악산 IC연결도로와 떡밭재 도로를 개설할 예정이다. 춘천과 속초를 잇는 동서고속화철도는 예비타당성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 양양공항까지의 접근성도 좋아 외국인 관광객들도 ...

      한국경제 | 2014.07.24 1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