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3,9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산시장, '조두순 격리법' 제정 국민청원…4만명 동의

    ... 처우를 통해 선량한 시민을 보호하고 범죄를 예방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보호수용법은 (흉악범들이) 일상적인 사회생활이 가능하도록 함으로써 형벌적 보안 처분과는 현저한 차이가 있다. 처벌이 목적이 아닌, 가해자의 재범방지·재사회화가 핵심이기 때문에 비형벌적 보안처분이다"라면서 "보호수용제도가 적용되는 기준 시점을 사회 복귀 시점으로 판단하도록 법률 내 규정을 마련함으로써 법률 소급적용에 대한 논란 역시 제척할 ...

    키즈맘 | 2020.09.24 13:52 | 이진경

  • thumbnail
    "피해자 가족 안산 떠난다"…野 '조두순 사회격리법' 발의(종합)

    ... 소급 적용할 수 없는 조두순도 출소 후 보호관찰 규정 등을 어긴다면 부칙에 따라 시설에 격리될 수 있다. 김정재 성폭력대책특위 위원장은 "안산에 살고 있는 피해자 가족이 조두순의 출소를 앞두고 이사를 결심했다고 한다"며 "가족들은 가해자가 아닌 피해자가 왜 이사를 가느냐며 억울해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피해자 가족이 이사를 결심한 만큼 국가가 모든 지원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범수 의원이 대표발의하는 스토킹 범죄 처벌 등에 관한 법률안은 현재 마땅한 ...

    한국경제 | 2020.09.23 20:02 | YONHAP

  • thumbnail
    "조두순 사건 피해자 가족, 두려움에 떨다 결국 이사 간다"

    ...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김정재 의원은 전날 조두순 피해자 가족을 직접 만나 들은 이야기도 전했다. 김정재 의원은 "피해자 가족들은 조두순이 출소 이후 안산으로 돌아오려 한다는 사실을 알고 두려움에 떨고 있다"며 "가해자가 이사를 가야지, 피해자가 이사를 가야 하냐고 주장했지만 막상 출소를 앞두고 나니 두려워 이사를 결심하셨다고 한다. 방법을 찾아달라고 한다"고 안타까워 했다. 이어 "가족들이 이사를 결심한 이상 국가가 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20.09.23 16:16 | 강경주

  • thumbnail
    윤화섭 안산시장, 직접 靑국민청원…"조두순 격리법 제정해야"

    ...력범·상습성폭력범·연쇄살인범을 대상으로 하는 보호수용 제도는 교도소와 다른 목적, 다른 시설, 다른 처우를 통해 선량한 시민을 보호하고 범죄를 예방하는 것"이라며 "처벌이 목적이 아닌 가해자의 재범방지와 재사회화가 핵심"이라고 덧붙였다. "보호수용제도가 적용되는 기준 시점은 대상자의 사회 복귀 시점으로 판단하도록 법률 내 규정을 마련함으로써 법률의 소급적용에 대한 논란 역시 제척할 수 있다"고도 ...

    한국경제 | 2020.09.23 11:32 | 이보배

  • thumbnail
    윤화섭 안산시장, '조두순 격리법' 제정 국민청원

    ... 및 인권침해 논란에 대해 "아동성폭력범, 상습성폭력범, 연쇄살인범을 대상으로 하는 보호수용제도는 교도소와는 다른 목적, 다른 시설, 다른 처우를 통해 선량한 시민을 보호하고 범죄를 예방하는 것"이라며 "처벌이 목적이 아닌, 가해자의 재범방지·재사회화가 핵심이기 때문에 '비형벌적 보안처분'"이라고 주장했다. 또 법 적용 기준 시점을 범죄행위가 아닌 대상자의 사회 복귀 시점으로 하면 소급적용 논란도 없앨 수 있고, 조두순에게도 적용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윤 ...

    한국경제 | 2020.09.23 11:05 | YONHAP

  • thumbnail
    가짜 검사실서 '화상 보이스피싱'…모친 유산까지 1억5천 뜯겨(종합)

    ...)에 속을 일이 없겠거니 했다. 이달 7일 오전 전화 한 통을 받기 전까지는 그랬다. '서울중앙지검의 윤선호 수사관'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남성은 A씨 명의의 여러 시중은행 통장이 범죄에 연루됐고, A씨가 대포통장을 양도한 가해자인지 정보를 도용당한 피해자인지 밝히기 위해 검찰 수사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남성의 목소리는 살짝 어눌한 듯했으나 차갑고 딱딱했다. 이 남성은 약식조사 녹취를 시작해야 한다며 A씨가 사람이 없는 조용한 공간으로 이동하도록 한 뒤 ...

    한국경제 | 2020.09.23 10:39 | YONHAP

  • thumbnail
    몸캠피싱 전문 보안기업 `팀카시아` 자체개발 24개 솔루션으로 몸캠피씽 위협 차단

    사이버 공간에서의 범죄들은 가해자 실체를 정확하게 파악하기 힘들어 검거도 그만큼 어렵다. 또, 사태 해결에 기술력이 필요한 경우도 많아 개인이 직접 대처하기 힘든 경우가 대부분이다. 사이버 범죄 중에서도 몸캠피싱은 매년 피해자 및 피해금액이 늘고 있다. 또한 앞서 언급했듯 유포된 이후 사태가 종잡을 수 없을 정도로 커지고 홀로 대처하기가 어려우며, 피해규모를 예측할 수도 없다. 해당 범죄는 피해자의 `몸캠`을 유도해 영상으로 녹화하고 악성코드 ...

    한국경제TV | 2020.09.23 09:01

  • thumbnail
    가짜 검사실 차려놓고 '화상 보이스피싱'…모친 유산까지 뜯겨

    ...)에 속을 일이 없겠거니 했다. 이달 7일 오전 전화 한 통을 받기 전까지는 그랬다. 서울중앙지검의 '윤선호 수사관'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남성은 A씨 명의의 여러 시중은행 통장이 범죄에 연루됐고, A씨가 대포통장을 양도한 가해자인지 정보를 도용당한 피해자인지 밝히기 위해 검찰 수사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남성의 목소리는 살짝 어눌한 듯했으나 차갑고 딱딱했다. 이 남성은 약식조사 녹취를 시작해야 한다며 A씨가 사람이 없는 조용한 공간으로 이동하도록 한 뒤 ...

    한국경제 | 2020.09.23 06:15 | YONHAP

  • thumbnail
    분당서 '화투 시비' 끝에 2명 피살 참극 '막을 수 없었을까' [승재현의 사이다]

    ... 모두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 이에 경찰은 피의자를 살인 혐의로 긴급체포하고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며 22일 구속됐다. 분당 살인사건을 통해 경찰이 피의자를 왜 잡아두지 않았는지 의문이 들 수 있다. 하지만 형사소송법상 가해자를 잡아둘 수 있는 명확한 규정이 없기 때문에 경찰로서도 어떻게 할 수 없었을 것으로 예상된다. 사건에 나온 당시 상황만으로는 피의자를 긴급체포도, 현행범체포도 어려운 상황이었다. 그 이유는 다음과 같다. 형사소송법에 긴급체포를 ...

    한국경제 | 2020.09.22 18:35 | 이미나

  • 지주사 지분율 규제받는 中企, 대기업의 3.4배

    ... 지주회사의 3.4배에 달하는 수치다. 이 밖에 △가격담합 등 기업의 불공정행위 관련 시민단체 및 주주에 고발 권한을 열어주는 전속고발권 폐지 △불공정행위로 인한 손해 증명 과정에서 기업에 영업기밀 제출을 요구할 수 있는 자료제출명령제 △피해자가 가해자의 불공정거래행위를 중단해달라고 공정위가 아니라 법원에 직접 청구하도록 한 사인의 금지청구제 등도 대기업과 중소기업을 막론하고 영향을 받는 규제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2 17:42 | 조미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