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7,0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故 박원순 부인 강난희 씨, 사자명예훼손 소송 추진중

    ... 때가 올 거라 생각하고 기다렸다. 정 변호사가 하자고 하면 하겠다. 정 변호사를 믿는다"고 답했다. 정 변호사가 언급한 B 기자의 기사에는 '박 전 시장이 비서실 직원을 상대로 성폭력을 저질렀다' '가해자가 명백하게 밝혀졌다' 등 표현이 들어있다. 나아가 정 변호사는 "박 전 시장 사망으로 피해자 여성의 고소는 검찰의 공소권 없음 처분으로 종결됐을 뿐 실체 진실이 조사돼 확인된 사실이 없다"며 "허위 ...

    한국경제 | 2021.07.28 22:38 | 김정호

  • thumbnail
    김소혜, 거짓 학폭 해명 주장에 재반박 "단순한 말싸움" [전문]

    ... 게재했다. 김소혜 측은 "상세한 부분을 추가로 말씀드리겠다"며 "현재 범죄혐의 인정되는 게시물에 대해서는 관할 경찰서의 송치 결정이 내려졌다. 앞서 말씀드린 것처럼 허위루머 유포자가 학교폭력 사건의 가해자였다는 점은 사실"이라고 밝혔다. 이어 불송치(혐의없음) 결정을 받았다는 한 누리꾼의 주장으로 불거진 논란에 대해서도 밝혔다. 김소혜 측은 "이와는 별개로 불송치결정이 내려진 부분 및 관련 사실에 대해 이야기하겠다"며 ...

    연예 | 2021.07.28 19:57 | 장지민

  • thumbnail
    [TEN이슈] 권민아→하준수→김민귀, 사랑에 빠진 게 죄는 아니지만…

    ... 입장을 내가 다 생각해볼 수 있었다"며 "나도 남자친구도 바람핀 게 맞다. 나로 인해 상처받았을 전 여자친구와 지인들에게도 정말 죄송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사건에서 나는 명백한 가해자다. 판단 또한 늦었으며 어리석은 행동을 했다. 당연히 잘못을 인정하고 전 여자친구였던 피해자에게 진심으로 고개 숙여 죄송하다는 이야기 드리고 싶다"고 알렸다. 이런 가운데, 권민아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도중 난데없는 ...

    텐아시아 | 2021.07.28 18:19 | 박창기

  • thumbnail
    "학폭은 루머"라던 김소혜, 학폭위 처벌 기록 논란

    ... 피의자가 작성한 글들이 허위의 사실이라고 주장하고있으나, 2012. 5. 24. 숙명여자중학교에서 있었던 `제2의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 회의록 내용을 보면 실제 고소인이 XXX을 친구들 앞에서 무릎 꿇게 하는 등 학교폭력의 가해자로 판명돼 처분을 받은 것은 사실로"라고 적혀 있다. 김소혜의 소속사 S&P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6일 "조사를 통해 루머의 최초 게시자가 특정됐고, 피의자는 경찰에 출석해 본인이 허위로 루머 글과 댓글들을 게시했다고 진술했다"며 "피의자는 ...

    한국경제TV | 2021.07.28 17:11

  • thumbnail
    김소혜 학폭 논란, 거짓 해명 했나…학폭위 회의록엔 "가해자 판명"

    김소혜 소속사가 "학폭 폭로글을 작성했던 인물이 사실 학폭 가해자였다"는 입장을 밝히자, 김소혜 측으로부터 명예훼손으로 피소됐다가 불송치된 A 씨가 "당황스럽다"면서 '학폭위' 내용을 공개했다. 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학폭 폭로글 썼다가 불송치(혐의없음) 받음'이라는 제목으로 김소혜로부터 피소됐다가 경찰조사 결과 불송치로 수사 종결된 A 씨의 글이 게재됐다. A 씨는 "이 ...

    연예 | 2021.07.28 16:45 | 김소연

  • thumbnail
    강민진, 박원순 유족에 "사죄못받고 2차피해도…소송 말아야"

    ... 강 대표는 이날 SNS에 올린 글에서 "이 소송 진행 자체가 2차 가해가 될 것임이 뻔히 예상되는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유족의 슬픔을 이해하지 못할 바는 아니다"라면서도 "피해자 역시 가해자로부터 '사죄받을 권리'를 빼앗기고 수많은 2차 가해에 노출되는 등 고인의 죽음으로 인해 또다시 피해를 보아야 했다"고 지적했다. 강 대표는 "박 전 시장의 공은 공대로, 과는 과대로 역사가 평가할 것"이라며 "남은 우리들이 해야 할 ...

    한국경제 | 2021.07.28 14:20 | YONHAP

  • thumbnail
    법무법인 AK 안종오 대표변호사 "사이버 명예훼손, 기준에 따라 상대에 대한 처벌이 달라질 수 있어"

    ... 적시하여 타인의 인격 및 사회적 평가를 절하시킨다면 죄가 성립한다. 모욕죄가 성립되기 위해서는 두 가지 조건을 만족해야 하는데, 공연성과 특정성의조건을 만족해야 한다. 공연성이란 다수의 피해 현장을 직접 목격해야 하는데, 가해자, 피해자 외에 제 3자가 해당 현장에서 사건을 직접 목격해야 한다. 다수의 사람들에게 해당 내용(욕설 등)을 전파했거나 전파할 가능성이 있는 경우 1:1 채팅이라도 이를 캡처하여 악의적으로 활용했을 땐 공연성이 성립된다. 다수가 이용할 ...

    한국경제TV | 2021.07.28 14:08

  • thumbnail
    "때를 기다렸다"…박원순 유족, 사자명예훼손 소송 추진

    ... 여사는 "언젠가 때가 올 거로 생각하고 기다려왔다. 정 변호사님이 하자고 하면 하겠다"고 답변했다. 그는 다른 SNS 글에서 "A 기자는 기사에서 박 전 시장을 거론하면서 `박 전 시장은 비서실 직원을 상대로 성폭력을 저질러… 가해자가 명백하게 밝혀졌고, 어떤 행위가 있었는지 알려진 상황`이라고 썼다"며 문제를 제기했다. 정 변호사는 "근거는 어이없게도 사법기관도 아닌 국가인권위 시정권고 결정문인 모양"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결정문 역시 대부분 피해자 ...

    한국경제TV | 2021.07.28 11:19

  • 박원순 유족, 중앙지 기자 상대 사자명예훼손 소송 추진

    ... 여사는 "언젠가 때가 올 거로 생각하고 기다려왔다. 정 변호사님이 하자고 하면 하겠다"고 답변했다. 그는 다른 SNS 글에서 "A 기자는 기사에서 박 전 시장을 거론하면서 '박 전 시장은 비서실 직원을 상대로 성폭력을 저질러… 가해자가 명백하게 밝혀졌고, 어떤 행위가 있었는지 알려진 상황'이라고 썼다"고 했다. 그러면서 "근거는 어이없게도 사법기관도 아닌 국가인권위 시정권고 결정문인 모양"이라며 "결정문 역시 대부분 피해자 여성의 일방적 주장을 받아들여 작성된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7.28 10:50 | YONHAP

  • thumbnail
    김미조 감독 "성폭행 사건 비극으로 끝내고 싶지 않았죠"

    ... 자신을 지키기 위해 벌이는 투쟁을 따라간다. 오복의 투쟁은 첫걸음조차 내딛기 쉽지 않다. 폐경까지 겪은 나이에 성폭행을 당했다는 사실이 당혹스럽고, 행여나 결혼을 앞둔 딸에게 피해가 갈까 두렵다. 무엇보다 생계를 이어가기 위해 가해자가 있는 일터로 돌아가야 한다. 김 감독은 이런 오복의 상황을 통해 우리 사회에서 목소리 내지 못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다뤄보고 싶었다고 했다. 중년 여성은 아내이자 엄마이기에 참고 희생해온 여성, 재개발을 앞둔 시장의 상인은 이해관계가 ...

    한국경제 | 2021.07.28 09: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