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351-9360 / 9,5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글로벌 IT 코리아] 정보보안.게임 : '지구촌 누비는 온라인게임'

    ... 업체들이 가장 고전하고 있는 시장이다. 동양적 정서와의 문화적 차이와 가정용게임을 즐기는 게임문화,초고속통신망 보급부진 등이 복합적으로 결합돼 국내 온라인게임의 진입이 여의치 않다. 일찌감치 미국에 현지법인을 설립한 넥슨USA의 경우 매출실적이 미미하며 지난해 거물 개발자 "리처드 게리엇"을 영입해 미국시장 공략에 열을 올렸던 엔씨소프트 도 아직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김형호 기자 chs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1.16 17:58

  • [글로벌 IT 코리아] 정보보안.게임 : '전환기 맞은 게임산업'

    ... 경기침체로 미뤄왔던 해외시장 진출에 나서고 있다. 지난해 "리니지"의 대만 서비스로 전체 매출의 8%가량(90억원)을 벌어들인 엔씨소프트 는 올해는 일본에서의 본격적인 유료화와 함께 서비스지역을 중국,유럽지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넥슨이 일본과 미국에 설립한 "넥슨재팬","넥슨 USA"도 유료서비스가 자리를 잡아가면서 지난해 총 12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또 야후재팬과 포털사이트 "구" 등에 게임을 제공하며 수익을 챙겼던 한게임도 올해부터 프리미엄 서비스와 ...

    한국경제 | 2002.01.16 17:56

  • [기업공시] 소프트맥스 ; 예당엔터테인먼트 ; 씨피씨 ; 케이씨아이

    소프트맥스=넥슨과 앞으로 3년간 온라인게임(테일즈위버)을 공동개발,서비스하기로 계약.수익은 소프트맥스 6 대 넥슨 4의 비율로 배분키로 함. 예당엔터테인먼트=에이팩엔터테인먼트에 7백15억원 규모의 러시아 클래식 CD,DVD를 공급키로 계약. 씨피씨=반도체 소자의 리드 성형방법으로 특허를 취득. 케이씨아이=2001년 12월10일자로 로레알의 납품 대상자로 지정됐으며 발주서 받는 즉시 재공시하겠음.

    한국경제 | 2002.01.14 16:44

  • 소프트맥스, 작년 매출 75억, 순이익 17억

    ... 정영희)는 지난해 실적을 잠정 집계한 결과 매출 75억원, 순이익 17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같은 실적은 전년(2000년)에 비해 각각 40%와 10% 정도 증가한 것이다. 소프트맥스 는 또 이날 온라인게임 개발업체 넥슨과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를 공동으로 개발하는 계약을 맺고 오는 3월께 시범서비스를 시작해 온라인게임 부분에서만 올해 50억원의 매출을 올릴 계획이다. (서울=연합뉴스) 강훈상기자 hskang@yna.co.kr

    연합뉴스 | 2002.01.14 00:00

  • 게임-영화 공동마케팅 활발

    ... 로스트메모리스''와 액션게임 `카운터스트라이크''를 묶는 홍보전을 펴고 있다. 한빛소프트 관계자는 "게임과 영화의 소비자층이 겹치는 경우가 많아 비슷한 느낌을 주는 영화와 게임이 짝을 짓는 마케팅이 활발하다"고 말했다. 온라인게임 업체 넥슨은 11일 개봉한 `마리이야기''에 나오는 `물고기새''를 캐릭터 상품으로 제작해 `퀴즈퀴즈 토이숍''에서 판매하고 물고기새를 구입한 게이머에게영화 관람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중이다. 흥행된 영화를 소재로 게임을 제작한 경우도 ...

    연합뉴스 | 2002.01.13 00:00

  • [네트워크 세상 열린다] 소니등 빅3 한국공략..'VIDEO GAME'

    ... 움직임을 주시하고 있는 상태다. 국내 게임개발사들의 대응 국내 게임개발사들은 가정용 게임기시장에 참여하기 위해 소니 MS와의 다양한 협력을 모색하고 있다. 온라인게임 업체인 엔씨소프트를 비롯 판타그램 한빛소프트 소프트맥스 넥슨 디지털드림스튜디오 등 국내의 내로라하는 게임업체들 대부분이 가정용게임 개발의사를 밝히고 있다. 문제는 소니 MS 가운데 어느 곳을 파트너로 잡느냐이다. 소니의 "PS1,2"의 경우 음성적으로 국내에 들어온 게임기만 1백만대에 ...

    한국경제 | 2002.01.03 17:47

  • [IT 2002 수출에 승부건다] (3) '게임산업'

    ... 적지않은 로열티 수입을 거둬들였다. 서비스 지역도 넓혀가고 있다. 엔씨소프트의 '리니지'는 지난해 전체 매출의 8%인 90억원을 대만에서 로열티 수입으로 벌어들였다. 올해는 중국과 유럽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넥슨은 미국과 일본에 각각 넥슨USA와 넥슨재팬을 설립해 유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올해부터는 대만을 비롯한 중화권 공략에 나서기로 했다. '미르의 전설2''천년'등으로 중국 최고의 온라인게임으로 자리잡은 액토즈소프트는 올해부터 ...

    한국경제 | 2002.01.03 15:54

  • 소프트맥스.위자드소프트, 게임유통 합작社 내년 설립

    ... 된다. 위자드소프트는 '마그나 카르타'15만장(약 40억원)의 판권을 인수해 판매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계약은 자체유통망을 통해 '창세기전'등을 배급해온 소프트맥스로선 이례적이다. 소프트맥스는 지난달 28일에는 온라인게임 개발사인 넥슨(대표 정상원)과 제휴,현재 개발중인 '테일즈위버'를 공동으로 서비스하기로 한 바 있다. 게임 개발은 소프트맥스가 맡고 서버 운영과 이용자 관리는 넥슨이 맡아 사업을 펼쳐 이익을 나누는 방식의 제휴다. 김형호 기자 chsan...

    한국경제 | 2001.12.24 16:04

  • 소프트맥스, 제휴전략 매출부진 벗어나기 안간힘

    매출부진에 허덕이고 있는 소프트맥스가 다른 게임업체들과의 제휴전략으로 활로를 모색하고 있다. 넥슨과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의 공동서비스를 위한 제휴를 체결한데 이어 최근에는 게임개발.유통사인 위자드소프트와 합작 게임유통법인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게임개발사인 소프트맥스(대표 정영희)는 최근 위자드소프트(대표 심경주)와 내년 3월까지 게임유통을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키고 했다고 밝혔다. 이 합작법인은 양사를 포함 개발사 5개사가 참여하는 20억원 ...

    한국경제 | 2001.12.24 10:53

  • '스톡옵션' 믿을수 없다 .. '달라진 닷컴 기업문화'

    ... 선호하는 경향이 뚜렷해졌다. 콘텐츠 유료화에 성공한 온라인게임업체들은 우수한 인재들이 몰려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한게임의 경우 40명을 선발하는 공채에 1천명 이상이 지원해 경쟁률이 무려 1백20대 1에 달했다. 넥슨 CCR 위즈게이트 등이 실시한 경력사원 신입사원 공채에도 우수 인재들이 몰려들고 있다. 하지만 이 게임업체들은 "정작 쓸만한 인재는 찾기 어렵다"고 하소연하고 있다. 올해 IT벤처업계에서는 "취업난속 인력난"이라는 기현상이 ...

    한국경제 | 2001.12.18 1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