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오바마, 오리건 총기난사에 격노…"총기 강력 규제해야"

    ... 사건의 범인들은 정신 질환을 가진 사람들이지만 미국은 지구 상에서 이런 사람들이 대규모 총기 사건을 일으키는 유일한 나라"라면서 결국 이러한 사건들이 총기 허용으로 발생한다는 점을 재차 지적했다. 앞서 이날 오리건 주 로즈버그의 엄프콰 커뮤니티 칼리지의 교실에서 20세 남성으로 알려진 범인이 총기를 난사해 현재까지 13명이 숨지고 약 20명이 부상했다. 오바마 대통령이 이처럼 강한 톤으로 총기 규제 필요성을 거론한 것은 지난 6~8월 발생한 끔찍한 총기 ...

    연합뉴스 | 2015.10.02 09:10

  • 미국 오리건주 칼리지에서 총격사건, 13명 숨지고 20여명 다쳐

    미국 오리건 주 로즈버그의 엄프콰 커뮤니티 칼리지에서 1일 오전 10시30분(현지시간) 총격사건이 발생, 13명이 숨지고 약 20명이 다쳤다고 포틀랜드지역의 KGW-TV가 엘런 로전바움 오리건주 검찰총장을 인용, 보도했다. 총격범인 20대 후반 남성은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오리건주 정부는 이날 오후 케이트 브라운 주지사가 주재하는 브리핑을 열어 사건에 관해 파악된 내용을 밝힐 예정이다. 엄프콰 칼리지 홈페이지는 사고 후 접속이 되지 않고 있다. ...

    한국경제 | 2015.10.02 06:36

  • 미국 대학서 20세男 총 난사해 10명 사망…"종교 묻고 총격"

    오리건주 소도시의 커뮤니티 칼리지…부상자도 7명 미국 오리건 주 포틀랜드로부터 남쪽으로 약 300km 떨어진 소도시 로즈버그의 엄프콰 커뮤니티 칼리지에서 1일 오전 10시 30분(현지시간)께 20세 남성이 총기를 난사해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이 지역을 관할하는 더글러스 카운티의 존 핸린 경찰서장(셰리프)는 "지금 우리가 갖고 있는 가장 정확한 정보"라며 "사망자가 10명, 부상자가 7명"이라고 ...

    연합뉴스 | 2015.10.02 03:31

  • thumbnail
    美 대학 또 총기난사, 범인 등 13명 사망…총 겨누고 하는 말이 '충격'

    범인 등 13명 사망…美 대학 또 총기난사 미국의 한 대학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범인 등 13명이 사망했다. 2일(한국 시각) 새벽 미국 오리건 주 포틀랜드로부터 남쪽으로 약 300km 떨어진 소도시 로즈버그의 엄콰 커뮤니티 칼리지에서 1일 오전 10시 30분(현지시간)쯤 총격 사건이 발생해 범인을 포함해 13명이 숨지고 약 20명이 다쳤다. 총기 난사 현장인 '작문 교실'에 있던 코트니 무어(18·여)는 ...

    한국경제 | 2015.10.02 02:20 | 김예랑

  • thumbnail
    F1 캐나다 그랑프리, 루이스 해밀턴 시즌 4승 거둬

    ... 몫이었다. 전날 열린 예선전에서 폴포지션을 따낸 해밀턴은 자유 주행에서 사고를 겪는 등 어려운 레이스 여건이 지속됐지만 결선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제일 먼저 체커기를 받았다. 올 시즌 통산 4승째 우승컵이다. 2위는 팀메이트 니코 로즈버그(독일)이 차지해 메르세데스가 대회 1, 2위를 석권했다. 3위는 윌리엄스 마티니 레이싱의 발테리 보타스(핀란드)가 올라 이번 시즌 팀의 첫 포디움을 장식했다. 올해 메르세데스와 페라리 이외 드라이버가 시상대에 오른 것은 처음으로, ...

    오토타임즈 | 2015.06.08 08:04

  • thumbnail
    F1 바레인 GP, 해밀턴 '시즌 3승째'

    ... 일 ( 현지시간 ) F1 바레인 그랑프리 결선에서 5.412 ㎞ 의 서킷 57 바퀴 ( 총 308.238km) 를 1 시간 35 분 5 초 809 만에 주파하며 시상대 정상에 섰다 . 같은 팀 니코 로즈버그 ( 독일 ) 도 3 위로 선전하며 포디엄 입성에 성공했다 . 2 위는 올 시즌 메르세데스 팀과 접전을 펼치고 있는 페라리 소속 키미 라이코넨 ( 핀란드 ) 이다 . 해밀턴은 이번 시즌 네 번의 대회에서 3 ...

    오토타임즈 | 2015.04.20 22:52

  • thumbnail
    페라리-페텔, F1 시즌 첫 우승 일궈

    ... 2013년 브라질GP 이후 통산 40승이라는 쾌거를 올렸고, 페라리 역시 2013년 스페인GP 이후 1년 10개월 만에 우승자를 배출, 명문 부활을 알렸다. 2, 3위는 타이어 전략 싸움에서 한계를 노출한 해밀턴과 팀 메이트 니코 로즈버그(독일)가 차지했다. 페라리로 이적 후 첫 우승을 일궈낸 페텔은 "말로 형용할 수 없다"며 "레이스도 좋았고, 함께 싸워준 팀원들도 너무 좋았다"고 전했다. 이어 "나에게도, 팀에게도 정말 특별한 날"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

    오토타임즈 | 2015.03.30 00:25

  • thumbnail
    벤츠코리아, F1 셀렉션 20% 한정 할인

    ... 그랑프리 우승을 기념한 것으로, 오는 19일까지 벤츠 공식 전시장 28곳과 서비스센터 33곳에서 진행한다. 대상 품목은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팀의 상징색인 '페트로나스 그린'을 사용한 아이폰 케이스, 모터스포츠 시계 등과 니코 로즈버그와 루이스 해밀턴의 이름과 사인이 새겨진 모자, 의류 등이다. 한편,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팀은 최근 오스트리아 그랑프리에서 1, 2위를 차지하는 등 이번 시즌 쾌조의 컨디션을 보이고 있다. 실제 올해 총 7번의 우승을 ...

    오토타임즈 | 2014.07.03 09:45

  • thumbnail
    F1 모나코 GP, 메르세데스 5연속 원투 피니시

    니코 로즈버그(메르세데스, 독일)가 2014 F1 모나코 그랑프리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시즌 2승째다. 로스버그는 25일(현지시간) 모나코 몬테카를로에서 열린 2014 F1 그랑프리 6라운드 결승에서 3.340㎞의 서킷 78바퀴를 1시간49분27초661만에 주파하며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2위는 9.2초 뒤진 팀 동료 루이스 해밀튼(영국)이 차지했다. 메르세데스는 이번 시즌 6번의 경기에서 모두 1위를 독식하는 초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

    오토타임즈 | 2014.05.26 00:32

  • thumbnail
    F1 바레인GP, 해밀튼 시즌 2연승 독주 이어 가

    ... 휠켄베르크(포스인디아, 독일)다. 컨스트럭터 순위는 메르세데스가 111점으로 멀찌감치 앞섰으며, 그 뒤를 포스인디아(44점), 맥라렌(43점), 레드불(35점)이 쫓고 있다. 2014 F1 그랑프리 4라운드는 오는 18~20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다. 안효문 기자 yomun@autotimes.co.kr ▶ F1 말레이시아 GP, 해밀턴 압도적 우승 ▶ 니코 로즈버그, 2014 F1 개막전 우승 ▶ 토요타, "당분간 F1 복귀 계획 없다"

    오토타임즈 | 2014.04.07 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