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7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라임 사태' 주범 이종필 "금품 받았지만 직무 관련 없어"

    미공개 정보 이용 혐의도 부인…검찰 "수사 중인 다른 혐의 추가 기소 계획" 예상 피해액이 1조6천억원에 달하는 '라임자산운용 사태'의 주범 이종필(42) 전 라임 부사장이 첫 번째 재판에서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 1일 서울남부지법 형사12부(오상용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공판에서 검찰은 이 전 부사장이 코스닥 상장사 리드에 라임 자금 300억원을 투자해주는 대가로 명품 시계와 가방, 수입 자동차, 전환사채(CB) 등 총 14억원 상당의 금품 ...

    한국경제 | 2020.07.01 11:27 | YONHAP

  • thumbnail
    '미공개' 그린뉴딜 정부정책 수혜주 TOP5

    ... 지수가 어느정도 상승한 이후 박스권 장세가 이뤄지면서 개별종목의 움직임으로 횡보성 움직임을 보이는 가운데 이러한 개별성 재료는 주식시장에 한 종목에 수급이 몰리기에 좋은 환경이다. 앞으로도 반응이 없는 숨겨져 있는 차기 그린뉴딜 테마 종목 예비군들이 시장에서 해당 재료만을 기다리면서 상승 준비를 하고 있다. ☞ 시장에 공개되지 않은 후속 그린 뉴딜 정책 수혜주는? ☞무료공개 쎄노텍, 서진시스템, SCI평가정보, 크리스탈신소재, 서원 무료상담

    한국경제 | 2020.06.30 20:42

  • thumbnail
    조국 전 장관 일가, 의혹부터 첫 사법판단까지 일지

    ... 기각. ▲ 10월 14일 = 조 장관, 취임 35일 만에 사퇴. ▲ 10월 18일 = 정경심 씨 동양대 표창장 위조 혐의 첫 공판준비기일. ▲ 10월 21일 = 검찰, 정경심 씨에 대해 자본시장법상 허위신고·미공개정보 이용, 범죄수익은닉규제법 위반, 위계공무집행방해, 허위작성공문서행사, 증거위조교사 등 11개 혐의로 구속영장 청구. ▲ 10월 23일 = 법원, 정경심 씨 구속영장 발부. 서울구치소 수감. ▲ 10월 29일 = 검찰, 조 전 장관 ...

    한국경제 | 2020.06.30 16:29 | YONHAP

  • thumbnail
    [종합] '애널리스트 선행매매'…금감원, DS투자증권 압색

    ... 것으로 보고 있다. 특사경 관계자는 "압수수색을 실시한 것은 사실"이라면서 "구체적인 혐의나 공범 여부 등에 대해서는 확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자본시장 특사경은 시세조종이나 주가조작, 미공개 정보 이용 등 자본시장의 불공정 거래 행위를 수사하는 조직이다. 금융감독원 직원들로 구성돼 증권선물위원장이 긴급조치(패스트트랙)로 검찰에 이첩한 사건을 검사 지휘하에 강제 수사할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

    한국경제 | 2020.06.24 14:31

  • thumbnail
    금감원 특사경, DS투자증권 연구원 압수수색…선행매매 혐의(종합)

    ... 의심하고 있다. 특사경 관계자는 "압수수색을 실시한 것은 사실"이라며 "구체적인 혐의나 공범 여부 등에 대해서는 확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자본시장 특사경은 시세조종을 비롯한 주가조작이나 미공개 정보 이용 등 자본시장의 불공정 거래 행위를 수사하는 조직으로, 작년 7월 출범했다. 금융감독원 직원들로 구성됐으며 증권선물위원장이 긴급조치(패스트트랙)로 검찰에 이첩한 사건을 검사 지휘하에 강제 수사할 수 있다. 작년 1호 사건으로 ...

    한국경제 | 2020.06.24 14:20 | YONHAP

  • thumbnail
    금감원 특사경, DS투자증권 연구원 압수수색…선행매매 혐의

    ... 의심하고 있다. 특사경 관계자는 "압수수색을 실시한 것은 사실"이라며 "구체적인 혐의나 공범 여부 등에 대해서는 확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자본시장 특사경은 시세조종을 비롯한 주가조작이나 미공개 정보 이용 등 자본시장의 불공정 거래 행위를 수사하는 조직으로, 작년 7월 출범했다. 금융감독원 직원들로 구성됐으며 증권선물위원장이 긴급조치(패스트트랙)로 검찰에 이첩한 사건을 검사 지휘하에 강제 수사할 수 있다. 작년 1호 사건으로 ...

    한국경제 | 2020.06.24 13:06 | YONHAP

  • thumbnail
    '범죄단체' 박사방서 그는 '수괴'이자 두려움의 존재였다

    ... 작성·공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검찰은 조씨가 조직도에서 박사를 '수괴'(우두머리)로 표현했고, 조직원들은 자신들의 개인정보를 언제든지 유포할 수 있는 박사를 두려운 존재로 인식한 사실도 확인했다. ◇ '눈팅·잠수금지' 내부규율 존재…신상공개로 ... 등 보복 조치가 가해졌다. 조씨 등은 온라인 범행에 가담한 조직원들에게 피해자와의 오프라인 만남 기회를 주고, 미공개 성 착취물의 우선적 다운로드 권한을 부여하며 이익을 나눴던 것으로 드러났다. 박사방의 성 착취물은 특수한 브라우저를 ...

    한국경제 | 2020.06.22 16:28 | YONHAP

  • thumbnail
    정경심 측 "동생 집 압수수색 위법…영장 범위 뛰어넘어"

    ... 조 전 장관의 공소사실과 다른 부분을 해명하라고 검찰과 변호인 모두에게 요청했다. 정 교수는 사모펀드와 관련해 ▲업무상 횡령(대여금 이자 문제) ▲자본시장법 위반(펀드 운용 문제 관련 허위 신고) ▲자본시장법 위반('호재성 정보' 관련 미공개정보 이용) ▲범죄수익은닉규제법 위반(차명으로 주식 매수 뒤 수익 은닉) ▲금융실명법 위반(동생·단골 미용사 차명계좌 이용) 등 혐의를 받는다. 조세일보 / 홍준표 기자 honglerance@joseilbo.c...

    조세일보 | 2020.06.19 00:10

  • thumbnail
    팍스넷 대표, 자본시장법 위반 피소…'상폐 위기' 이어 '악재'

    ... 고성웅 팟스넷 현 대표이사를 비롯해 2대주주였던 김진만, 이호정 등이 '자본시장과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위반(미공개정보이용행위금지)' 혐의로 지난 15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특수부에 고소장이 접수됐다. 지난 3월 감사범위 제한으로 ... 팍스넷이 대표이사와 주요 주주들의 피소 사실이 확인된 것. 고소장에는 "고성웅 대표가 업무처리과정에서 미공개 정보를 취득한 후, 이 같은 미공개 정보가 알려지기 전, 팍스넷 주요 주주인 김진만, 이호정에게 알려줘 이들이 보유 ...

    연예 | 2020.06.16 18:57 | 김소연

  • thumbnail
    조범동, 정경심 재판서 엉뚱한 답변…증언 번복도

    ... 말했다. 조씨는 조 전 장관과 정 교수 부부의 사모펀드 관련 의혹의 핵심 공범으로 지목된 인물이다. 검찰은 조 전 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에 취임하면서 공직자 윤리 규정상 직접 투자를 할 수 없게 되자 정 교수가 코링크PE를 통해 차명으로 투자했다고 보고 있다. 조씨는 코링크PE를 설립해 운영하면서 정 교수의 차명 투자와 미공개 정보를 이용한 투자를 도운 인물로 지목돼 별도로 구속기소 된 상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12 18:36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