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31-3040 / 5,7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값 상승 언론 탓' 연구에…野 "언론재갈은 집값 안정대책인가"

    ... "최고가격 경신 자체 이외에 최고가격 관련 언론 보도 역시 개인들의 기대와 행태에 영향을 미친다"며 "서울 및 강남 3구 거래의 경우 2017년 이후 개인들의 기대가격 형성에 최고가격 경신 그 자체보다 그와 관련한 언론 보도가 미치는 영향이 더 크다. 이는 특히 투자수요가 많은 시장에서 개인들의 기대 형성에 언론 보도 역시 중요한 영향을 미침을 시사한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2 14:24 | 홍민성

  • thumbnail
    'GSGG' 논란 김승원, 이틀만에 사과…"성급하고 어리석었다"

    ... 감사합니다. 역사에 남을 겁니다. GSGG"라고 적은 바 있다. 정치권에서는 김 의원이 사용한 'GSGG'라는 단어가 욕설을 의미한다는 해석이 나왔고, 파장은 거세졌다. 이내 김 의원은 GSGG의 뜻이 "정치권은 국민의 일반 의지에 서브해야 한다는 뜻(Government Serve General G)"이라고 말도 안되는 해명을 내놓아 빈축을 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2 13:35 | 홍민성

  • thumbnail
    안상수 "민주노총, 조직폭력배와 다를 바 없다"

    ... 덧붙였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앱,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2 10:55 | 홍민성

  • thumbnail
    이준석, 김승원 'GSGG' 논란에 "가끔 음주 SNS 하는 사람 있어"

    ... 김 의원이 사용한 'GSGG'라는 단어가 욕설이라는 해석에 힘이 실리면서 파장은 거세졌다. 이내 김 의원은 GSGG의 뜻이 "정치권은 국민의 일반 의지에 서브해야 한다는 뜻(Government Serve General G)"이라고 해명했지만, 정치권 일각에서는 이날 이 대표의 발언과 같이 '말도 안 되는 해명'이라는 반응이 나오기도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2 10:12 | 홍민성

  • thumbnail
    "드라마 D.P.는 '순한 맛'"…공군서 '전기드릴' 가혹행위

    ... 했다. 그러나 A 씨는 해당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후임병의 신고로 이달 군사경찰의 수사를 받았다. 공군 관계자는 "해당 사건의 가해자들에 대해서는 법과 규정에 따라 형사 처리 및 징계처분했다"며 "현재 가해자들은 전역한 상태다. 이 중 한 명은 민간법원에서 재판이 진행 중인 관계로 구체적인 내용은 답변이 제한된다"고 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2 10:02 | 홍민성

  • thumbnail
    김영환, 정철승 '100세 철학자' 비난에…"패륜·비인간적"

    ... 전공하고, 1954년부터 1985년까지 연세대 철학과에서 학생들을 가르쳤다. 2016년 '백년을 살아보니'와 지난해 4월 '백세일기'라는 책을 집필했다. 한편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 성폭력 사건과 관련해 유족을 대리하는 정 변호사는 최근 피해자 신원을 특정할 수 있는 내용의 글을 올리고 허위 사실을 적시해 명예를 훼손했다며 성희롱 피해자 측으로부터 고소당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1 18:01 | 홍민성

  • thumbnail
    '100세 철학자' 文비판에…정철승 "이래서 오래 살면 위험"

    ... 전공하고, 1954년부터 1985년까지 연세대 철학과에서 학생들을 가르쳤다. 2016년 '백년을 살아보니'와 지난해 4월 '백세일기'라는 책을 집필했다. 한편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 성폭력 사건과 관련해 유족을 대리하는 정 변호사는 최근 피해자 신원을 특정할 수 있는 내용의 글을 올리고 허위 사실을 적시해 명예를 훼손했다며 성희롱 피해자 측으로부터 고소당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1 17:51 | 홍민성

  • thumbnail
    김승원, "윤희숙 사표 안 내" 가짜뉴스에 "GSGG" 막말까지…

    ... 본회의나 위원회에서 다른 사람을 모욕하거나 다른 사람의 사생활에 대한 발언을 하여서는 아니 된다'라고 명시돼 있다. 이를 위반할 경우 국회법 제155조(징계)에 따라 윤리특별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그 의결로써 징계할 수 있다. 다만 김 의원이 국회가 아닌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논란이 된 글을 작성한 점을 고려하면 해당 법이 적용될 가능성은 높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1 16:56 | 홍민성/이미나

  • thumbnail
    원희룡 "민주당과 싸워서 진 적 없어…정권 찾아올 준비 됐다"

    ... 정치인"이라며 "제주 출신으로 지역주의로부터 자유롭다. 이명박, 박근혜, 문재인 대통령과도 깊이 엮이지 않았기 때문에 모두가 승복할 수 있는 청산도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 경선에서 원희룡이 두 가지를 보여드리겠다. 반드시 이길 수 있는 후보임을 보여드리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열 가장 준비된 대통령 후보임을 보여드리겠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1 16:20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캠프, '역선택 방지' 찬성 입장 낸다…'갈등' 격화 예고

    ... "유승민 후보가 역선택 방지조항을 두고 긴급 기자회견을 했다"며 "홍준표 후보는 역선택 문제를 말하면서 난데없이 호남 얘기는 왜 하는 건가. 호남은 역선택만 한다는 뜻인가"라고 했다. 그는 "유승민 후보와 홍준표 후보는 강성친문 세력의 역선택에 지지율이 올라가자 경선을 왜 하는지 이유조차 망각하고 그들의 여론조작에 놀아나고 있다"고도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01 11:24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