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엔씨 김택진 작년 연봉 95억원…네이버 한성숙 29억원(종합)

    각사 사업보고서 발표…넷마블 방준혁 13억원·카카오 조수용 21억원 넷마블 직원 평균 연봉 9천700만원…엔씨 8천641만원·네이버 8천455만원 게임·IT업계 최고경영자(CEO)들이 30일 각사 사업보고서를 통해 일제히 작년 연봉을 공개했다. 엔씨소프트 창업자인 김택진 대표는 작년 급여 18억4천700만원, 상여 75억8천600만원 등 94억5천만원을 수령했다. 이는 100억원에 육박하는 업계 최고 수준의 연봉이지만, 2018년 받은 138억원보다는 ...

    한국경제 | 2020.03.30 18:49 | YONHAP

  • thumbnail
    엔씨 김택진 작년 연봉 95억…2018년보다 32% 감소

    넷마블 방준혁은 13억원 수령 엔씨소프트 창업자인 김택진 대표가 지난해 100억원에 육박하는 연봉을 받았다. 30일 공시된 엔씨소프트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김 대표는 작년 급여 18억4천700만원, 상여 75억8천600만원 등 94억5천만원을 수령했다. 이는 2018년 받은 138억원보다 약 32% 줄어든 것이다. 회사 관계자는 "2018년 성과 연도의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35% 감소한 것이 반영됐다"며 "엔씨소프트는 성과에 연동한 보상 정책을 ...

    한국경제 | 2020.03.30 17:59 | YONHAP

  • thumbnail
    올 모바일 게임 국내 시장 규모 5兆 육박

    ... 등이 대표적이다. 카카오톡의 게임 유통 서비스 덕분에 카카오는 2012년 처음으로 흑자를 달성하기도 했다.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가장 두각을 나타낸 업체 중 하나는 넷마블이다. 자신이 창업한 회사를 떠났다가 2011년에 복귀한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은 모바일 게임에 회사 역량을 집중했다. 게임 ‘다함께 차차차’ ‘모두의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등의 인기로 2017년에는 매출 2조4248억원을 ...

    한국경제 | 2020.03.23 15:35 | 김주완

  • thumbnail
    넷마블 기대작 'A3: 스틸얼라이브' 국내 출시

    ... 출시해 인기를 끈 넷마블 자체 지식재산권(IP) PC온라인 RPG(롤플레잉게임) 'A3'를 모바일 MMORPG로 재해석한 게임이다. 배틀로얄 콘텐츠와 모바일 MMORPG 장르를 합친 융합장르란 점이 특히 눈길을 끈다. 방준혁 넷마블 의장은 'A3: 스틸얼라이브' 출시에 큰 관심을 기울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 의장은 지난해 부산에서 열린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에서 융합장르 콘텐츠를 올해 게임산업의 화두로 꼽은 바 ...

    한국경제 | 2020.03.12 13:28 | 최수진

  • [코스피·코스닥 전 거래일(10일) 주요공시]

    ▲ 키움증권, 보통주 1주당 2천원 배당 ▲ 대우조선해양 작년 영업이익 2천928억원…전년보다 71.4% 감소 ▲ 넷마블, 방준혁 이사회 의장 재선임…임기 3년 연장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11 06:05 | YONHAP

  • thumbnail
    넷마블, 방준혁 이사회 의장 재선임…임기 3년 연장

    넷마블은 10일 이사회에서 방준혁(52) 의장을 재선임하기로 의결했다고 공시했다. 임기는 3년이다. 넷마블 창업자이자 최대 주주인 방 의장은 2014년부터 이사회에서 회사 경영을 이끌어 오고 있다. 기타비상무이사를 맡고 있는 피아오얀리(40) 텐센트 게임즈 부사장도 임기를 3년 연장했다. 주주총회는 27일 개최한다. 넷마블은 또 이날 이사회에서 건강·미용 관련 앱 개발 등 사업을 하는 계열사 '에브리플레이'에 100억원을 출자하기로 했다. ...

    한국경제 | 2020.03.10 17:15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국민연금, 코웨이 사외이사 반대…깐깐한 잣대에 기업들 '긴장'

    ... 주총에서 결정적인 영향을 행사하진 못했다. 웅진씽크빅은 지난 11일 주식양수도 계약에 따른 시간외 매매로 넷마블에 보유 주식을 넘겼다. 이번 주총에서 넷마블을 새로운 최대주주로 맞이한 코웨이는 사명을 웅진코웨이에서 코웨이로 바꿨다.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했다. 이 변호사 외에도 윤부현 LG디스플레이 고문과 김진배 고려대 경영대학 교수, 김규호 서강대 산학협력중점 교수를 사외이사로 선임했다. 코웨이의 이번 임시 주총은 다음달 기업들의 본격적인 ...

    한국경제 | 2020.02.23 17:47 | 김은정

  • thumbnail
    [이 주의 책] 아마존 뱅크가 온다 外

    ... 미래를 만들고 있다. 이들은 대기업과 안정을 마다하고 자신의 꿈과 실력을 걸고 도전을 멈추지 않는다. 전 세계가 주목하는 스타트업의 성지이자 한국의 실리콘밸리인 '판교 테크노밸리'의 이야기다. 이 책은 김범수 카카오 의장, 방준혁 넷마블 의장이 그리는 미래부터 공부를 게임처럼 만든 '에누마', 모바일 벼룩시장을 개척한 '당근마켓', 밀레니얼 세대를 저격한 '버핏서울'과 '트레바리' 등 차세대 유니콘 기업(기업 가치가 1조원 이상인 스타트업)의 비전까지 판교를 ...

    한경Business | 2020.02.17 11:46

  • thumbnail
    [컨콜] 넷마블 "올해 신작 다수 출시"

    ...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13일 실적 발표 후 열린 컨퍼런스콜(투자자 설명회)에서 "NTP는 2분기 중 예정돼 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상황을 지켜보면서 구체적 일정을 잡겠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2015년부터 방준혁 대표가 참석해 한 해 신작 라인업과 주요 경영전략을 발표하는 NTP 행사를 매년 열었다. 성격상 NTP 행사는 보통 1월이나 2월 초에 열렸다. 단 지난해는 넥슨 인수 건 등 경영적 변수로 NTP 행사를 따로 열지 않았다. 지난해 ...

    한국경제 | 2020.02.13 17:26 | 최수진

  • thumbnail
    웅진코웨이, 코웨이로 새출발…대표에 이해선 총괄사장 재선임(종합)

    임시주총·이사회 개최…방준혁, 사내이사 이어 이사회 의장 맡아 게임업체 넷마블에 인수된 렌털업계 1위 웅진코웨이가 코웨이로 사명을 바꾸고, 이해선 웅진코웨이 총괄사장을 대표이사로 재선임했다. 코웨이는 7일 오전 본점 소재지인 충남 공주시 유구공장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사명을 '웅진코웨이'에서 '코웨이'로 수정하는 안건을 상정, 의결했다. 아울러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과 서장원 넷마블 웅진코웨이 TF장, 이해선 웅진코웨이 총괄사장도 사내이사로 ...

    한국경제 | 2020.02.07 17:5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