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3,8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산은, HMM 임단협 타결에 "대승적 합의…해운물류 주축 역할 기대"

    ... 해운산업의 재건을 위해 대승적 합의를 했다"며 "구조조정 과정 중 낮아진 임금수준에 대한 보상방안을 협의해 현재 영업실적은 물론 미래 변동성까지 동시에 고려한 합의가 이뤄졌다"고 평가했다. 이어 "노사 참여 TF에서 향후 마련할 `성과급 제도 및 3년간의 임금조정 방안`에 노사가 합의 시 `3년 동안의 임금 단체 협상을 갈음`하기로 한 점에 주목한다"며 "이러한 시도가 HMM의 중장기 경쟁력 강화와 발전적 노사관계를 만들어 나가는 의미 있는 진전으로 이어지길 희망한다"고 ...

    한국경제TV | 2021.09.02 17:16

  • thumbnail
    HMM 임단협 타결에 산은 "미래 변동성까지 고려한 합의"

    ... 거쳐 최종적으로는 HMM의 중장기 발전 및 해운산업의 재건을 위해 대승적 합의를 했다"며 "그 과정과 결과에 대해 채권단으로서 고민과 우려도 적지 않았다"고 밝혔다. 산은은 특히 "노사 참여 태스크포스(TF)에서 향후 마련할 '성과급 제도 및 3년간의 임금조정 방안'에 노사가 합의 시 '3년 동안의 임금 단체 협상을 갈음'하기로 한 점에 주목한다"며 "이런 시도가 HMM의 중장기 경쟁력 강화 및 발전적 노사관계를 만들어나가는 의미 있는 진전으로 이어지길 희망한다"고 ...

    한국경제 | 2021.09.02 16:33 | YONHAP

  • thumbnail
    HMM 임단협 77일만에 극적 타결…물류대란 막았다(종합2보)

    ... HMM 사측과 육·해상 노조는 지난 1일 오후 2시부터 임단협 추가 교섭을 진행하다 밤 11시께 중단 후 다시 협상을 재개해 합의안에 이르렀다. HMM은 노사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태스크포스(TF)도 구성해 임금 경쟁력 회복 및 성과급 제도 마련을 위한 노력하기로 했다. 이번 임단협 협상은 지난 6월 18일 육상노조를 시작으로, 7월에는 해원 노조와 각각 진행돼왔다. 임단협 시작 후 77일만의 타결인 셈이다. 육·해상 노조는 임단협을 앞두고 최대 8년간의 임금 ...

    한국경제 | 2021.09.02 15:02 | YONHAP

  • thumbnail
    HMM 임단협 임금 7.9% 인상에 극적 타결…물류대란 막았다(종합)

    ... HMM 사측과 육·해상 노조는 지난 1일 오후 2시부터 임단협 추가 교섭을 진행하다 밤 11시께 중단 후 다시 협상을 재개해 합의안에 이르렀다. HMM은 노사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태스크포스(TF)도 구성해 임금 경쟁력 회복 및 성과급 제도 마련을 위한 노력을 하기로 했다. 이번 임단협 협상은 지난 6월 18일 육상노조를 시작으로, 7월에는 해원 노조와 각각 진행돼왔다. 임단협 시작 후 77일만의 타결인 셈이다. 육·해상 노조 모두 4차에 이르는 임단협 교섭이 ...

    한국경제 | 2021.09.02 09:16 | YONHAP

  • thumbnail
    HMM 임단협 극적 타결…"물류대란 우려·코로나 상황 감안"

    ... HMM노사에 따르면 배재훈 HMM 사장과 육·해상 노조는 이날(2일) 오전 8시 임금 7.9% 인상과 격려·장려금 650% 지급 등의 내용을 포함한 임단협에 합의했다. 추가로 노사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TF를 구성해 임금 경쟁력 회복 및 성과급 제도 마련을 위한 노력도 기울일 예정이다. 앞서 HMM사측과 육·해상 노조는 어제(1일) 오후 2시부터 임단협 추가 교섭을 진행하다 밤 11시께 중단 후 다시 협상을 재개하는 등 마라톤 회의를 진행했다. 육상노조와 해상노조는 ...

    한국경제TV | 2021.09.02 09:12

  • thumbnail
    HMM 추가교섭 결론없이 끝나…내일 재협상한다

    ... 공동기자회견을 열어 협상 진행 상황과 노측의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날 교섭에서 사측은 임금 8% 인상과 격려금 300%, 장려금 200% 지급을 골자로 하는 수정안을 계속해서 고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측은 임금 25% 인상과 성과급 1천200%의 당초의 입장에서 상당 부분 물러섰지만, 사측과의 합의에는 실패했다. 전정근 위원장은 "노측이 크게 양보해 전향적 안을 제시했지만, 사측이 받아들이지 않았다"면서 "사측과 노측안의 구체적 수치는 내일 기자회견에서 밝히겠다"고 ...

    한국경제 | 2021.09.01 23:19 | YONHAP

  • 경영등급 D 이하 공기관, 성과급 못 받는다

    앞으로 공공기관 경영평가에서 종합등급 ‘미흡(D등급)’ 이하를 받은 공공기관은 임직원 성과급 지급 대상에서 완전히 배제된다. 윤리경영 배점이 3점에서 5점으로 높아지고, 경영평가 발표 전 공공기관의 이의제기 절차도 추가된다. 기획재정부는 1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공공기관 경영평가 개편방안’을 발표했다. 공공기관 경영평가는 매년 교수·회계사·변호사 등으로 구성된 평가단이 공기업과 ...

    한국경제 | 2021.09.01 17:27 | 강진규

  • thumbnail
    경총, '임금·HR연구' 발간…"성과급은 성과창출의 간접동기"

    "성과급 갈등은 공정성 인식 차이 때문…조직 목적·비전 제시해 직접 동기 강화해야" 성과급 제도는 성과 창출의 간접적인 동기에 불과하며 조직의 목적과 비전을 명확히 해 직접적인 동기를 강화해야 한다는 전문가의 조언이 나왔다.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성과급 제도를 주제로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정기간행물 '임금·HR 연구'의 2021년 하반기호를 발간했다고 1일 밝혔다. 윤정구 이화여대 경영학부 교수는 최근 성과급을 둘러싼 갈등이 공정성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09.01 12:00 | YONHAP

  • thumbnail
    종합평가 '미흡' 공기업 성과급 못받는다…윤리경영 배점 3→5점

    LH 땅 투기 사태 처럼 중대 위반시 '0점' 처리 경영평가에서 '미흡' 이하(D·E)의 종합등급을 받은 공공기관은 개별항목에서 좋은 등급을 받더라도 임직원 성과급을 받지 못하게 된다. 기획재정부는 1일 이런 내용을 담은 공공기관 경영평가 개편 방안을 발표했다. ◇ 종합등급 나쁜데 성과급 받는 사례 방지…실적 개선 성과급에 반영 공공기관 경영평가는 매년 교수·회계사·변호사 등으로 구성된 평가단이 공기업과 준정부기관의 경영관리, 주요사업 실적을 ...

    한국경제 | 2021.09.01 10:00 | YONHAP

  • thumbnail
    기아 노사, 올해 임협 합의서에 서명…10년만에 파업없이 마무리

    ... 소하리공장)에서 최준영 대표이사와 최종태 금속노조 기아지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단체교섭 조인식을 했다. 기아 노사는 6월17일 첫 상견례 이후 2개월여만인 지난 24일 13차 본교섭에서 기본급 7만5천원 인상(정기호봉 승급분 포함), 성과급 200%+350만원, 품질향상 특별격려금 230만원, 재래시장 상품권 10만원, 주식 13주 지급 등의 내용을 담은 잠정합의안을 마련했다. 노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과 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 등 ...

    한국경제 | 2021.08.30 15: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