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4,6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취재수첩] CEO 쫓겨난 폭스바겐 사태, 남의 일 아니다

    ... 아니라는 지적이 나온다. 국내 자동차업계는 ‘노동이사제’는 없지만 1년 주기 임단협을 통해 노조가 경영에 사사건건 간섭하는 구조다. 현대차는 올 임단협에서 노조의 강한 압박 속에 역대 최대 수준의 기본급 인상과 성과급을 지급하기로 하고 교섭을 마무리지었다. 다음달이면 국내에도 공공기관을 시작으로 노동이사제가 도입된다. 미래와 생존보다는 ‘지금 이대로’를 외치게 될 거란 우려가 곳곳에서 나온다. “이번 폭스바겐 사태로 ...

    한국경제 | 2022.07.26 17:27 | 박한신

  • thumbnail
    예보, 일시적 자금난 금융사 선제적 지원…위기 예방 기능 강화

    ... 이를 위해 자체적인 위기 해소 능력이 있는지를 사전에 엄격히 심사하고 지원 시 경영건전성 제고 계획을 제출받아 이행 상황을 점검할 방침이다. 특히 자본확충 지원 시엔 일정 비율 이상의 자본건전성 확보를 전제로 하고 배당·임원성과급 제한, 자사주 매입금지, 불이행 시 주주권리 행사 장치 마련 등 상대적으로 엄격한 지원 요건을 부과할 계획이라고 금융위는 밝혔다. 한편 금융위는 현재 국내 금융회사의 부실화 우려가 있어서 금융안정계정 제도를 도입하려는 게 아니라고 ...

    한국경제 | 2022.07.26 12:00 | YONHAP

  • thumbnail
    충격 오면 美·日처럼 금융사에 자본 수혈…'금융안정계정' 도입

    ... 사후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했다. 금융사로부터 경영건전성제고 계획(자금지원 신청금액 및 용도, 재무상황 개선을 위한 자구계획 등)을 제출받아 이행 상황을 주기적(반기별)으로 점검하겠다는 방침이다. 필요시엔 자사주매입 제한, 배당․임원성과급 제한 등 을 조건으로 자금을 지원하겠다고 했다. 경영건전성제고 계획을 이행하지 않을 경우엔 보증수수료 인상(유동성 지원), 시정요구, 임직원 조치 등 요구 등 페널티를 부과할 예정이다. 금융위는 "선제적금융안정 수단이 ...

    한국경제 | 2022.07.26 12:00 | 채선희

  • "퇴직자엔 성과급 지급하지 않아도 된다"

    경영성과급은 임금이 아니므로 이미 회사를 떠난 근로자에게는 지급하지 않아도 된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전년도 성과급을 이듬해 지급하는 기업에 의미 있는 판결이라는 게 법조계의 평가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광주지방법원 순천지원 제2민사부(재판장 임성철)는 지난 21일 LG화학에서 퇴직한 근로자 A씨 등 25명이 회사를 상대로 제기한 4억원 규모의 임금 청구 소송에서 이같이 판단하고 회사 측 손을 들어줬다. LG화학은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

    한국경제 | 2022.07.25 17:48 | 최진석/곽용희

  • thumbnail
    [단독] 퇴직 후 '성과급 달라'는 전 직원…4억 소송서 패소

    경영성과급은 임금이 아니므로 이미 회사를 떠난 근로자에게는 지급하지 않아도 된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전년도 성과급을 이듬해 지급하는 다수의 기업들에 의미 있는 판결이라는 게 법조계의 평가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광주지방법원 순천지원 제2민사부(재판장 임성철)는 지난 21일 LG화학에서 퇴직한 근로자 A씨 등 25명이 회사를 상대로 제기한 4억원 규모의 임금 청구 소송에서 이 같이 판단하고 회사 측의 손을 들어줬다. LG화학은 2011년부터 ...

    한국경제 | 2022.07.25 15:25 | 최진석/곽용희

  • thumbnail
    [홍석환의 인사 잘하는 남자] 경기침체 시기, HR의 역할은?

    ... 통폐합을 실시한다. 경쟁이 없는 사업은 조정 또는 정리가 추진된다. 사업 조정에 따른 대규모 조직개편이 실시된다. 통폐합되거나 조직 폐쇄가 이루어진다. 마지막 4단계는 인력에 대한 구조조정이다. 구성원에 대한 구조조정은 임금 삭감, 성과급 반납 등에 이어 핵심 조직과 인력을 제외한 전사 차원의 구조조정 작업이 이루어진다. 경기 침체가 길어지면, 회사 내부에서는 단계에 따라 정도가 다르지만, 전반적으로 구성원의 사기는 떨어지며, 우수 핵심인재는 회사를 떠난다. 회사는 ...

    The pen | 2022.07.25 10:37 | 홍석환

  • thumbnail
    '속도전' 강조…연금·노동·교육 3대개혁 본격시동 걸리나

    ... 계획이다. 근로시간 저축계좌제는 업무량이 많을 때 초과 근무를 하고, 초과 근로시간을 저축한 뒤 업무량이 적을 때 휴가 등으로 소진하는 제도다. 임금체계 개편 방안은 연공(여러 해 근무한 공로) 등을 토대로 정해지는 호봉제를 직무·성과급제로 전환하겠다는 것이 핵심이다. 우리나라 임금체계는 연공성이 강하다. 근속 30년 이상 근로자의 임금은 근속 1년 미만 근로자의 2.87배에 달한다. 노동부 관계자는 "불과 3년 뒤인 2025년에는 65세 이상 고령인구 비중이 ...

    한국경제 | 2022.07.22 23:28 | YONHAP

  • thumbnail
    공공기관 '성과급 잔치' 비판에…과오 지급된 성과급 환수 추진 [입법 레이더]

    국회에서 공공기관 임직원이 성과급을 법령 등에 위반해 받은 사실이 적발될 시 환수를 강제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이태규 국민의힘 의원은 지난 18일 법령 등에 위반돼 지급된 성과급의 환수의무 등을 규정하는 내용의 ‘공공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은 이 같은 성과급 환수뿐만 아니라, 관련 상황을 기획재정부 장관 또는 주무기관의 장에게 통보하도록 의무화해 정부가 공공기관의 성과급 지급 실태를 ...

    한국경제 | 2022.07.22 11:09 | 맹진규

  • thumbnail
    '50억 퇴직금' 곽상도 아들 "건강 나빠져 위로 차원에서 받아"(종합)

    ... 형사합의22부(이준철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아버지 곽 전 의원과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 남욱 변호사의 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말했다. 검찰은 화천대유 이사 박모 씨가 작년 3월 중순께 병채 씨를 불러 50억원을 성과급으로 지급한다는 내용의 계약서를 보여준 전후의 사정을 병채 씨에게 물었다. 검찰이 "종전까지 성과급을 5억원 주기로 했었는데 10배를 주기로 한 데 놀라지 않았나"라고 묻자, 병채 씨는 "놀랐다"면서도 "초과 수익이 나서 다른 임직원들이 ...

    한국경제 | 2022.07.20 21:35 | YONHAP

  • thumbnail
    곽상도 아들 "50억, 건강 나빠져 위로금 차원으로 받은 것"

    ... 20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 심리로 열린 아버지 곽 전 의원과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 남욱 변호사의 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말했다. 검찰은 화천대유 이사 박모 씨가 작년 3월 중순께 병채 씨를 불러 50억원을 성과급으로 지급한다는 내용의 계약서를 보여준 사정을 물었다. 검찰은 "종전까지 성과급을 5억원 주기로 했었는데 10배를 주기로 한 데 놀라지 않았나"라고 묻자, 병채 씨는 "놀랐다"면서도 "초과 ...

    한국경제 | 2022.07.20 20:21 | 고은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