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얼마집] "그래도 서울이니까"…화곡동 20년된 구축 단지도 10억 넘어

    ... 화곡주공시범아파트를 재건축한 단지다. 2002년 10월 입주했다. 단지와 수명산(72m)이 맞닿아 있어 주거 환경이 쾌적한 편이다. 지하철 5호선 우장산역이 단지에서 가장 가까운 역이다. 차량을 이용해 올림픽대로 강변북로 경인고속도로 공항대로 등으로 들어설 수 있다. 강신초가 단지와 맞닿아 있으며 발산초 신월중 신화중 덕원중 화곡중·고 덕원여고 덕원예고 명덕외고 등 교육시설이 멀지 않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7 14:39 | 안혜원

  • thumbnail
    등교날 고3 확진자 나온 인천…점심도 못 먹고 66개교 귀가

    ... "인천에서 계속 확진자가 나오고 있기 때문에 특히 학교는 생활 속 거리 두기를 반드시 지켜줘야 한다"며 "모두 1m 이상 간격을 유지하고 서로 반갑다고 손잡는 것도 안 된다"고 학생들에게 당부했다. 이기철 인천외고 교장은 "고3이 등교한 오늘도 고1과 고2는 계속해서 쌍방향 온라인 수업을 하고 있다"며 "전 학년이 등교를 시작하면 더욱 꼼꼼하게 방역에 힘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인천시교육청은 이날 등교가 이뤄진 ...

    한국경제 | 2020.05.20 14:08 | YONHAP

  • thumbnail
    학원강사발 감염 확산세…불안·설렘 섞인 인천 고3 등교

    ... 학교는 낮 12시 50분부터 시작될 급식에 대비해 급식실 내 모든 식탁에 1인용 가림막을 설치한 상태다. 기존 급식 시간은 1시간이지만 전 학년이 등교할 경우 혼잡도를 낮추기 위해 탄력적으로 시간을 늘릴 예정이다. 이기철 인천외고 교장은 "고3이 등교한 오늘도 고1과 고2는 계속해서 쌍방향 온라인 수업을 하고 있다"며 "전 학년이 등교를 시작하면 더욱 꼼꼼하게 방역에 힘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인천에서는 이날 고등학교 125곳에서 고3 등교가 시작될 예정이었으나 ...

    한국경제 | 2020.05.20 10:09 | YONHAP

  • thumbnail
    "조국 딸 세미나 참석" 서울대 직원 증언…"뒤풀이 때 소개했다"

    ... 와서 행사 안내 등의 업무를 했고, 그 중 조씨도 포함돼 있었다고 증언했다. 김씨는 검찰 주신문 과정에서 조씨의 세미나 참석 여부는 나중에 알았다고 진술했다. 김씨는 "행사 시작 20분 정도 전에 고교생이 3명 왔는데 1명만 대원외고 교복을 입고 있었고, 나머지 2명은 사복을 입어 누구인지 알 수 없었다"고 말했다. 김씨는 "행사가 마무리된 뒤 끝까지 남았던 사람들과 서울대 호암교수회관에 가서 식사했는데 그때 조씨가 자신이 이름을 밝혀 알게 됐다"고 진술했다. ...

    조세일보 | 2020.05.14 20:25

  • thumbnail
    서울대 직원 "조국 딸, 학술대회 왔다"…고교동창과 반대 증언

    ... 그러면서 세미나 당시에는 조 전 장관의 딸이라는 것은 몰랐는데, 행사를 마친 뒤 식사 자리에서 조씨가 이름을 밝히며 자기소개를 했다고 진술했다. 또 당시 세미나 장면을 찍은 영상 속 여성이 조씨가 맞는다고 했다. 이는 조씨의 한영외고 동창이자 장영표 단국대 교수의 아들인 장모씨가 지난 7일 법정에서 증언한 내용과 반대다. 당시 장씨는 동영상 속 여학생의 모습은 조씨의 얼굴과 다르고, 한영외고 학생 중 세미나에 참석한 것은 자신뿐이라고 증언했다. 이에 대해 ...

    한국경제 | 2020.05.14 17:17 | YONHAP

  • thumbnail
    '조국 차 물티슈청소 감동 현장' 진중권 "정경심 위대? 최순실도 위대"

    ... 예수에게 향유를 부은 뒤 머리카락으로 발을 닦았다는 성경 구절을 빗댄 것으로 지지자들이 조 전 장관을 우상화하는 듯한 모습을 은유적으로 비판한 것이다. 검찰이 공개한 정 교수의 공소장에 따르면 정 교수는 자신의 딸과 그의 한영외고 동기 장모씨가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에서 인턴을 한 것처럼 허위로 확인서를 만들었다. 공익인권법센터에서 2009년 5월 개최한 '동북아시아의 사형제도' 국제 학술회의 개최를 위해 활동한 적이 없는데도 이 학술회의 기간에 ...

    한국경제 | 2020.05.11 17:15 | 이미나

  • thumbnail
    21대 국회의원 최대 배출고 호남쏠림 현상…"다음엔 대원외고일 것"

    ... 들어서야 평준화가 됐다. 21대 국회 당선자의 평균 연령이 50대 중반(54.9세)인 점을 감안하면 21대 국회 당선자 상당수가 서울지역 고교 평준화의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았다는 분석이다. 이에 정치권에서는 오는 22대 국회에서는 대원외고 등 특목고 출신의 약진이 두드러질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여당 관계자는 “지금 행정고시 출신 공무원과 법조계는 대원외고 출신이 꽉 잡고 있다”며 “이 같은 추세가 곧 국회로도 이어질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5.11 11:33 | 김소현

  • thumbnail
    [배시원 쌤의 신나는 영어여행] 'pencil in'은 일단 예정해 놓다는 뜻이죠

    ... ‘샤프 (펜슬)’은 영어로는 mechanical[automatic] pencil이라고 합니다. 호주나 영국에서는 propelling pencil이란 단어도 쓰고요. 그런데 혹시 pencil in이란 표현을 아시나요? 명덕외고에서 쓰는 교재 English Collocations In Use에 나오는 표현인데, ‘(나중에 바뀔지도 모르지만) 일단은 ~을 예정해 놓다’라는 뜻입니다. pen으로 적으면 지우기가 곤란하지만 pencil은 ...

    한국경제 | 2020.05.11 09:00

  • thumbnail
    우장산숲 아이파크, 여의도·광화문 등 업무지구 접근성 탁월

    ... 여의도와 광화문, 마곡지구로 출퇴근하기 편하다. 홈플러스, 이마트, NC백화점 등 대형 쇼핑몰이 주변에 있다. 화곡본동시장, 우장산동 주민센터, 강서문화원, 메가박스 등도 가깝다. 신월초, 화곡초, 화곡중, 명덕여중, 명덕외고, 명덕고, 덕원여고가 인근에 있다. 교육 여건이 뛰어나다는 평가다. 채광과 통풍을 위해 대부분 가구를 남향으로 배치했다. 가구 내에는 드레스룸과 파우더룸 등 다양한 수납공간이 배치된다. 모델하우스는 사이버 본보기집으로 대체했다. ...

    한국경제 | 2020.05.10 15:11 | 안혜원

  • thumbnail
    조국 딸의 동창 "스펙 품앗이 맞아…서울대 학술대회 혼자 참석"

    ... 없었다고 진술했다. 장 교수의 아들 장모씨는 7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임정엽 권성수 김선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속행 공판에 증인으로 나와 이렇게 밝혔다. 장씨는 조 전 장관의 딸 조씨의 한영외고 유학반 동창이다. 검찰은 이날 장씨와 조 전 장관이 2008년 주고받은 이메일을 제시했다. 장씨가 서울대 교수이던 조 전 장관에게 인턴십 참가를 부탁하는 내용이다. 또 같은 해 조 전 장관이 장씨와 조씨에게 '내년(2009년) ...

    한국경제 | 2020.05.07 18: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