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새 아파트가 투자 1순위…재건축은 잊어라"

    ... 45%로 가장 많았다. 최대 10억원의 시세 차익이 기대되는 등 인위적인 가격규제에 따른 이익이 가장 크다고 봤다. 이상우 익스포넨셜 대표는 “분양가 상한제가 시행되면 분양가는 시세 대비 낮아지겠지만 수급 불균형이 지속되는 상황에선 ... 다시 자극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경기 상황도 눈여겨봐야 할 변수로 꼽혔다. 홍춘욱 숭실대 겸임교수(애널리스트)는 “경기불황이나 금융위기가 가시화된다면 실수요자라도 부동산 매입에 신중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

    한국경제 | 2019.09.15 17:09 | 이유정/민경진/배정철

  • thumbnail
    "서울, 신축 중심 상승세 거셀 듯…지방·광역시 투자는 신중해야"

    ... 것으로 예상되면서 신축 아파트 선호도는 더 커지고 있다. 부동산 시장전망 ‘족집게’로 불리는 이상우 익스포넨셜 대표(사진)는 “분양가 상한제가 재건축 시장에는 타격이지만 유주택자나 가점 낮은 무주택자에게는 ...서 “올해 서울 부동산 시장 전망(8.4% 상승)을 그대로 유지한다”고 설명했다. 증권사 애널리스트로 10여 년간 근무한 이 대표는 여의도 출신 부동산 전문가 중 시장전망을 가장 잘 맞히기로 유명하다. 2017년 ...

    한국경제 | 2019.09.03 17:14 | 윤아영

  • thumbnail
    [집코노미TV] "강남 집값 8% 오를 것…투자는 노·도·강"

    ▶최진석 기자 세계로 뻗어나가는 집코노미, 이상우 애널리스트와 함께하고 있습니다. 이번 시간엔 하반기 부동산시장 전망을 해볼게요. 전에 집코노미TV 출연해서 말씀하신 대로 서울 집값이 오르고 있어요. 이 정도면 오르고 있다고 해도 되겠죠? 강남이 주도하는 것 같은데 왜 이렇게 다시 오름세를 탈까요? ▷이상우 애널리스트 제가 볼 때 올해 주택시장에서 투기와 투자는 의미가 없는 것 같아요. 이사가 가고 싶은 거죠, 좋은 곳으로. 선호하는 지역 위주로 ...

    한국경제 | 2019.08.21 08:00 | 최진석

  • thumbnail
    아파트 인허가 '뚝'…4~5년 뒤 공급대란 우려

    ... 있다. 아파트 인허가 물량은 4~5년 뒤 공급 물량(입주)을 나타내는 선행 지표이기 때문이다. 2017년 전후로 인허가를 받은 단지는 2022~2023년 완공될 전망이다. 이후 공급절벽 현상이 본격화할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했다. 이상우 유진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정부는 당분간 입주 물량이 비교적 넉넉하다는 점을 들어 공급에 문제가 없다고 주장하고 있다”며 “인허가 급감의 부작용이 4~5년 뒤 나타나는 점을 간과한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19.08.18 17:03 | 배정철/민경진

  • thumbnail
    "매매계약, 파기해야 하나" 매수자 전전긍긍

    ... 침체를 가속화하는 요인으로 꼽힌다. 박원갑 국민은행 부동산 수석위원은 “분양가 상한제가 시행되고 경기가 지속적으로 나빠지면 현금부자들의 주 투자처인 강남 재건축이 가장 큰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반면 이상우 유진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최근 주식시장 불안은 기업 실적 악화가 아니라 정세 불안 요인이 크게 작용하고 있기 때문에 주식과 부동산시장이 ‘한 몸’처럼 동조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오히려 ...

    한국경제 | 2019.08.06 18:05 | 배정철/양길성/민경진

  • thumbnail
    '반값 분양' 예고에…전셋값 상승 '풍선효과'

    ... “상한제가 시행되면 10억원 안팎의 차익이 기대되는 아파트도 강남권에서 나올 것”이라며 “분양을 받기 위해 전세를 유지하려는 ‘전세 선호 현상’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이상우 유진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적어도 청약가점이 60점을 넘어야 서울에서 당첨을 기대해볼 수 있다”며 “청약가점이 낮은 실수요자도 기대감으로 전세시장에 머물면서 전셋값 급등 현상이 나타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19.07.18 17:32 | 이유정

  • thumbnail
    강남4구 거래 '꿈틀'…전달보다 30% 늘어

    ... 자치구로 이뤄진 동북권은 759건으로, 5개 권역에서 거래 건수가 가장 많았다. 하지만 아직 전월(785건)에는 미치지 못하고 있다. 종로·중·용산구가 있는 도심권도 전월 수준을 뛰어넘지 못하기는 마찬가지다. 이상우 유진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강남권 재건축 분양을 앞두고 이 일대 부동산 매수심리가 다시 살아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강남 재건축 나 홀로 ‘활활’ 침체했던 주택 거래가 되살아나면서 전고점 수준을 ...

    한국경제 | 2019.05.24 17:29 | 민경진/이유정

  • thumbnail
    "서울 외곽 주택수요 분산…분양물량 남은 검단·파주엔 악재"

    ... 이번에 지정이 안 되면서 집값이 더 오를 수도 있다”고 전했다. “강남권 수요 분산은 안 될 듯” 이번 3기 신도시가 서울 서쪽에 몰리면서 서울 강남권의 수요 분산에는 한계가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상우 유진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지난해 발표한 과천, 하남을 제외하면 이번 발표에서 강남권 수요를 분산시킬 만한 후보지가 없다”고 지적했다. 조 연구원도 “강남 집값은 3.3㎡당 평균 분양가격이 5000만원을 ...

    한국경제 | 2019.05.07 17:32 | 윤아영/민경진

  • thumbnail
    '헬리오보다 센' 강동 입주…하남 '역전세' 공포

    ... 헬리오시티를 근거로 들고 있다. 9510가구에 달하는 초대형 단지지만 입주쇼크가 단기에 그쳤다. 인근 재건축 단지 이사수요, 1가구1주택 비과세 요건(2년 거주)을 갖추기 위한 실입주 증가, 새아파트 선호 현상 등의 영향이다. 이상우 유진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헬리오시티 사례를 본 강동구 신축 주택 수요자들이 마음을 느긋하게 먹기 시작했다”며 “정작 강동구가 아니라 주변 경기도 지역 전셋값 하락세가 장기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

    한국경제 | 2019.05.05 13:42 | 배정철

  • thumbnail
    빅데이터로 집값 전망…이공계 출신 '3인방'이 뜬다

    부동산업계에서 빅데이터를 활용해 시장을 전망하는 전문가 3인이 급부상하고 있다. 이상우 유진투자증권 연구위원, 조영광 대우건설 연구원, 채상욱 하나금융투자 연구위원 등이다. 이들은 통계와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소신 있게 시장을 ... ‘족집게’란 별명을 얻었다. 올해도 서울 송파구 일대 전세가격 반등을 정확히 짚어냈다. 그는 애널리스트답게 고소득자 소득 추이, 주택공급물량, 유동성 증가율, 금리 추이 등 통계를 바탕으로 시장을 예측하고 있다. 이 ...

    한국경제 | 2019.04.18 17:40 | 전형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