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1,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N3N, 지난해 매출총이익 50% 이상 성장…흑자전환 성공

    ... 알고리즘이다. 영상의 품질, 크기 등을 최종 디스플레이 화면에서 필요한 조건에 맞춰 최적화하기 때문에 원본 용량이 큰 다수의 영상데이터를 최종 디스플레이 화면에 원활하게 구현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엔쓰리엔 관계자는 "이익률이 높은 솔루션사업 매출 비중이 확대된 것이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며 "공공 시장 공략을 위해 전국 솔루션사업 총판 네트워크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POD 기술을 VOD와 ...

    한국경제 | 2021.03.05 15:17 | 민경진

  • thumbnail
    삼성·SK 'K반도체 연합', 작년 4분기 D램 점유율 71%

    ... 시사한다"며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모두 비트 출하량을 예상보다 더 큰 폭으로 늘렸다"고 분석했다. 지난해 4분기 글로벌 D램 제조사들의 매출액은 소폭 증가한 것과 달리 수익성을 보여주는 '영업이익률'은 둔화된 모습이었다. 삼성전자의 영업이익률은 지난해 3분기 41%에서 4분기 36%로 감소했고, SK하이닉스 역시 같은 기간 29%에서 26%로 줄었다. 트렌드포스는 "지난해 4분기 D램 ASP가 전 분기 대비 5~10% ...

    한국경제 | 2021.03.05 09:23 | 배성수

  • thumbnail
    셀트리온헬스케어, 지난해 매출 1.6조원 역대 최대

    ... 2020년 연결기준 매출액 1조 6,276억 원, 영업이익 3,621억 원, 당기순이익 2,404억 원을 기록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매출액 48%, 영업이익 337%, 당기순이익은 270% 증가한 수치이며, 영업이익률은 22%를 기록해 지난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유럽 시장의 가격 안정화 및 견조한 처방이 지속된 점, 미국에서의 주요 의약품의 처방 확대, 일본·중남미 등 글로벌 지역 내 판매 확대 ...

    한국경제TV | 2021.03.04 16:24

  • thumbnail
    '파라다이스' 52주 신고가 경신, 전일 기관 대량 순매수

    ... 고정비 감소, EBITDA 흑자전환. 출입국자 2주간 자가격리가 없어지지 않는 한 매출액을 끌어 올리는 것은 매우 힘듬. 국내 카지노 중에서 유일하게 구조조정을 통한 고정비 감소를 이끌어 낸 회사. 향후 매출 회복 시기에는 영업이익률이 경쟁사 대비 매우 빠르게 개선되는 효과가 기대됨. "라고 분석하며, 투자의견 'BUY(유지)', 목표주가 '21,000원'을 제시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

    한국경제 | 2021.03.04 09:13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정부, 2·4 부동산 대책 부작용 줄이려면…[이은형의 부동산 돋보기]

    ... 현실화해야 합니다. 시장수요에 부합하는 유형의 주택공급을 최소한의 부작용으로 진행하려면 사업추진기간을 늘려잡아야 합니다. 그래야만 순환식 정비사업 등도 가능해집니다. 민간과 공공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사업에 대해서는, 민간의 실현이익률 수준을 상향하고 손실발생시 위험공유의 한도 등을 명시해야 합니다. 이를 통해 민간의 참여요인을 키워야 합니다. 동시에 젠트리피케이션에 대한 고민도 필요합니다. 공공재건축으로 민간 재건축조합과 아파트들을 유인하기 위해서는, 재초환 등의 ...

    The pen | 2021.03.04 07:28 | 이은형

  • thumbnail
    "음료업계 TSMC"…조정장서 11% 오른 종목

    ... 실적이 영향을 받았다. 하지만 아셉틱 수요에 힘입어 성장세로 전환했다. 삼양패키징은 작년 영업이익이 521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25.2% 증가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음료 수요가 감소한 상황에서 성장을 지속했다. 영업이익률도 2019년 11.1%에서 작년 14.2%로 높아졌다. 이베스트투자증권에 따르면 삼양패키징의 아셉틱 비중은 영업이익 기준 절반까지 확대됐다. 성현동 KB증권 연구원은 “삼양패키징의 아셉틱 음료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

    한국경제 | 2021.03.03 17:26 | 박의명

  • thumbnail
    음료계 TSMC 삼양패키징...조정장에서도 10% 상승

    ... 실적이 영향을 받았다. 하지만 어셉틱 수요에 힙입어 성장세로 전환했다. 삼양패키징은 작년 영업이익이 521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25.2% 증가했다. 코로나19로 음료의 수요가 감소한 상황에서 성장을 지속했다는 평가다. 영업이익률도 2019년 11.1%에서 작년 14.2%로 높아졌다. 이베스트투자증권에 따르면 삼양패키징의 아셉틱 비중은 영업이익 기준 절반까지 확대됐다. 성현동 KB증권 연구원은 “삼양패키징의 아셉틱 음료 OEM 경쟁력은 반도체 파운드리 ...

    한국경제 | 2021.03.03 16:32 | 박의명

  • thumbnail
    코스맥스, 지난해 매출 1조3829억원…역대 최대 실적

    ... 향상에 영향을 미쳤다. 법인별로는 지난해 한국 사업 부문이 7654억원, 중국 사업 부문이 456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미국 사업 부문은 소독제 공급이 늘며 전년 동기 대비 14.5% 성장해 1664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률 측면에선 마이크로바이옴 화장품, 마스크 등 경쟁력이 높은 제품을 공급하고 공장 자동화를 통해 생산성을 끌어올린 게 주효했다. 이병만 코스맥스 대표는 "올해는 인공지능(AI) 플랫폼을 활용한 사업 모델을 구축해 새로운 경험을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3.02 19:01 | 이주현

  • thumbnail
    "덜 오른 내수株에 다시 눈 돌릴 때"…증권가 주목 유망주는?

    ... 있다. 이재선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밸류에이션 부담이 작은 업종 중에서도 운송, 호텔, 화장품, 의류를 주목하라”고 말했다. 이들은 내수주 중 원가 부담이 상대적으로 작은 업종으로 꼽힌다. 또 유가증권시장에서 매출총이익률(매출총이익/매출) 개선이 빠르게 이뤄지는 업종이다. 증권사가 꼽은 올해 매출총이익률 개선세가 두드러지는 종목으로는 운송주에선 HMM, 대한항공 등이 지목됐다. 경기소비재 중 화장품과 의류에선 아모레퍼시픽, 효성티앤씨, 한국콜마 등이 ...

    한국경제 | 2021.03.02 17:13 | 설지연

  • thumbnail
    코스맥스, 작년 매출 1조3829억원…`역대 최대` 실적

    ... 달성했다. 코스맥스의 연결 영업이익은 23.4% 성장한 666억원을, 한국법인은 63.9% 성장한 659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 마이크로바이옴 화장품, 마스크 뷰티 등 경쟁력 높은 제품 개발과 공장 자동화를 통한 생산성 향상이 이익률의 개선으로 이어졌다는 설명이다. 반면 코로나19의 악조건 상황에서도 신제품 개발 등으로 안정적인 매출을 나타내고 있으나 변동성이 많은 영업 환경에서 대여금 및 영업권 손상 등의 비용을 반영해 적자 전환되는 결과를 나타냈다. 이는 ...

    한국경제TV | 2021.03.02 16: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