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91-1800 / 3,4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가스케치>민주 이대표,보선 승리는 최대의 선물

    .민주당의 이기택대표는 강원 명주.양양지역 보궐선거에서 승리를 일궈낸데이어 12일 장녀 우인씨(24)의 결혼식을 맞게되자 "최대의 축하선물을 받았다"며 크게 기뻐하는 모습. 이대표는 이날 그동안 보선지원활동 때문에 장녀결혼식준비에 전혀 " 도움"이 되지못한것을 일거에 만회했다는 주변의 축하세례에 대해 연신 "고맙다"는 말을 되풀이하며 모처럼 함박웃음. 이대표는 특히 이번 보선에서 명주.양양지역에 상주하다시피하며 물심양면으로 전력투구...

    한국경제 | 1993.06.13 00:00

  • <정가스케치> 이기택대표, 유럽방문전 영수회담 기대

    민주당은 기대했던 명주-양양보선에서 승리를 거두자 김영삼대통령과 이기 택대표간 여야영수회담에 어느 정도 여유가 생긴듯 "언제라도 괜찮다"며 한 결 느긋. 이대표는 12일 승리의 여운이 가시지 않은 표정으로 "김대통령에게는 충격 이 굉장히 컸을 것"이라며 웃음. 이대표는 "아직(영수회담의)날짜에 대해서는 연락이 없었다"고 밝혔으나 보선이후 만나자는 제안을 해놓은 상태인 만큼 오는 16일 유럽출국전 영수 회담이 이루어지길 희망하는 눈치...

    한국경제 | 1993.06.12 00:00

  • <정가스케치> 민자당, 보궐선거 1패 수습책 부심

    민자당은 심혈을 기울였던 명주-양양에서 패배하자 11일 밤 심야회의와 12 일 예정에 없던 당직자회의를 갖는등 향후 대처방안 마련에 부심. 김명윤후보의 패배가 확실시되던 11일 오후11시 김종필대표는 급히 당사에 나와 긴급 구수회의를 주재했고,황명수총장은 김대표에게 "면목없습니다"라 고 한뒤 "지역연고가 부담이었는데 마지막날 ''김후보가 투표권도 없다''는 유인물이 대량 살포돼 뒤집어졌다"고 패인을 보고. 김대표는 회의를 끝내고 자정...

    한국경제 | 1993.06.12 00:00

  • < 정가스케치 > "여야 영수회담 구걸할 생각없다"...민주

    민주당의 박지원 대변인은 청와대가 여야영수회담 용의를 밝힌 뒤 회담일 시와 관련해 이렇다할 움직임을 보이지 않자 "여야 영수회담을 구걸할 생각 이 없다"며 불쾌한 반응. 박대변인은 11일 논평을 통해 "개혁정치와 민생문제 등 국정 전반을 논의 하기 위한 여야영수회담은 바람직하다는 차원에서 영수회담을 제의했으나, 아직 청와대로부터 구체적 일정을 통보받지 못했다"면서 "우리는 그렇게 서 두르지도 않고 사정하지도 않겠다"고 발표. 박대변...

    한국경제 | 1993.06.12 00:00

  • <정가스케치> 민자당 당선 반형식후보, 20%깨표때 자축연

    경북 예천의 민자당 심형식당선자는 개표가 10%쯤 진행된 11일 오후9시쯤 "이곳 보선의 승리는 김영삼대통령 개혁정치의 승리"라는 당선소감문을 돌 린데 이어 오후11시쯤 개표율 20% 상황에서 2천여표차로 앞서자 당선기자회 견.자축연을 열었다. 그는 회견에서 "이제는 ''TK(대구-경북)가 YS를 못마땅해 한다''는 말은 나 오지 않을 것"이라며 지역정서가 선거의 큰 변수가 되지 못했음을 강조.

    한국경제 | 1993.06.12 00:00

  • <정가스케치> 김대통령, 보훈성금 10억제의 거절일화 소개

    김영삼대통령이 기업들로 부터 한푼의 돈도 받지 안겠다고 했으나 최근 한 재벌그룹이 보훈성금명목으로 10억원을 내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해 온 것으로 알려져 눈길. 김대통령은 10일 청와대에서 있는 `6.10항쟁''주역 초청 오찬에서 "보훈 의 달이라며 어떤 기업체가 10억원을 내겠다는 뜻을 보훈처에 전해왔다" 며 "그러나 절대로 받아서는 안된다고 했다"고 소개. 김대통령은 "보훈성금이란 명분은 좋지만 받게 되면 다른 기업들이 또 줄줄...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 정가스케치 > 보궐선거 겨냥 여권에 파상공세...민주당

    민주당은 보궐선거일인 11일 대변인과 부대변인등 당의 "입"을 총동원, 여 권에 파상공세를 취하며 보선을 겨냥한 원거리 지원사격. 박지원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김영삼대통령이 어제 청와대에서 "현정부는 3.1운동과 4.19 5.18의 정통을 이은 문민정부"라고 강조했으나 아직 12.12와 5.18의 진상이 전혀 규명되지 않고 있다"고 문제를 제기. 박대변인은 민자당이 6.10과 관련, 기념식을 갖지 않고 대변인 성명으로 대 체한것과 관...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정가스케치> 상경 최형우의원 집 민주계 몰려 북새통

    .김영삼 민자당 총재는 10일 김종필 대표와의 주례회동에서 공석중 인 5명의 당무위원 보충문제에 대해 "당무처리에 큰 지장이 없으므로 당 분간 결원을 채우지 말라"고 지시했다. 김 총재의 당무위원 보충유보 지 시는 최형우 전 사무총장의 정치활동 재개에 대한 당 안팎의 따가운 시선 을 의식한 조처로 보인다. 강재섭 대변인은 "이번 유보조처가 최형우 의원의 활동재개 때문이냐 "는 질문에 대해 "여러 사람이 당무위원 후보로 언론에 거명되는...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정가스케치>민주당,6.10항쟁 "적자"과시

    민주당은 10일 마포당사에서 6.10항쟁 6주년기념식과 사진전시회를 열고 민주당이 6.10항쟁의 주체세력임을 과시. 명주. 양양보궐선거지원 활동으로 이기택대표가 불참한 가운데 열린 이날 행사에서 조세형 한광옥최고위원과 김병오정책위의장등 6.10의 주역들은 6.10항쟁과 개혁의 주체가 민주당인 만큼 김영삼정부는 참된 개혁을 위해 민주당의 협조를 받아야한다"고 주장하고 "개혁의 완성"에 주도적인 위치에 설것임을 다짐. 한편 박지원대변인...

    한국경제 | 1993.06.11 00:00

  • <정가스케치> 민자당일각 명주-양양 보선과열에 자성론

    강원도 명주-양양 보궐선거가 막판 과열양상을 보이고 민자당이 이를 부 추기고 있다는 여론이 일자 당일각에서는 공천과정의 문제점까지 거론하며 `자성론''을 제기. 한 당직자는 10일 "명주-양양 보선 때문에 당이 지금까지 외쳐온 개혁차 원에서의 공명선거구호가 위선이 되고 말았다"며 "야당은 그렇다치고 왜 우리까지 중앙당당직자들을 떼거리로 보내 그 야단을 피우는지 모르겠다" 고 자탄. 민주계의 한 의원은 또 "지역연고가 희박할 뿐 아니...

    한국경제 | 1993.06.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