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41-19150 / 19,3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 부천 꺾고 2연승 '콧노래' .. 용병 맹활약...2대1 역전

    ...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01 아디다스컵대회 B조 2차전에서 유고 출신 마니치와 우르모브의 연속골로 부천에 2대 1 역전승을 거두고 승점 6으로 조 선두에 나섰다. 부산은 전반 26분 부천 이원식에게 첫 골을 허용,지난 시즌 정규리그 3전 전패의 악몽이 되살아나는 듯 했다. 부천 남기일이 하프라인 오른쪽에서 올린 볼을 이원식이 부산의 오프사이드 함정을 뚫고 2선에서 빠져 골키퍼 정유석이 나온 틈을 이용해 아크 정면에서 왼발로 가볍게 차넣었다. 그러나 부산은 ...

    한국경제 | 2001.04.02 00:00

  • 삼성, LG 꺾고 먼저 웃었다 .. 프로농구 챔프 1차전 압승

    정규리그 1위 수원 삼성이 홈에서 먼저 웃었다. 삼성은 29일 수원에서 열린 2000∼2001 애니콜 프로농구 챔피언 결정전 1차전에서 한수 위의 기량을 선보이며 창원 LG를 115-99로 완파,기분 좋게 1승을 챙겼다. 경기전 김동광 삼성감독은 예상대로 "정규시즌처럼 탄탄한 조직력을 바탕으로 한 수비와 리바운드에 의한 골밑돌파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반면 공격적인 팀 컬러로 올시즌 돌풍을 일으킨 LG 김태환 감독은 뜻밖에 "정규시즌과 달리 ...

    한국경제 | 2001.03.30 00:00

  • 삼성-LG 29일 프로농구 정상 격돌

    삼성 썬더스와 LG 세이커스가 29일부터 프로농구 정상 자리를 놓고 7전4선승제로 챔피언결정전을 펼친다. 삼성과 LG 모두 챔피언결정전에 처음 오른데다 정규리그에서 각각 1,2위를 차지해 치열한 승부가 예상된다. SBS와의 4강 플레이오프를 무난히 통과한 삼성은 탄탄한 조직력이 장점이고 SK와의 4강 플레이오프를 힘겹게 넘어선 LG는 폭발적인 외곽포가 강점이다. 삼성은 가드 주희정의 깔끔한 경기운영에 무스타파 호프의 골밑과 내외곽을 넘나드는 ...

    한국경제 | 2001.03.28 00:00

  • [톡! 톡!] "프로축구선수 온라인서 사고 파세요" .. 풋스닥

    "가상공간에서 프로축구 선수들을 사고 파세요" 프로축구 선수와 지도자를 거래하는 모의증권사이트가 첫 선을 보였다. 풋스닥(www.footsdaq.co.kr)은 프로축구 정규리그 개막일인 25일부터 국내 프로축구 10개구단과 소속 선수및 감독 코치 등 4백70여명을 대상으로 모의 주식거래를 시작했다. 풋스닥에서 네티즌들은 사이버머니 5백만원을 지급받아 선수 지도자 구단별로 나눠 종목을 사고 팔아 가치를 매기게 된다. 김태완 기자 twkim...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수원 삼성, 챔피언 결정전 진출..프로농구

    ... 때 장기인 3점슛(3개)을 터뜨리며 SBS의 추격의지를 끊었다. "테크노 가드" 주희정(14점)은 한결 원숙해진 기량을 바탕으로 팀의 공격과 수비를 완벽하게 조율하며 팀의 기둥역할을 훌륭히 소화했다. SBS는 김성철(19점)과 정규리그 득점왕 데니스 에드워즈(22점)가 분전했지만 4쿼터 들어 급격한 체력저하와 외곽슛 난조로 20점차의 대패를 맛봐야 했다. SBS는 3쿼터 중반 리온 데릭스의 덩크슛으로 한때 56-55로 경기를 역전시키기도 했지만 이후 4쿼터들어 ...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삼성, 챔피언 결정전 진출 .. 프로농구, SBS 94대 74로 눌러

    ... 장기인 3점슛(3개)을 터뜨리며 SBS의 추격의지를 끊었다. ''테크노 가드'' 주희정(14점)은 한결 원숙해진 기량을 바탕으로 팀의 공격과 수비를 완벽하게 조율하며 기둥역할을 훌륭히 소화했다. SBS는 김성철(19점)과 정규리그 득점왕 데니스 에드워즈(22점)가 분전했지만 4쿼터 들어 급격한 체력 저하와 외곽슛 난조로 20점차의 대패를 맛봐야 했다. SBS는 3쿼터 중반 리온 데릭스의 덩크슛으로 한때 56대 55로 경기를 역전시키기도 했지만 이후 4쿼터들어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안양 SBS '승부 원점으로' .. 프로농구 플레이오프

    안양 SBS가 수원 삼성에 대역전승을 거두며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SBS는 19일 수원에서 벌어진 2000∼2001 애니콜 프로농구 플레이오프 4강전 1차전에서 리온 데릭스의 맹활약에 힘입어 정규리그 1위인 삼성을 1백1-95로 제압했다. 1차전을 내주고 배수진을 치고 나온 SBS의 투지가 돋보인 경기였다. SBS는 김재훈 위성우 등의 3점포와 리바운드 우세(25대18)를 앞세워 전반을 51-49로 리드했다. 이후 양팀은 동점과 역전을 ...

    한국경제 | 2001.03.20 00:00

  • LG, SK에 '막판 뒤집기' 첫승 ..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 낚았다. LG는 18일 창원 홈코트에서 벌어진 2000~2001 애니콜 프로농구 플레이오프 4강전에서 난적 SK에 시종 고전하다 4쿼터 조우현의 맹활약에 힙입어 1백8대-1백6,2점차의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경기는 정규리그 2,3위팀의 대결답게 4쿼터 종료버저가 울리는 순간까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명승부였다. 경기 초중반까지는 SK의 페이스. SK는 서장훈 재키존스 로데릭 하니발을 앞세운 고공농구로 LG의 골밑을 파고들며 착실히 리드해 나갔다. ...

    한국경제 | 2001.03.19 00:00

  • 삼성, SBS에 '진땀 승' ..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 4강전 첫 승을 따냈다. 17일 수원 홈코트에서 열린 2000∼2001 애니콜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삼성은 아티머스 맥클래리,무스타파 호프의 골밑 돌파와 문경은의 3점포에 힘입어 SBS를 79대 73으로 제압했다. 정규리그 1위로 4강 플레이오프에 직행한 삼성은 5전3선승제로 벌어지는 4강전 1차전을 이겨 챔피언결정전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됐다. 지금까지 8차례 벌어진 4강 플레이오프에서 1차전서 승리한 팀이 챔피언결정전 진출에 실패한 것은 단 ...

    한국경제 | 2001.03.19 00:00

  • 안양 LG 슈퍼컵 차지 .. 프로축구...전북에 역전

    안양 LG가 2001 포스데이타 슈퍼컵을 차지하며 올 시즌 정상을 향해 첫 발걸음을 내디뎠다. 지난 시즌 정규리그 챔피언인 안양은 18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포스데이터 슈퍼컵 경기에서 작년 FA컵 우승팀인 전북 현대를 맞아 연장전 끝에 브라질 용병 안드레의 20m 중거리 골든골로 2대 1 역전승을 거뒀다. 최용수가 빠진 안양은 김도훈과 박성배,양정현의 문전돌파에 고전하다가 결국 전반 11분 최진철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하지만 15분 뒤 ...

    한국경제 | 2001.03.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