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0,2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주째 불 꺼진 쌍용차 공장…재가동 시기 '안갯속'

    ... 투자사인 미국 HAAH오토모티브의 협상은 결렬됐고, 이들 모두 P플랜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 않은 채 출국한 상태다. 쌍용차로서는 법원의 관리하에 채무 재조정과 신규 자금 투입이 이뤄지는 P플랜 가동이 절실하다. 이를 위해 산업은행 등 채권단 절반 이상의 동의가 필요하지만, 산은은 HAAH의 자금 지원과 향후 사업성 확보 계획 등을 P플랜 협의 조건으로 내세우고 있다. 쌍용차는 "HAAH의 출국은 체류기간이 만류돼 돌아간 것일 뿐 P플랜과 추진과는 무관하다"고 ...

    한국경제 | 2021.02.15 14:31 | 신현아

  • thumbnail
    연초부터 험로 봉착한 '르·쌍·쉐'…위기 극복하고 달릴까

    ... 있지만 단기간에 악재가 해소되기는 어려운 상황이어서 경영 정상화까지 다소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 쌍용차, 이달 중 P플랜 돌입 가능할까 12일 업계에 따르면 쌍용차는 기업 회생 절차 개시 결정이 보류된 이달 말까지 채권단의 동의를 얻어 사전회생계획안을 법원에 제출하고 단기법정관리인 P플랜(Prepackaged Plan)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내부적으로는 대주주인 인도 마힌드라의 선택이 변수로 떠오르면서 P플랜 돌입을 서두르자는데 의견을 모은 ...

    한국경제 | 2021.02.12 07:11 | YONHAP

  • thumbnail
    [시론] 항공산업 재편, '해운실패' 되풀이 말아야

    ... 사태로 인해 존폐의 기로에 서 있는 상황이다. 코로나19는 국적사뿐만이 아니라 전 세계 모든 항공사에 막대한 영향을 끼쳤으며 각국 정부는 자국 항공사를 보호하고 살리기 위해 끊임없이 공적자금을 투입하고 있다. 다행스럽게도 정부와 채권단은 해운업의 실패를 교훈삼아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합병을 통해 기간산업인 항공업을 살리기로 결정한 것 같다. 2020년 1월부터 11월까지 한국 출발·도착 국제선 여객수가 전년 대비 83% 이상 줄었으며 변이 바이러스의 세계적 ...

    한국경제 | 2021.02.10 16:43

  • thumbnail
    쌍용차 P플랜 '마힌드라 변수'…"평택공장 땅값급등 자산>부채"

    "주주 의결권 생겨"…대주주로서 영향력 행사 가능 쌍용자동차가 추진하는 P플랜(단기법정관리)에 대주주인 인도 마힌드라의 선택이 변수로 떠올랐다. 채권단 절반 이상이 동의하면 P플랜 추진이 가능해 대주주는 논의에서 제외되는 분위기였으나 쌍용차의 자산 가치가 올라감에 따라 P플랜 진행 과정에서 주주 의결권이 중요해졌기 때문이다. 10일 금융권에 따르면 P플랜을 추진하는 쌍용차는 내부적으로 이달 23일까지 회생계획안을 법원에 제출한다는 목표를 세운 ...

    한국경제 | 2021.02.10 06:17 | YONHAP

  • thumbnail
    [취업문 여는 한경 TESAT] 한계기업

    ... (2) 계속기업 (3) 한계기업 (4) 공동기업 (5) 유턴기업 [해설] 한계기업이란 3년 연속 이자보상비율 100% 미만이거나 영업활동 현금흐름이 마이너스를 기록하고 있는 기업이다. 회생 가능성이 크지 않은데도 정부나 채권단의 지원으로 간신히 파산을 면하는 상태를 지속한다. 좀비기업이라고도 한다. 한계기업은 성장 잠재력이 있는 기업에 가야 할 사회적 자원을 가로챔으로써 나라 경제의 경쟁력을 갉아먹는다. 유턴기업은 값싼 인건비를 좇아 중국 등 해외로 진출한 ...

    한국경제 | 2021.02.09 17:42

  • thumbnail
    HMM, 영업익 1조원 육박 '어닝서프라이즈'…44년래 최대 실적(종합)

    ... 재확산 등으로 올해 상반기 교역 불확실성이 여전하다며 우량화주 확보와 운영효율 증대, 비용 절감 방안을 정교화해 수익성 개선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현대중공업에서 현재 건조 중인 1만6천TEU급 초대형 컨테이너선 8척이 상반기에 인도되면 원가 구조는 더욱 개선될 전망이라고 전했다. HMM 관계자는 "국민과 정부 기관, 채권단의 적극적인 지원에 힘입어 이번 실적개선이 가능했다"면서 "국적선사로서 책임과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09 17:07 | YONHAP

  • thumbnail
    '투자자 피눈물' 중국 루이싱커피 美벌금 2천억·中벌금 7억

    ... 기관·개인 투자자들은 회복이 불가능한 큰 손실을 봤다. 중국에서는 이미 작년에 루이싱커피에 대한 행정 조사가 끝났지만 회계 부정 사건을 주도한 이들에 대한 형사 처벌 소식은 아직 전해지지 않고 있다. 루이싱커피는 미국 채권단의 소송으로부터 회사를 보호하기 위한 목적으로 최근 미국 법원에 파산보호 신청을 했다. 회계 부정 사건으로 큰 타격을 받은 가운데서도 루이싱커피는 현재도 많은 중국 점포를 정상적으로 운영하며 영업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09 15:52 | YONHAP

  • [마켓인사이트]흥아해운, 500억원 분식회계·배임 등 혐의로 피소

    ... 따르면 STX컨소시엄 측은 최근 서울중앙지검에 흥아해운 법인과 대표이사 등 임원을 500억원대 분식회계 및 배임 등 혐의로 고소했다. STX컨소시엄은 STX마린서비스와 사모펀드(PEF) 운용사 APC로 구성돼 있다. 흥아해운과 채권단이 계약금 108억원을 반환해주지 않자 형사고소 절차까지 진행한 것이다. STX컨소시엄 측은 지난해 인수 우선협상이 결렬된 배경으로 흥아해운이 필리핀에 보유하고 있는 토지와 관련된 우발부채 100억여원 및 분식회계 혐의 등을 지목하고 ...

    마켓인사이트 | 2021.02.08 09:46

  • [한경 CFO Insight] 'HMM 인수설' 포스코, 흥아해운에도 '군침'

    ... 검토한 바 없다"고 선을 그었으나, 재계에서는 여전히 포스코를 주목하고 있다. 최근 흥아해운의 워크아웃(기업 개선) 절차에서 보여준 포스코 자회사의 행보도 이와 맞물려 있다는 분석이다. 흥아해운의 매각 절차를 주도하고 있는 채권단은 지난 4일 워크아웃 기한을 내달 말로 연기했다. 지난해 STX컨소시엄과 우선협상이 깨진 뒤 장금상선이 흥아해운 신주를 인수하겠다고 나서면서 급한 불은 끄게 됐지만, 주채권자인 포스코인터내셔널이 새로운 원매자로 등장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1.02.08 06:01 | 김리안

  • thumbnail
    [한경 CFO Insight] 딜리뷰-'조카의 난' 금호석화, 한진칼 분쟁과 '평행이론'?

    ... 뒤 매각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것을 하려면 '살 사람'이 있어야 합니다. HAAH는 2500억을 산은이 주면 산다 이런 입장인데 산은은 그런 돈은 줄 수가 없다 이렇습니다. (정확히는 "잠재적 투자자가 채권단에 지원을 요구한 것은 사실이나 사업계획을 받아본 뒤 결정하겠다" 고 했지요.) 산은은 채권자 중 하나일 뿐이고, 지금까지 쌍용차를 관리하는 건 이것저것 했는데 어쨌든 이 회사를 떠안아서 죽이 되든 밥이 되든 해 볼 생각은 ...

    한국경제 | 2021.02.08 05:54 | 이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