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9021-69030 / 73,8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름 휴가비 팍팍 쏩니다 ‥ 이통사 홈피만 클릭해도 공짜여행 GO~GO~

    ... 이런 저런 이유로 아직 여름휴가 계획을 잡지 못한 사람이라면 다양한 여행 이벤트가 진행 중인 이동통신사 홈페이지를 방문해 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운만 따라준다면 농촌체험에서부터 오토캠핑 시설 대여까지 큰 돈 들이지 않고도 멋진 추억을 쌓을 수 있는 여행 기회를 잡을 수도 있다. 농촌도 체험하고 여행도 즐긴다 여름 여행 이벤트 중 가장 매력적인 상품은 농촌이나 농장을 체험하며 관광도 함께 즐길 수 있는 행사다. LG텔레콤은 가입자를 대상으로 강원도 대관령 목장이나 ...

    한국경제 | 2008.07.29 00:00 | 김태훈

  • thumbnail
    인기 작가와 함께 '문학투어' 떠나요

    ... 문학 강연,소설ㆍ시 낭독,시노래 감상 등의 행사를 갖게 된다. 다음 달 9일로 예정된 첫 기행에서는 등단 35주년을 맞은 정호승 시인과 함께 청도 운문사를 찾는다. 정 시인이 문학에 빠져있던 고등학교 시절 무전여행을 갔다가 탈진한 추억이 있는 곳이다. 정 시인과 함께 하는 문학기행은 9월27일 '그리운 부석사'의 배경이 된 부석사에서 한 차례 더 열린다. 또 소설 '객주'의 배경이 된 문경새재를 소설가 김주영과 기업 임직원이 함께 둘러보는 기업 감성기행, 울진 ...

    한국경제 | 2008.07.28 00:00 | 이고운

  • thumbnail
    '굴렁쇠 소년' 윤태웅, 20년후 연기자로 변신

    ... 27살의 연기자 데뷔한 청년으로 성장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윤태웅은 서울올림픽 개막식에 굴렁쇠를 굴리던 어린이는 성장해 경기대 체육학과에 입학했으며 해병대에 복무했다. 특히 윤태웅은 지난 2005년 SBS '진실게임'의 '추억의 그때 그 사람'편에 '굴렁쇠 소년'으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윤태웅은 대학 졸업후 연기자로 성장하기 위해 2006년 연극 '19 그리고 80'에 출연하며 데뷔했다. 또 윤태웅은 올해 베이징 올림픽 성화의 국내 봉송의 주자로 나서 ...

    한국경제 | 2008.07.27 00:00 | leesm

  • thumbnail
    [홍성호 기자의 '말짱 글짱'] 몸 이름 바로알기 ②

    ... 우체국은/문 앞에 붉은 우체통을 세워두고/하루 내내 흐린 눈을 비비거나 귓밥을 파기 일쑤였다 …… > 안도현 씨의 시 <바닷가 우체국> 앞부분이다. 엽서,편지,우체통,여관방…. 지금은 여간해 찾아보기 어려운,추억 속의 낱말이 돼 가는 이런 소품들을 통해 아련한 소통의 그리움을 자아내 널리 알려진 시이다. 그런데 여기엔 아쉽게도 옥에 티가 있다. 시인이며 <우리말 지르잡기> <작가들이 결딴낸 우리말> 등의 저자 권오운 ...

    한국경제 | 2008.07.25 14:49 | 홍성호

  • thumbnail
    '달콤한나의도시' 최강희… 실감나는 '오은수' 명품 연기

    ... 일상 속에 녹아 있는 연애의 감정을 잘표현한 것이, 드라마의 감칠맛을 더해주고 있다는 평이다. 은수와 영수(이선균 분), 은수와 태오(지현우 분)와의 사랑은 2, 30대의 마음을 현실성 있게 잘 대변하며, “드라마를 통해 과거를 추억하기도 하고 나 스스로를 성찰하게 된다(pakker1)”며 시청자들의 은수에 대한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12회에서 은수가 옛 남자 친구를 만났다며 영수에게 고백하는 장면에서는 실제 주변의 이야기 그대로를 옮겨놓은 듯 하다는 평가이다. ...

    한국경제 | 2008.07.25 00:00 | pinky

  • 한국이 망할 수 밖에 없는 5가지 이유

    ... 필요했던 발자취일 뿐이다. 정말 대단한 나의 조국이다. 강자들과 경쟁하는 기업과 개개인의 땀과 눈물은 가히 세계 최고의 수준이다. 머지 않아 국민 모두는 제자리로 돌아 가서 자신의 일을 열심히 할 것이다.“한강의 기적”과 “IMF 극복의 추억”은 충분히 되살아날 수 있다. 국회의원은 의회에서 최고의 법을 수립 제정하고, 학생은 도서관으로 가서 코피 흘려 가며 공부하고, 종교인은 각자의 성전으로 돌아가서 국리민복을 위해 기도할 것이다. 근로자는 열심히 일하고 교사는 ...

    The pen | 2008.07.24 22:17 | 홍석기

  • 한국이 망할 수 밖에 없는 5가지 이유

    ... 필요했던 발자취일 뿐이다. 정말 대단한 나의 조국이다. 강자들과 경쟁하는 기업과 개개인의 땀과 눈물은 가히 세계 최고의 수준이다. 머지 않아 국민 모두는 제자리로 돌아 가서 자신의 일을 열심히 할 것이다.“한강의 기적”과 “IMF 극복의 추억”은 충분히 되살아날 수 있다. 국회의원은 의회에서 최고의 법을 수립 제정하고, 학생은 도서관으로 가서 코피 흘려 가며 공부하고, 종교인은 각자의 성전으로 돌아가서 국리민복을 위해 기도할 것이다. 근로자는 열심히 일하고 교사는 ...

    The pen | 2008.07.24 22:17

  • thumbnail
    남규리, 서울역 앞 짜릿한(?) '첫 키스'의 추억 공개

    그룹 씨야 출신 남규리(23)가 서울역 노숙자 앞 '첫 키스'의 추억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남규리는 첫 키스에 대한 질문에 "서울역 노숙자분들 앞에서 첫키스 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남규리는 "서울역 앞 광장에서 남자친구가 갑자기 키스해 놀랐다"다고 밝혔다. 이어 그녀는 "(첫 키스 후) 정신을 차리고 보니 주변에서 소주를 마시던 노숙자분들이 흐뭇한 표정을 지으며 우리쪽으로 다가왔다"라고 ...

    한국경제 | 2008.07.24 00:00 | saram001

  • thumbnail
    남규리, 첫 키스의 추억은 서울역에서

    그룹 씨야 출신의 남규리(23)가 첫 키스의 추억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남규리는 첫 키스에 대한 질문에 "서울역 노숙자분들 앞에서 첫키스 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녀느 "서울역 앞 광장에서 남자친구가 갑자기 키스해 놀랐다"라며 "정신을 차리고 보니 주변에서 소주를 마시던 노숙자분들이 흐뭇한 표정을 지으며 우리쪽으로 다가왔다"라고 말해 출연진을 폭소케 했다. 남규리는 첫 키스 이후 몰려드는 ...

    한국경제 | 2008.07.24 00:00 | aile02

  • thumbnail
    폭시 다함, '피서지에서 생긴 일' 고백!

    ... 쟁취하기 위한 재미있고 참신한 노하우들이 담겨 있으며, 한 여름의 '쿨(Cool)'한 바닷가에서 벌어지는 '핫(Hot)'한 이야기들로 꾸며질 계획. 한편, 해변 칵테일 바의 섹시한 바텐더로 변신한 다함은 해변에서의 반짝이는 경험을 얻기 위한 자신만의 노하우와 예전의 추억들을 들려줄 예정이다. <톡 드라마 썸머스페셜> '피서지에서 생긴 일'은 26일 밤 12시30분 방송된다.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7.24 00:00 | s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