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9041-69050 / 70,6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北 잡지, 탈북자 부친 소개

    ... 재능을 물려받은 성민씨는 김형직사범대학 작가양성반(3년제)을졸업한 뒤 북한군에서 시인으로 활동하다가 지난 99년 2월 한국에 왔다. 중앙대 예술대학원에서 시인의 꿈을 키우고 있는 성민씨는 지난해 한 일간지에 아버지에 대한 추억의 글을 게재하기도 했으며 최근에는 등단 준비에 여념이 없다. 성민씨는 아버지에 대한 긍정적인 글이 북한 잡지에 실린데 대해 무척 반가워하면서도 한편으로 의외라는 반응을 보였다. 북한 문학계를 잘 아는 한 탈북자는 "탈북자에 ...

    연합뉴스 | 2002.03.06 00:00

  • 박영덕화랑서 김형길 초대전

    ... 12일까지 갖는다. 김씨는 광고 메시지가 담긴 상품 포장상자를 재활용해 작업하는 작가. 규격화한사각의 재생 종이상자를 상하좌우로 잇대어 붙인 뒤 돌가루가 섞인 물감을 바르는방식으로 작업하고 있다. 그는 크고 작은 상자들에 유년기의 꿈과 추억을 동화처럼 변용해 그렸다. 때로는 버겁게 살아가는 현대 도시인의 삶의 모습을 형상화하기도 한다. 김씨는 중앙미술대전 우수상과 MBC미술대전 특선을 수상한 바 있다. 박영덕화랑은 화랑으로는 보기 드물게 1995년부터 신인작가 공모전을 ...

    연합뉴스 | 2002.03.05 00:00

  • '모교 교가를 휴대폰 벨소리로 듣는다'

    학창시절의 추억이 담겨있는 모교의 교가를 휴대폰 벨소리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SK텔레콤(사장 표문수)은 동창찾기 전문 사이트인 아이러브스쿨(www.iloveschool.co.kr)과 공동으로 자사의 유무선 통합포털인 '네이트'를 통해 서울과 경기, 인천지역의 176개 고등학교의 교가를 벨소리로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SK텔레콤과 아이러브스쿨은 또 졸업.입학철을 맞아 모교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키고 동창회 활성화를 위해 동창회비를 지원하는 ...

    연합뉴스 | 2002.03.05 00:00

  • [월드컵16강 '붉은 아줌마'가 나섰다] "남편보다 축구가 더 좋아"

    ... 응원을 갔을 때예요. 오전 10시쯤에 버스를 타고 부산까지 가서 목이 쉴 때까지 응원하고 서울에 도착하니 새벽 4시였어요. 파김치가 다 됐죠.그래도 대한민국 주부들이 어디서 그렇게 소리를 지르겠어요. 정말이지 목 쉬는 것도 추억이예요. #안정환 오빠 화이팅! 김=가장 좋아하는 선수요? 물론 안정환이죠.잘생기고 골 감각도 있고,뿜어나오는 카리스마...정말 대단한 선수인 것 같아요. 미=고종수 선수랑 안정환 선수를 가장 좋아해요. 고종수 선수는 남편하고 ...

    한국경제 | 2002.02.28 18:06

  • [한경에세이] 장독대 .. 현의송 <농협 신용대표이사>

    ... 기껏해야 옥상이나 베란다에 조그마한 독이 몇 개 놓여있을 뿐 '장독대'라기엔 너무 볼품이 없다. 이것은 우리 고유의 '맛'을 잃어가고 있다는 증거다. 실제로 도시 가정에서 장을 담가먹는 경우는 거의 없다. 메주를 쑤는 일도 이제 추억 속에서나 찾아볼 수 있는 광경이 돼버렸다. 예전같으면 요즘이 한창 장을 담그는 시기다. 내 고향집에서도 어쩌면 장을 담그고 있을지 모르겠다. 올해는 메주를 몇 덩이 가져다 직접 장을 담가볼까나. 불편하고 볼품은 없을지 몰라도 ...

    한국경제 | 2002.02.27 17:23

  • 클래식 편집앨범 '순수 2' 출시

    ... '그대 목소리에 내 마음 열리고'라는 제목에서도 엿볼 수 있듯이 오로지 성악곡으로만 구성된 편집 앨범이라는 점. 총 185트랙을 수록한 '순수 2'는 「사랑의 찬가」「장밋빛 인생」「떠나가지 말아요」 등 발라드에서부터 「매기의 추억」「즐거운 나의 집」「금발의 제니」 등 민요, 「남몰래 흘리는 눈물」「귀에 남은 그대 음성」「노래에 살고 사랑에 살고」「울게 하소서」 등 오페라 아리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를 망라한다. 음반에 수록된 음원은 1980년대 이후 수준높은 ...

    연합뉴스 | 2002.02.27 00:00

  • 사이버 '키덜트 파워' 돌풍..불량식품...쫀드기 향수 자극하는 마케팅

    ... 9천9백원에 팔고 있다. 과자 주위를 비닐로 둘러싸 수업시간에 선생님 몰래 하나씩 빼먹던 "아폴로"의 이름을 딴 사이트(www.apolo.co.kr)도 인기를 얻고 있다. 사이트 구성이나 콘텐츠 내용이 단순하지만 이곳에서 추억의 불량식품을 구입하는 키덜트는 상당히 많다. 대학생들은 많지 않고 20대 중반에서 30대 중반까지의 직장인과 주부가 즐겨 찾는다. 또 존디기(www.zondigi.com)와 까자(www.kkaja.com)등도 비슷한 개념으로 운영되고 ...

    한국경제 | 2002.02.26 16:22

  • 이강숙 예술종합학교 총장 잇따라 작품 발표

    28일 정년퇴임하는 이강숙(李康淑.66)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이 문예지에 잇따라 작품을 발표하며 본격적으로 소설가의 길을 가고 있다. 신작은『세계의문학』 봄호에 소개된 중편 . 초등학교 시절 콩쿠르에 나갔던 추억과 '즉흥연주'를 소재로 음악과 삶의 관계를 다뤘다. 음악평론가인 이 총장은 지난해 『현대문학』10월호에 단편을 발표, 소설가로 변신한 데 이어 같은 잡지 이달호에도 단편 을 발표한 바 있다. 이 총장은 서울대 음대 작곡과를 졸업한 ...

    연합뉴스 | 2002.02.25 15:30

  • '섬진강 시인' 김용택씨, 4년만에 시집「나무」출간

    ... 시시각각 조여오는 기계 톱날과 굴착기의 굉음에 시달리는 안타까움이 절절하다. 밖은 허술할지라도 안이 풍성한 안빈낙도의 삶이기에 시인은 그래도 행복하다. "잠시 놀러와서 빌려 사는 세상의 집들이 내가 살기엔 너무 크지 않느냐" 유년시절 추억도 떠올린다. '강 건너 밭을 다 갈아엎고 쟁기 지고 소 앞세우고 돌아오는 아버지'의 모습. 잃어버린 한 폭의 동양화를 되찾은 듯하다. 태를 묻은 곳에서 살고 있으니 시인은 얼마나 행복한가. 많은 이들이 공룡같은 대도시로 떠밀려 우리의 ...

    연합뉴스 | 2002.02.25 00:00

  • [경제 新語] '키덜트 마케팅'

    요즘 인터넷을 통한 '키덜트 마케팅'이 인기를 끌고 있다. 이는 키덜트 계층이 인터넷에 친숙한 20∼30대 네티즌이라는 점에 착안해 이들의 어릴 적 추억을 자극하는 상품을 인터넷상으로 홍보하는 것을 말한다. 이색적인 것은 최근 가장 인기를 끌고 있는 키덜트 마케팅의 아이템이 어릴 적에 즐겨 먹던 불량식품이라는 점이다. 학교 난롯불에 구워 먹던 '쫀디기',수업시간에 선생님 몰래 하나하나 빼 먹던 '아폴로',여름이면 더위를 달래주던 아이스바 '깐도리' ...

    한국경제 | 2002.02.21 1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