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7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만루 해결사' LG 김현수, 밀어내기 볼넷으로 800사사구 달성

    ... 참아 볼넷을 얻었다. 김현수의 KBO리그 개인 통산 800번째 사사구다. 이날 김현수는 개인 KBO리그 1천500경기(52번째)를 치렀고, 역대 28번째로 800사사구도 기록했다. 김현수는 올해 만루 찬스에서 12타수 9안타(타율 0.750) 1볼넷 24타점의 놀라운 해결사 능력을 뽐내고 있다. 김현수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1점을 만회한 LG는 이어진 1사 만루에서 나온 채은성의 2타점 중전 적시타로 3-2, 역전에 성공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2 20:15 | YONHAP

  • thumbnail
    KIA 최형우, 가을야구를 위해 깨어난 해결사 본능 [엑's 스케치]

    [엑스포츠뉴스 광주, 김한준 기자] FA 마지막해인 2020년, 최형우의 방망이가 무섭다. 최형우는 지난주 23타수 10안타 2홈런을 기록하며 맹타를 휘두르고 있다. 특히 지난 18일 대구 삼성전에서 오승환을 상대로 결승타를 날리며 좋은 타격감을 선보인 최형우는 `시즌 끝날 때 까지 내가 해결할 수 있는 상황은 해결하고, 후배들이 도움을 바라면 도와주는 역할을 하며 팀이 포스트시즌에 나갈 수 있도록 보탬이 되고 싶다`며 소감을 전했다. 가을야구를 ...

    한국경제 | 2020.09.22 16:25 | 김한준 기자(kowel@xportsnews.com)

  • thumbnail
    그녀의 마법 같은 칩인 이글…'웨지' 잘 다루면 현실이 된다

    ... 각도가 닫히거나 열리는 불상사가 줄어든다는 것이다. 고덕호 프로는 “바운스가 잔디와 공 사이로 웨지 헤드가 잘 미끄러져 들어가게 하려면 페이스를 살짝 열어주는 게 좋다”고 말했다. 비장의 무기 1m 칩샷 타수를 좀체 줄이지 못하는 주말골퍼들의 특징 중 하나가 짧은 웨지칩샷을 잘하지 못한다는 점이다. 실제로는 짧은 어프로치를 해야 할 상황이 더 잦은데도 말이다. 예컨대 10m 어프로치를 해야 하는데, 캐리거리만 10m 이상인 경우가 많다. ...

    한국경제 | 2020.09.22 15:39 | 이관우

  • thumbnail
    골프존, 실력에 맞는 맞춤레슨…전국 매장 어디서나 이용

    ...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에서 백투백 우승을 거두며 신성으로 떠오른 김한별(24)은 골프존 레드베터아카데미에서 4년째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올해 2년차인 김한별은 상금 1위를 달리고 있다. 그의 비장의 무기는 쇼트게임. 정규타수 안에 공을 그린 위에 못 올렸을 때 파 이하 스코어를 적어내는 리커버리율은 지난해 53%(60위)에서 이번 시즌 67%(8위)까지 올랐다. 비장의 무기는 GDR 시뮬레이터. 김한별은 “시뮬레이터에서 축적한 정보를 갖고 ...

    한국경제 | 2020.09.22 15:06 | 김순신

  • thumbnail
    '커크 깜짝 4안타' 토론토, 양키스 대파하고 2연승

    ... 장단 13안타를 몰아쳐 11-5로 승리했다. 6연패 뒤 2연승을 달린 토론토는 아메리칸리그 승률 8위를 유지하며 포스트시즌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지난 12일 콜업된 커크는 8번 타자 포수로 선발 출전해 빅리그 첫 홈런을 포함해 4타수 4안타 1타점 3득점 맹활약으로 '깜짝 스타'로 탄생했다. 6번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도 3타수 3안타 3타점 1볼넷으로 대활약했다. 게레로 주니어는 안타 3개를 모두 장타로 장식하며 특유의 괴력을 뽐냈다. 토론토는 0-1로 ...

    한국경제 | 2020.09.22 11:39 | YONHAP

  • thumbnail
    KLPGA투어 한달 방학 마치고 재개…25일 팬텀 클래식 개막

    ... 출전하는 등 우승 경쟁이 뜨겁다. 이번 시즌에 혼자 2승 고지에 올라선 상금 1위 박현경(20)은 시즌 3승을 노린다. 3승이면 다승왕과 상금왕 경쟁에서 아주 유리한 입지를 다진다. 대상 포인트 1위 이소영(23)과 평균타수 1위 김효주(25)를 비롯해 박민지(22), 유해란(19), 김지영(24) 김민선(25) 등은 시즌 2승에 도전한다. 아직 이번 시즌에 우승을 신고하지 못했지만 상위권 입상 단골 최혜진(21)과 임희정(20), 이다연(23), 오지현(24), ...

    한국경제 | 2020.09.22 06:00 | YONHAP

  • thumbnail
    [2021 신인지명] 'SK 1R 지명' 조형우 "팬들에게 사랑 받는 선수 되겠다"

    ... 말했다. 1라운드에 지명된 포수 조형우는 신장 185cm에 몸무게 95kg의 건장한 신체조건을 지녔으며, 강한 어깨에서 나오는 정확한 송구력, 포구, 블로킹 등 우수한 수비능력을 갖춘 선수라는 평가다. 올시즌 타율 0.302(63타수 19안타) 16타점을 기록했으며, 19개의 안타 중 10개를 장타(홈런 2개, 2루타 8개)로 만들어내며 우수한 장타 능력을 과시했다. 조형우는 `1라운드에 지명됐으면 좋겠다는 바람은 가지고 있었지만 확신을 가지고 있지는 않았다. ...

    한국경제 | 2020.09.21 19:40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미친 코스' US오픈 정복한 헐크 디섐보…'파워 골프 시대' 열었다

    ... 높이는 파워 골프의 전략이다. 극단적인 디섐보의 전략은 난공불락으로 여겨졌던 윙드폿의 러프 요새를 허물어버렸다. 그는 120년 US오픈 사상 가장 최악의 페어웨이 안착률(41%)을 기록하고서도 63.89%의 그린적중률을 기록하며 타수를 야금야금 줄여갔다. 9번홀(파5)이 하이라이트. 508m 길이의 이 홀에서 티샷으로만 342m를 보낸 그는 2온에 성공한 뒤에 약 12m 거리의 까다로운 이글 퍼트를 성공시켰다. 그는 대회 직전 코스 전략을 묻자 “어차피 ...

    한국경제 | 2020.09.21 17:37 | 김순신

  • thumbnail
    [2021 신인지명] '히어로즈 리틀야구 출신' 김휘집 "1R 지명 예측 못했다"

    ... 내야수), 장민호(배재고 투수)를 차례대로 지명했다. 1라운드에 지명된 김휘집은 부드러운 풋워크에서 나오는 안정적 수비능력과 뛰어난 타격 매커니즘, 우수한 장타력을 지닌 선수로 평가 받는다. 3학년인 올해 23경기에 출전해 76타수 23안타 4홈런 15타점 타율 0.303 OPS 0.971을 기록했다. 지명 직후 김휘집은 `1라운드에 뽑힐 것이라 예측하지 못했는데 생각보다 높은 순번에 뽑혀서 놀랐다`며 `2010년부터 2013년까지 히어로즈 리틀야구단에서 활동했었다. ...

    한국경제 | 2020.09.21 17:16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고침] 체육('나홀로 언더파' 디섐보, US오픈서 첫 메이저…)

    ... 디섐보가 처음이다. 디섐보는 최종합계에서도 유일하게 언더파를 기록했다. 앞서 윙드풋 골프클럽에서 열린 5차례 US오픈에서 언더파 스코어로 우승한 사례는 1984년 4언더파를 친 퍼지 죌러(미국)가 유일했는데, 올해 디섐보가 그보다 타수를 더 줄여 우승했다. 장타를 내세운 디섐보의 공격적인 플레이 스타일이 난코스로 악명 높은 윙드풋 골프클럽을 잘 공략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투어가 중단된 기간에 근육으로 몸을 불려 장타자로 거듭난 디섐보의 ...

    한국경제 | 2020.09.21 17: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