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2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년 연속 1승씩' 여자골프 박민지 "올해는 3승 도전합니다"(종합)

    ...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즈 1라운드에서 박민지는 보기 없이 버디 5개를 뽑아내 5언더파 67타로 선두 장하나(29)에게 한 타 뒤진 공동 2위에 자리했다. 개막전인 롯데렌터카 여자오픈에서 11위에 올랐던 그는 이날 시즌 첫 60대 타수를 적어내며 우승 도전에 시동을 걸었다. 1라운드를 마치고 만난 박민지는 "1년에 한 번 우승하기도 어렵고 대단하다고 평가해주시는 분도 있지만, '1승밖에'라는 말에 상처받은 적도 있다. 제 생각도 어중간하지 않나 싶었다"며 "올해는 ...

    한국경제 | 2021.04.22 18:22 | YONHAP

  • thumbnail
    '4년 연속 1승씩' 여자골프 박민지 "올해는 3승 도전합니다"

    ...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시즌 두 번째 대회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즈 1라운드에서 박민지는 보기 없이 버디 5개를 뽑아내 5언더파 67타로 선두권에 자리 잡았다. 개막전인 롯데렌터카 여자오픈에서 11위에 올랐던 그는 이날 시즌 첫 60대 타수를 적어내며 우승 도전에 시동을 걸었다. 1라운드를 마치고 만난 박민지는 "1년에 한 번 우승하기도 어렵고 대단하다고 평가해주시는 분도 있지만, '1승밖에'라는 말에 상처받은 적도 있다. 제 생각도 어중간하지 않나 싶었다"며 "올해는 ...

    한국경제 | 2021.04.22 14:58 | YONHAP

  • thumbnail
    결과보다 과정에 충실한다는 정은원, 이래서 '애테랑'

    ... 자리, 정은원이 완벽하지 않은 타격감에도 조급하지 않은 이유는 자신의 목적과 방향이 확실하기 때문이다. 우리만의 길이 있다는, 한화 이글스의 방향성처럼. 정은원은 21일 대전 키움전에서 1번타자 및 2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3안타로 맹타를 휘둘렀다. 그 전 10경기에서 33타수 6안타, 타율이 1할대까지 내려간 상태에서 정은원의 타격이 기지개를 켜는 순간이었다. 경기 후 만난 정은원은 `저번 주에 너무 좋지 않아 이번 주는 새롭게 시작하자는 마음으로 ...

    한국경제 | 2021.04.22 12:09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김하성, 밀워키전서 2타수 무안타…타율 0.209

    미국프로야구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내야수 김하성(26)이 무안타로 다시 침묵했다. 김하성은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홈경기에 7번 타자 2루수로 출전해 2타수 무안타에 그친 뒤 5회 교체됐다.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09(43타수 9안타)로 떨어졌다. 샌디에이고는 2-4로 져 3연패를 당하고 시즌 10승 10패로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3위에 머물렀다. 김하성은 2회 파울팁 삼진, ...

    한국경제 | 2021.04.22 09:46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2루수 선발→5회 교체...무안타 '침묵'

    ... 파울팁 삼진을 당했다. 4회말 무사 1,2루에서 기회를 잡은 김하성은 초구 번트를 시도했지만 파울이 됐다. 2구째 페이크번트 앤 슬래시로 작전을 바꾼 김하성은 유격수 방면에 타구를 보내 팀의 진루타를 만들어내는 데 만족해야 했다. 2타수 무안타를 기록한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20에서 0.209로 하락했다. 3연패에 빠진 샌디에이고는 23일 LA다저스를 상대한다. sports@xports.com / 사진 = 샌디에이고 공식 인스타그램

    한국경제 | 2021.04.22 09:34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9승 7패로 3위' 프로야구 삼성, 2015년 이후 가장 좋은 출발

    ... 뽐내고, 원태인(2승 1패 평균자책점 1.00)이 토종 에이스로 도약했다. 좌완 베테랑 백정현(2승 1패 평균자책점 2.40)도 부활의 의지를 드러냈다. 외국인 타자 호세 피렐라는 한국 무대 연착륙에 성공했다. 피렐라는 21일까지 62타수 19안타(타율 0.306), 6홈런, 13타점을 올렸다. 홈런 6개는 모두 홈구장 라이온즈 파크에서 쳤다. 피렐라는 '전형적인 거포'는 아니다. 그러나 홈플레이트에서 좌우중간 외야 펜스까지 거리가 짧은 홈구장에서는 '거포'로 변신한다. ...

    한국경제 | 2021.04.22 08:58 | YONHAP

  • thumbnail
    '2승 재도전' 류현진, 나흘 쉬고 26일 탬파베이전 등판

    ... 3.72다. 탬파베이는 21일까지 10승 8패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2위를 달린다. 팀 OPS(출루율+장타율)는 0.703으로 아메리칸리그 15개 팀 중 7위다. 가장 경계해야 할 타자는 조이 웬들이다. 웬들은 21일까지 59타수 21안타(타율 0.356), 3홈런, 12타점으로 활약했다. 지난해 류현진을 상대로는 2타수 1안타를 쳤다. 2020년 개막전에서 류현진을 상대로 홈런을 친 쓰쓰고 요시토모는 타율 0.170(47타수 8안타)으로 부진하다. ...

    한국경제 | 2021.04.22 08:17 | YONHAP

  • thumbnail
    '이대호 5타점' 허문회 감독 "4번 타자 면모 보여줬다" [야구전광판]

    ... 9볼넷을 기록하며 리그 최상위 공격력이라고 평가받는 이유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대호는 `투수들 역시 잘하고 있는데, 공격에 좋은 평가를 받는 만큼 많이 쳐서 이겨 기쁘다`고 했다. 이대호는 4번 타자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3안타(1홈런) 5타점을 쳐 승리를 불러 왔다. 안치홍, 손아섭, 전준우, 이대호, 정훈으로 이어지는 롯데 핵심 타선은 전원 안타를 기록했고, 1~4번 타순에서는 모두 멀티 히트를 쳐 승리에 일조했다. 그중 이대호는 역전 2타점 ...

    한국경제 | 2021.04.22 05: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두산 2연패에 빛 못 보는 김재환 부활 [사직:포인트]

    ... 이적해서 양석환, 박건우를 배치했으나, 김 감독은 4번 타자가 중심이 돼 주는 시나리오가 이상적이라고 봤었다. 그런데 올 시즌 초 타격 페이스를 끌어 올리는 속도가 조금 더뎠다. 19일까지 시즌 13경기 타율 0.179(39타수 7안타) OPS(출루율+장타율) 0.783, 2홈런 12타점에 머물렀다. 그런데도 김 감독은 오히려 반등 요소를 봤다고 이야기했다. 그는 `안타는 나오지 않더라도 뒤에서 치고 나오는 것과 간결하게 치려 포인트를 앞에 두는 게 있는데, ...

    한국경제 | 2021.04.22 00: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이대호 역전 스리런+김원중 첫 세이브' 롯데, 두산 10-9 꺾고 위닝시리즈 확보 [사직:스코어]

    ... 수 있었다. 롯데 마운드는 박진형(1이닝 무실점)-최준용(1이닝 1실점)-구승민(⅔이닝 3실점)-김원중(1⅓이닝 무실점, 세이브)이 이어 막았다. 타자는 4번 타자 이대호가 맹활약했다. 이대호는 역전타만 두 차례 쳤는데, 최종 4타수 3안타(1홈런) 5타점을 쳐 승리를 불러 왔다. 롯데 타선은 또 2경기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다. 오윤석은 시즌 첫 홈런 포함 5타수 2안타 1타점을 쳐 지원 사격했다. 엎치락뒤치락하는 양상이 계속됐다. 두산이 먼저 앞서 ...

    한국경제 | 2021.04.21 22:13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