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3,5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최악 '어닝 쇼크'…코스피 상장사 영업益 37%↓

    ... 19조935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2% 감소했다. 업종별로 보면 운수창고업의 2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98.1% 줄어 감소율이 가장 컸다. 영업이익 합계가 56억원에 불과했다. 아시아나항공(-1241억원), 현대상선(-1129억원), 대한항공(-986억원), 제주항공(-383억원) 등이 적자를 낸 영향이다. 전기전자(-63.2%), 비금속광물(-50.6%), 화학(-42.4%), 의료정밀(-40.6%), 종이목재(-33.2%), 통신(-20.0%), ...

    한국경제 | 2019.08.19 18:02 | 임근호

  • [인사] 현대상선 ;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 행정안전부 등

    현대상선◎전보<본부장>▷구주 김정범▷미주 이정엽▷동서남아 오동환▷독일법인장 김경섭◎선임▷변화관리임원 최종화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민관합동규제개선추진단 부단장 김건 ◈행정안전부<국장급>▷정책기획관 오병권▷지방행정정책관 서승우▷자치분권정책관 류임철▷차세대지방세입 정보화추진단장 이동혁 ◈보건복지부<국장급>▷보건의료정책관 김헌주▷건강보험정책국장 이기일▷대변인 권준욱 ◈환경부◎승진<국장급&...

    한국경제 | 2019.08.11 17:53

  • thumbnail
    해운동맹 가입·운항 정시성 1위…현대상선 '부활의 뱃고동'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사진)이 지난 3월 취임 이후 첫 임원인사와 조직 개편을 했다. 세계 3대 해운동맹 중 하나인 ‘디얼라이언스’ 가입을 계기로 영업력을 끌어올리기 위한 포석으로 분석된다. 배 사장은 내년부터 도입하는 초대형 컨테이너선을 앞세워 흑자전환에 도전한다. 현대상선은 구주·미주본부장 등을 신규 선임하고 연구개발(R&D)팀을 신설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유럽통인 김정범 미주총괄(전무)이 구주본부장을 ...

    한국경제 | 2019.08.11 17:05 | 김보형

  • thumbnail
    '중국발 원자재 폭등'에 초호황 누린 조선·해운…금융위기로 침몰

    ... 7위에 올랐던 40년 역사의 허무한 마침표였다. 그해 한국 조선·해운산업은 중환자실로 변해 있었다. 현대상선은 악성 부채를 도려내는 수술을 받고 정부의 호흡기에 의존해야 했다. 조선 3사는 2015년 해양 플랜트 부문에서만 ... 금융당국은 2016년 4월 조선과 해운산업을 이른바 ‘취약업종’으로 묶고 수술칼을 잡았다. 이후 현대상선과 대우조선해양은 2016~2018년 조(兆) 단위 빚을 주식으로 바꾸는 출자전환을 시행했다. 같은 기간 현대중공업은 ...

    한국경제 | 2019.08.09 17:19 | 이태호

  • 기업공개 앞둔 현대무벡스. '옛 가족'과 지분 정리 나서

    현대그룹의 정보기술(IT) 계열사로 코스닥시장 상장을 준비 중인 현대무벡스가 ‘옛 가족’들과의 지분 관계를 청산하고 있다. 같은 현대그룹 계열사였다가 2016년 매각되면서 남남이 된 현대증권(현 KB증권)의 ... 상환이 가능해지자 현대무벡스는 바로 상환을 시작해 지분 관계를 정리했다. 현대그룹에서 떨어져 나왔지만, 여전히 현대무벡스의 주요 주주로 남아 있는 현대상선이 지분을 어떤 방식으로 정리할지도 관심이다. 현대상선현대무벡스 지분 19.0%(지난해 ...

    한국경제 | 2019.08.07 18:05 | 이고운

  • '뱃길 약속' 가장 잘 지키는 현대상선

    현대상선이 컨테이너 서비스 품질을 보여주는 선박 운항 정시성 부문에서 세계 1위에 올랐다. 4일 덴마크 해운 분석기관인 시인텔(SeaIntel)이 발표한 선박 운항 정시성 분석 결과에 따르면 현대상선의 운항 정시성은 지난 6월 91.8%로 1위를 차지했다. 운항 정시성은 선박이 정해진 스케줄에 따라 실제 운항 시간을 평가해 수치로 나타낸 것이다. 시인텔은 글로벌 주요 항로인 미주·유럽·대서양·지중해 등 전 항로의 ...

    한국경제 | 2019.08.04 13:56 | 김재후

  • thumbnail
    현대무벡스, 연내 코스닥 상장 추진

    현대그룹의 정보기술(IT) 계열사인 현대무벡스가 연내 코스닥시장 상장을 추진한다. 2일 현대그룹에 따르면 현대무벡스는 지난 1일 한국거래소에 상장예비심사를 신청했다. 이르면 올해 안에 코스닥 입성까지 마친다는 계획이다. 기업공개(IPO) ... 현대무벡스는 최근 수년 사이 서둘러 상장한 다른 그룹사 IT 계열사와 마찬가지로 일감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현대상선현대증권(현 KB증권) 대상 매출 의존도가 높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구조조정 과정에서 두 회사가 모두 그룹을 ...

    한국경제 | 2019.08.02 17:19 | 이고운

  • 美·北 해빙무드에 기대감…'통일펀드' 다시 기지개

    ...%), 신원(8.84%), 제이에스티나(8.13%) 등 다른 입주사들의 주가도 일제히 올랐다. 금강산관광 사업권을 갖고 있는 현대아산의 대주주 현대엘리베이터는 1일 하루에만 8.49% 오른 9만8400원까지 뛰었다. 이후 상승분을 일부 반납하면서 5일 9만3200원에 장을 마쳤다. 금강산을 오가는 유람선을 띄웠던 현대상선도 지난달 말 대비 3.10% 오른 3820원으로 마감했다. 남북 철도협력 수혜가 기대되는 부산산업(4.03%), 동아지질(3.42%) ...

    한국경제 | 2019.07.09 16:25 | 이호기

  • [유가증권 주간메모] 7월 8일(월) ~ 7월 12일(금)

    [7월 8일(월)] ◇ 보통주추가상장 = BGF(주식교환) 써니전자 현대상선(이상 전환) [7월 9일(화)] ◇ 보통주추가상장 = 국동 우진(이상 전환) 메리츠종금증권 지코(이상 주식의 종류 변경) [7월 10일(수)] ◇보통주추가상장 = 동성제약 한성기업(이상 전환) [7월 11일(목)] - [7월 12일(금)] -

    한국경제 | 2019.07.08 03:56

  • thumbnail
    [분석과 전망] 海運 재건의 큰 걸음 '얼라이언스' 가입

    ... 거는 도박과 같은 것이었다. 한진해운 파산 이후 상대적인 선복 감소와 경쟁자 감소에 따른 반사이익을 누려왔던 해외 대형 선사들에는 이런 한국 해운의 도전이 큰 부담이 됐던 게 사실이다. 해운 경쟁력은 저렴한 원가에서 나온다. 현대상선이 새로 건조하는 대형 컨테이너선을 운항하게 되면 15% 이상 원가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 강화될 국제선박 환경규제에도 대비할 수 있을 것이다. 해운동맹 가입에도 커다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돼 왔다. 시내버스 ...

    한국경제 | 2019.07.07 17: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