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6,6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채무계열 기업군 올해28곳…KCC·KG편입

    금융권에서 조달한 돈이 1조7000억원을 넘어 주채권은행으로부터 재무구조 평가를 받아야 하는 계열 기업군에 KCC와 KG가 새로 포함됐다. 올해 선정된 주채무계열 기업군은 모두 28곳이다. 동원, HMM(옛 현대상선), 금호석유화학, 홈플러스 등이 빠지면서 지난해보다 2곳 줄었다. 금융감독원은 2019년 말 기준 신용공여액이 금융회사 전체 신용공여 잔액의 0.075%(1조6902억원) 이상인 28개 계열 기업군을 2020년도 주채무계열로 선정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5.25 17:48 | 박종서/임현우

  • 하나금융, 국내 2위 벌크선사에 1.1조 베팅

    ... 한앤컴퍼니는 하나금융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아 에이치라인해운의 LP 교체 작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게 됐다. 하나금융이 에이치라인해운의 핵심 투자자로 나선 것은 장기 관점에서 대체투자 부문 수익원을 확보하기 위한 차원으로 분석된다. 한진해운과 현대상선의 벌크선사업부를 분리해 2014년 출범한 에이치라인해운은 팬오션에 이어 국내 벌크선 시장에서 2위를 차지하고 있다. 포스코, 한국전력, 한국가스공사 등과 20년가량의 장기 공급계약을 맺고 있어 안정적인 매출이 가능하다는 평가다. 새 ...

    한국경제 | 2020.05.22 17:16 | 김채연

  • thumbnail
    대우조선해양, 스마트십 솔루션 탑재한 초대형 컨선 HMM에 인도

    대우조선해양은 스마트십 솔루션 'DS4®(DSME Smart Ship Platform)'을 탑재한 세계 최대 규모의 컨테이너선 1척(사진)을 HMM(옛 현대상선)에 추가 인도했다고 22일 발표했다. 대우조선해양이 독자 개발한 이 솔루션은 앞서 인도한 'HMM 알헤시라스호'를 포함해 HMM이 발주한 2만4000TEU(1TEU는 20피트 길이 컨테이너 1개) 초대형 컨테이너선 7척에 모두 탑재된다. 이들 초대형 컨테이너선은 ...

    한국경제 | 2020.05.22 15:47 | 김재후

  • [단독][마켓인사이트]한앤컴퍼니, 에이치라인해운 LP교체 성공...하나금융 1.1조 통 큰 베팅

    ... 인수금융으로 8000억원으로 조달할 예정이다. 국내 PEF 중에서 조 단위 규모의 LP 교체 거래를 성사시킨 것은 한앤컴퍼니가 처음이다. 한앤컴퍼니는 2014년 한진해운의 벌크전용선 사업부를 5500억원에 인수한데 이어 이듬해 현대상선의 벌크전용선 사업부를 1200억원에 인수했다. 투자 원금이 6700억원인 점을 감안하면 기존 LP들은 투자 6년 만에 투자원금 대비 123%의 수익을 거뒀다. 인수금융 리파이낸싱 등을 통해 배당 받은 것까지 포함하면 수익률은 더 ...

    마켓인사이트 | 2020.05.22 13:38

  • [마켓인사이트]한앤컴퍼니, 에이치라인해운 LP교체 성공...하나금융 1.1조 통 큰 베팅

    ... 인수금융으로 8000억원으로 조달할 예정이다. 국내 PEF 중에서 조 단위 규모의 LP 교체 거래를 성사시킨 것은 한앤컴퍼니가 처음이다. 한앤컴퍼니는 2014년 한진해운의 벌크전용선 사업부를 5500억원에 인수한데 이어 이듬해 현대상선의 벌크전용선 사업부를 1200억원에 인수했다. 투자 원금이 6700억원인 점을 감안하면 기존 LP들은 투자 6년 만에 투자원금 대비 123%의 수익을 거뒀다. 인수금융 리파이낸싱 등을 통해 배당 받은 것까지 포함하면 수익률은 더 ...

    마켓인사이트 | 2020.05.22 13:28

  • thumbnail
    HMM, 초대형 컨테이너선 20척 올해부터 '바다로'

    HMM(옛 현대상선)이 2018년 정부의 ‘해운 재건 5개년 계획’을 통해 발주했던 20척의 초대형 컨테이너선이 올해부터 현장에 본격 투입된다. 올해는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인 알헤시라스호를 필두로 2만4000TEU(1TEU는 20피트 컨테이너 1개)급 12척이, 내년에는 1만6000TEU급 8척이 HMM의 유럽~아시아 항로 등을 책임진다. HMM은 이에 힘입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도 연내 흑자 전환을 기대하고 ...

    한국경제 | 2020.05.21 17:12 | 성수영

  • thumbnail
    HMM-카카오 손잡았다…"디지털 혁신으로 신성장동력 발굴"

    HMM(현대상선의 옛이름)이 IT 플랫폼 사업자인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손잡고 디지털 혁신에 나선다. 디지털 모바일을 이용한 고객 서비스 향상과 애자일(Agile·사무환경에서 부서간 경계를 허물고, 직급 체계를 없애 팀원 개인에게 의사 권한을 부여하는 것)한 업무 환경 구축을 통해 기업 체질 개선을 꾀한다는 계획이다. HMM은 13일 판교 카카오 사옥에서 배재훈 HMM 대표이사와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양사가 ...

    한국경제 | 2020.05.13 17:33 | 강경주

  • thumbnail
    '초코파이 57억개 분량'…세계서 가장 많은 짐이 움직였다

    HMM(옛 현대상선)의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인 알헤시라스호가 컨테이너 선적량 기준 세계 신기록을 세웠다. 세계에서 가장 많은 짐을 실은 '교통 수단'이 움직인 것이다. 10일 HMM에 따르면 HMM 알헤시라스호는 최대 선적량인 1만9621TEU를 싣고 유럽으로 향했다. 1TEU는 20피트 길이 컨테이너 한 개를 세는 단위다. 알헤시라스 호는 지난달 28일 부산신항에 처음 입항한 뒤 7156TEU를 싣고 같은달 30일 중국으로 이동했다. ...

    한국경제 | 2020.05.10 14:08 | 이수빈

  • thumbnail
    [시론] 한국 해운, 소량·쾌속 서비스에 대비해야

    지난달 23일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국적 원양선사 HMM(구 현대상선)의 ‘알헤시라스호’ 명명식이 있었다. 알헤시라스호는 HMM의 첫 번째 2만4000TEU(1TEU는 6m짜리 컨테이너 1개)급 컨테이너선으로, 세계 최대 규모다. HMM은 2018년 정부의 ‘해운재건 5개년 계획’의 일환으로 국내 조선 3사와 약 3조1500억원 규모의 초대형 컨테이너선 20척 건조계약을 체결했다. HMM은 이를 기반으로 ...

    한국경제 | 2020.05.06 18:12

  • thumbnail
    배재훈 "HMM, 초대형선 띄워 전세역전할 것"

    “이제는 전세를 역전시킬 차례입니다.” 배재훈 HMM(옛 현대상선) 사장은 지난달 28일 경남 거제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진수식을 하고 출항한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알헤시라스호’를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3일 서울 연지동 사옥에서 기자와 만나 “덴마크 머스크 등 대형 해운회사들에 대항할 ‘무기’를 얻은 기쁨보다 한국 해운산업을 재건해야 한다는 책임감이 더...

    한국경제 | 2020.05.03 18:00 | 최만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