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3,4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4분기 연속 적자 현대상선…경영진 책임? 3重 외부악재 탓?

    국적 선사인 현대상선이 14분기 연속 적자를 기록하는 등 좀처럼 부진의 늪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다. 산업은행 등 채권단은 ‘밑 빠진 독에 물 붓기 식’ 지원을 우려하며 유창근 사장 등 경영진 책임론과 강력한 구조조정의 필요성을 제기하고 있다. 해운업계는 글로벌 해운사들의 저가 운임 공세와 고유가, 용선료(선박 임대 비용) 부담 등 외부 요인 탓이 크다고 지적한다. 일부에서는 무역 의존도가 70%를 웃도는 한국 경제 특성상 ...

    한국경제 | 2018.11.19 17:51 | 김보형

  • 금주의 신설법인 (11월9일~11월15일)

    ... ▷트윈픽스코리아(이홍일·10·해운중개업) 중구 다동길 5, 9층 7호 (무교동,광일빌딩) ▷현대여행문화(유승철·100·국내, 국외 일반 여행업) 강서구 공항대로 186, 907호 (마곡동,로뎀타워) ...dot;0·소프트웨어개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5-80호 (서초동) ▷쉐커(김상선·1·플랫폼 운영업) 강남구 강남대로 342, 5층 511-8호 (역삼동,역삼빌딩) ...

    한국경제 | 2018.11.16 09:29 | 김기만

  • thumbnail
    채권단 "현대상선 정상화 부진…유창근 사장에게 책임 묻겠다"

    산업은행 등 채권단은 현대상선의 실적 부진과 정상화 지연 등의 책임을 유창근 현대상선 사장에게 묻기로 했다. 유 사장은 2016년 9월 현대상선 사장에 취임했으며 올 3월 연임(임기 3년)에 성공했다. 현대상선 채권단 고위관계자는 9일 “현대상선이 연이어 손실을 보고 있지만 이렇다 할 자구노력을 하고 있지 않다”며 “인력 구조조정을 하더라도 그 전에 유 사장이 총대를 메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8.11.09 17:35 | 박신영/강경민

  • thumbnail
    [11월10일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주요 뉴스] 홍남기, '경제 원톱'이 되다 外 유료

    ... 뉴스 플러스 - 전직 부총리 등은 2기 경제팀에 어떤 생각을 갖고 있을까요? “사람뿐만 아니라 정책도 바꿔라”로 요약됩니다. 2기 경제팀에 바라는 전직 부총리 등의 발언을 모았습니다. - 산업은행 등 채권단은 현대상선의 실적 부진과 정상화 지연 등의 책임을 유창근 현대상선 사장에게 묻기로 했습니다. 자리를 내놓으라는 겁니다. - 국내 e커머스(전자상거래) 기업들의 ‘11월 쇼핑 행사’가 흥행몰이를 하고 있다고 합니다. 미국 ...

    모바일한경 | 2018.11.09 17:12 | 하영춘

  • thumbnail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현대상선, 성과 낮은 임직원 대거 퇴출"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사진)은 구조조정이 진행되는 현대상선에 대해 성과가 낮은 임직원을 즉시 퇴출하는 등 고강도 인력 구조조정에 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8일 기자들과 만나 “현대상선에 자본투자만 한다고 경쟁력이 강화될 수 없다”며 “현대상선엔 ‘모럴해저드(도덕적해이)’가 만연해 있고 혁신 마인드도 실종됐다”고 지적했다. 현대상선 지분 13.13%를 보유한 최대주주인 산업은행은 ...

    한국경제 | 2018.11.08 18:02 | 강경민

  • thumbnail
    현대상선 "2022년까지 몸집 두 배 이상 키운다"

    현대상선이 2022년까지 선복량(적재 능력)을 지금의 두 배 이상으로 늘리기로 했다. 몸집을 키워 머스크, MSC 등 글로벌 선사와 경쟁하겠다는 구상이다. 현대상선은 지난 26일 유창근 사장과 임직원 300여 명이 서울 연지동 ... 총 20척의 초대형 컨테이너선을 발주했다. 이 선박들은 2020년 2분기부터 순차적으로 인도돼 현장에 투입된다. 현대상선은 또 2016년 구조조정 과정에서 매각한 부산신항 현대부산신항만(HPNT) 지분을 연내에 다시 확보할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18.10.28 17:15 | 박상용

  • thumbnail
    현대상선, 굿네이버스 구호물품 운송

    현대상선은 국제구호개발 전문 비정부기구(NGO) 굿네이버스가 베트남으로 보내는 구호 물품의 해상 운송을 지원한다고 9일 발표했다. 현대상선은 이날 인천항에서 굿네이버스의 구호 물품을 배에 실었다. 의류와 모자, 양말, 신발 등으로 40피트 컨테이너 2대 분량이다. 현대상선 제공

    한국경제 | 2018.10.09 17:26

  • thumbnail
    이용섭 "1조 들여 문화콘텐츠 창업 메카 조성… '찾아오는 광주' 만들겠다"

    ... 노동계의 협조 없이는 성공할 수 없습니다. 반발이 심한 노동계와 협상 테이블을 마련해 참여를 계속 타진하고 있습니다. 현대자동차와는 지속 가능한 사업구조를 갖출 수 있도록 협의하고 있고요.” ▶어등산 개발과 도시철도 2호선 ... 준비상황은 어떤지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하계·동계올림픽, 월드컵 축구대회, 세계육상선수권대회와 함께 세계 5대 스포츠행사입니다. 모두 개최한 국가는 독일과 이탈리아, 일본 세 나라뿐입니다. 내년 대회는 ...

    한국경제 | 2018.10.01 17:10 | 임동률

  • thumbnail
    [단독] 해운 경영악화 속 '일감 몰아주기 규제'까지… SK, 선제적 매각

    ... SK해운으로 사명을 바꾼 뒤 2000년대 초중반까지 해운업 호황을 거치며 꾸준히 성장했다. 매출 기준으로 한진해운 현대상선 STX팬오션에 이어 4위에 올랐다. 하지만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해운업계에 불어닥친 불황 여파를 피해가지 못했다. ... 장기계약을 맺고 있는 선박들은 안정적인 수익을 올릴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한진해운으로부터 사온 36척의 선박과 현대상선의 12척 선박 모두 포스코 현대글로비스 한국가스공사 등 우량 기업과 장기 공급계약을 맺고 있다. 지난해 에이치라인해운은 ...

    한국경제 | 2018.09.30 17:29 | 이동훈

  • thumbnail
    "극동서 새 사업 기회 찾자"… 기업들 러시아로

    ... 극동지역 개발에 눈독을 들이고 있다. 11일부터 사흘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제4차 동방경제포럼(EEF)에 현대자동차와 롯데, CJ대한통운, KT 등 국내 대기업이 이낙연 국무총리(사진)와 동행하는 이유도 새로운 사업 기회를 ... 잇는 시베리아횡단철도(TSR)에 정기 급행화물열차 운영을 시작했다. TSR에 급행 화물열차를 정기 운영하는 것은 현대글로비스가 처음이다. 현대상선은 남북 경협이 재개될 움직임을 보이자 중단됐던 북방경제 협력 태스크포스(TF)를 재가동하며 ...

    한국경제 | 2018.09.10 17:33 | 김채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