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91-4800 / 8,6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연봉 일등 회사, 꼴찌 회사] 유가증권 상장사 연봉 대공개

    ... 중 최고 평균 연봉은 9800만 원으로 신한금융지주가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업종별로는 금융사, 정보기술(IT)·방송·교육·미디어 등이 총망라된 서비스업이 높은 연봉군에 속했고 반대로 섬유의복, 유통업, 식음료업 등은 낮은 ... 때문이다. 유능하고 성실한 인재라도 연봉 책정의 기준이 합리적으로 제시되지 않는다면 연봉에 불만을 가질 수 있고 결국 조직을 떠나기도 한다. 연봉제가 능력을 기반으로 한 합리적 급여체계일 수 있지만 직원들이 공감하고 받아들일 수 있는 기준이 ...

    한경Business | 2012.04.24 14:03

  • thumbnail
    [정보통신 미래 좌담회] IT산업의 미래 "융합에 달렸다"…"IT 경쟁력도 중요"

    ... 벌이곤 한다. 한국경제신문이 주최한 '정보통신 미래 좌담회'에서도 그랬다. 홍석우 지식경제부 장관은 '정보기술(IT)과 다른 산업의 융합'을 강조했고, 신용섭 방통위 상임위원은 'IT 고도화'를 강조했다. 두 사람의 얘기를 듣고 ... 분산될 겁니다. ICT 기반의 직접민주주의가 확산되면 좌우 이데올로기 당파주의 구도가 급속히 해체될 것입니다. 강한 조직력보다 개인 중심의 느슨한 조직의 힘이 더 중시되는 시대가 올 거라고 예상합니다. △사회=경제와 사회 측면에서는 ...

    한국경제 | 2012.04.24 00:00 | 김광현

  • thumbnail
    함기호 한국HP 대표 "빅데이터 분석 잘하면 의료사고 줄여"

    ... 방침”이라고 말했다. 그는 “최근 PC사업부와 프린터 사업부를 합친 것을 두고 '통합 효과가 없을 것'이라는 말도 많지만 영업조직을 합치고 협력사 관리를 함께하는 등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부분이 분명히 있다”고 말했다. ■ 빅데이터(big data) 기존에는 저장과 분석이 어려웠던 방대한 분량의 데이터. 정보기술(IT)의 발달, 스마트폰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확산으로 데이터 양이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빅데이터로부터 의미있는 정보를 추출하는 ...

    한국경제 | 2012.04.24 00:00 | 심성미

  • [정보통신 미래 좌담회] ETRI는 '기가 코리아' 추진…KISDI는 '10대 아젠다' 설정

    김흥남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원장과 김동욱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원장은 주요국들의 정보기술(IT)산업 육성 움직임 등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김흥남 원장은 주요 국가들이 IT 발전을 위해 국가 차원에서 연구·개발(R&D) ... 것으로 예상했다. 정부 역할도 정책 결정자에서 점차 정책 조정자로 바뀔 것으로 내다봤다. 정책수행 과정에서 여러 조직, 여러 부처가 참여하는 융·복합적 행정도 늘어날 것이기 때문에 정책 참여자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공감대를 형성하는 ...

    한국경제 | 2012.04.24 00:00 | 김광현

  • thumbnail
    [대한민국 CFO 리포트] (10) 포스코, 재무에 전략기획까지 담당…포스코의 미래 설계한다

    ... 포스코 계열사에도 능력을 발휘하고 있는 CFO들이 포진해 있다. 철강 관련 계열사는 물론이고 건설이나 정보기술(IT) 계열사에서도 CEO를 가장 가까이에서 보좌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재무는 물론 전략기획까지 총괄 포스코의 ... 경영진이 많은 포스코에서 경영 전반의 중심을 잡고 있다. KIET에서 20여년간 연구 업무를 했던 박 부사장은 산업조직 전문가로 통한다. 산업 전반에 대한 폭넓은 식견을 바탕으로 균형 잡힌 사고와 예리한 의사결정 능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

    한국경제 | 2012.04.23 00:00 | 서욱진

  • thumbnail
    신한은행, 상반기 행원 200명ㆍ텔러 300명 공채…30일까지 접수

    ... 선발하기 위해 오는 30일까지 상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 원서를 받는다. 채용 분야는 일반 사무직원 및 정보기술(IT) 분야이며 신입행원 200명, 전담텔러 300명 등 모두 500명가량을 뽑는다. 하반기 공채로 선발하는 행원의 규모는 ... 발전해 나가는 '성장형 인재'를 뽑는 셈이다. 임영진 인사담당 부행장은 “신한은행은 평범한 사람들이 만드는 비범한 조직이라는 말이 있다”며 “아직은 가능성만을 갖고 있지만 부단한 자기계발을 통해 진정한 금융 전문가로 거듭날 인재를 찾고 ...

    한국경제 | 2012.04.23 00:00 | 강동균

  • [사설] 임기 말 야금야금 조직 불리는 정부 부처들

    정권 임기 말이면 어김없이 되풀이되는 공무원들의 조직 불리기가 점입가경이다. 기획재정부는 협동조합 설립과 운영을 지원할 협동조합국(局)을 새로 만들 예정이다. 지난 1월 장기전략국을 신설하고 국제금융국을 2개 국으로 나누는 조직개편을 ... 신설을 추진 중이다. 방송통신위원회도 고위 공무원단 두 자리를 늘려달라고 요구 중이다. 금융위원회는 서민금융과 금융IT 보안을 담당할 국장급 1명 등 정원 13명을 늘렸다. 10여명으로 출발해 금융위가 13년 만에 200여명으로 불어난 ...

    한국경제 | 2012.04.19 00:00 | 오형규

  • thumbnail
    [MBA로 성공하자] 인지도·경쟁력 '쑥쑥'…한국형 MBA 또 한번 진화한다

    ... 산업이 융·복합으로 발전함에 따라 융·복합형 인재를 찾는 직업시장(잡마켓)의 수요도 커지고 있기 때문다. 재무나 조직관리 등 전통적인 경영 영역은 물론 법학, 문화, 약학 등 다양한 전문 분야의 지식도 필요한 시대가 된 것이다. 국내 ... 마우러로스쿨 재학생 4명이 성장하는 아시아를 체험하고 경영학 지식을 쌓기 위해 SKK GSB를 찾을 예정이다. 정보기술(IT)을 경영에 접목한 융합 과정도 점차 확대되고 있다. 국내 대표 과학기술연구기관인 KAIST는 IT기술을 미디어에 ...

    한국경제 | 2012.04.19 00:00 | 강현우

  • thumbnail
    젊은층 노안 늘어나는 이유는…

    ... 사물이 선명하게 보이지 않는 변화를 말한다. 보통 40대에 시작되는 노안현상이 최근 스마트폰과 태블릿 PC 등 IT기기의 사용이 늘면서 30대에서도 급증하고 있다. 젊은층 노안이 늘어나면서 치료방법 역시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 상태에 따라 맞춤형 치료가 시행되기 때문에 수술 만족도가 높다”며 “무엇보다 최소한의 절개를 통해 이루어지기 때문에 조직 손상이 적고 안정성이 뛰어나며, 회복이 빨라 다음날 일상생활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평소 바른 생활습관을 통해 ...

    한국경제 | 2012.04.19 00:00 | sjhjso

  • thumbnail
    [MBA로 성공하자] 서강대 경영전문대학원, 해외 MBA 연계 복수학위 취득

    ... 서강대는 서비스시스템경영공학과를 신설했는데 지식서비스 산업에 학문적으로 접근하자는 취지다. 서비스가치를 창출하려면 다양한 조직·지식을 어떻게 결합해야 하는지,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고 문제를 해결하려면 어떻게 서비스시스템을 이해해야 하는지 등을 알아보는 '서비스사이언스'를 중점적으로 연구했다. 서강대 관계자는 “국내에서 IT환경이 개선되면서 서비스 전문 인력을 확보해야 한다는 인식이 기업에 확산되긴 했다”면서도 “하지만 과학, 공학, 경영 등 다양한 ...

    한국경제 | 2012.04.19 00:00 | 김선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