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50억 진단키트 지원…23조 LNG선 수주 이끌었다

    ... 자리에서 ‘조선 세일즈’에 나섰다. 윤 부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가진 우리 기업이 최적의 파트너임을 강조했다”며 “정상회담 후 이어진 공식 오찬에서는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대표 등도 초청해 세일즈전을 펼쳤다”고 전했다. 정상회담 이후 우호적인 관계도 이어갔다. 양국 간의 협력을 에너지 외에 의료, 정보통신기술(ICT), K방역 관련 노하우 전달 등으로 영역을 확대했다. 특히 ...

    한국경제 | 2020.06.04 17:31 | 강영연

  • thumbnail
    울산 부동산 시장 반등 탄력 가속화 … 조선3社 23조 수주 소식에

    ... 수주에 따른 조선업황 개선 기대감으로 새아파트를 중심으로 반등 탄력이 더욱 두드러질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카타르 이어 러ㆍ모잠비크 수주 기대감 … 울산 집값, 10개월 연속 상승 지난 1일 국내 조선 3사인 현대중공업그룹,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은 카타르 국영석유사인 페트롤리엄(QP)과 23조 6000억원에 달하는 LNG선 발주 관련 협약을 맺었다. QP는 2027년까지 LNG 100척 이상을 필요로 하고 있어 5년간 안정적인 일감 확보와 각 ...

    한국경제 | 2020.06.04 11:11

  • thumbnail
    카타르 LNG선 수주 '잭팟'에…靑 "文정부 경제외교의 결실"

    ... 했다"며 "과학기술 한국의 위상 강화 노력의 결과이자 문 대통령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제위기 극복 방안으로 제시한 선도형 경제 실현 가능성을 상징적으로 보여 주었다는 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앞서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대우조선은 카타르 국영석유사인 카타르 페트롤리엄과 LNG선 관련 협약을 맺었다. 이번 사업 규모는 약 23조6000억원(700억 리얄) 이상이다. 윤 대변인은 이를 두고 "카타르 LNG 운반선 수주는 한국 조선사의 ...

    한국경제 | 2020.06.04 11:02

전체 뉴스

  • thumbnail
    "조선업 살려라" 경남 조선산업 발전 민관협의회 머리 맞대

    ... 개발 필요…STX조선 정상화 촉구 건의문 협의 경남 조선산업 발전을 위한 민관협의회가 5일 경남도청 중회의실에서 열렸다. 민관협의회에는 위원장인 김경수 도지사와 도내 조선산업 밀집 지역인 창원시·거제시·통영시·고성군 단체장, 대우조선해양·삼성중공업·STX조선해양·성동조선 등 중대형 조선소 대표, 시민단체, 노동계, 학계 등 2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조선산업 대응 방안에 대해 양종서 한국수출입은행 해외경제연구소 ...

    한국경제 | 2020.06.05 16:15 | YONHAP

  • thumbnail
    한국조선해양, '조선학계 권위자' 신종계 前교수 기술자문 영입

    ... 4일 밝혔다. 신 전 교수는 '조선학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미국조선학회의 '엘머 한'(Elmer L. Hann) 상을 세 차례 수상한 인물이다. 대한조선학회장과 삼성중공업 사외이사 등을 역임했고, 작년 5월 출범한 조선해양산업 발전협의회 초대회장을 맡고 있다. 앞서 현대중공업그룹과 산업은행은 작년 3월 대우조선해양 인수 본계약을 체결하며 조선산업 생태계 복원을 위해 학계와 산업계, 정부가 참여하는 한국조선산업 발전협의체 구성 추진을 약속한 바 ...

    한국경제 | 2020.06.04 18:24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카타르 LNG선 수주, 조선 기술력의 승리"(종합)

    "일자리 파급효과 극대화" 지시도 문재인 대통령은 4일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대우조선이 23조6천억원 규모의 카타르 LNG선 사업을 따낸 것을 두고 "우리 조선산업 기술력의 승리"라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수주 소식을 참모들에게 보고받은 뒤 이같이 말하고 "일자리 창출 등 파급효과를 극대화하도록 관심을 갖고 챙기라"고 당부했다.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과 정부가 펼친 경제외교의 결실"이라며 "약 16만4천개 일자리가 ...

    한국경제 | 2020.06.04 17:09 | YONHAP

사전

KRX300 구성종목 경제용어사전

... 동국제강, 동서, 동아쏘시오홀딩스, 동아에스티, 동아타이어, 동양, 동양생명, 동원F&B, 동원산업, 두산, 두산밥캣, 두산인프라코어, 두산중공업, 디티알오토모티브, 락앤락, 롯데쇼핑, 롯데정밀화학, 롯데지주, 롯데칠성, 롯데케미칼, 롯데푸드, 롯데하이마트, 만도, 메리츠금융지주, 메리츠증권, 메리츠화재, 무학, 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생명, 부광약품, 빙그레, 삼성SDI, 삼성물산,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생명, 삼성에스디에스, 삼성전기, 삼성전자, 삼성중공업, ...

특별고용지원업종 경제용어사전

고용 사정이 급격히 악화될 우려가 있는 업종을 정부가 지정해 사업주와 근로자에게 각종 지원을 해주는 제도다. 고용부가2015년 12월말 도입했다. 실업자 수가 전체 근로자의 5%를 넘어야만 지정할 수 있는 '고용위기지역' 제도와 달리, 고용노동부 장관이 주재하는 고용정책심의회가 심의해 지정할 수 있다. 특별고용지원업종으로 지정되면 사업주는 고용유지 지원금 등 각종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다. 실업자는 90~240일간 주어지는 실업급여 지급 기간이...

관리대상계열 경제용어사전

금융권 대출이 많아 주채무계열로 지정된 대기업 집단 중 부실 징후가 있는 대기업을 골라 집중 관리하기 위해 2013년 도입한 제도. 해당 대기업은 주채권은행과 정보제공약정을 맺어야 한다. 2014년 관리대상계열로 지정돼 정보제공약정을 맺은 대기업은 대우조선, 현대중공업, 효성, 이랜드 등 네 곳이었다. 이 가운데 대우조선을 제외한 나머지 세 곳은 재무구조를 개선해 2015년에 관리대상계열에서 벗어났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