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51-160 / 1,917건

싱가포르 협약 [Singapore Convention] 경제용어사전

국제무역으로 발생한 기업 분쟁에서 당사자끼리 합의한 결과(조정)를 체약국에서 강제집행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유엔 국제상거래법위원회(UNCITRAL) 협약. 2019년 8월 7일 싱가포르에서 한국, 미국, 중국 등 46개국이 서명 가입했다. 조정은 판사나 중재인 등 제3자의 판정 없이 분쟁 당사자가 직접 해법을 찾는 방식으로 비용과 시간이 재판이나 중재보다 크게 적게 든다는 장점이 있다. 싱가포르 협정에 서명한 나라들은 세계 인구의 절반을 대표할 ...

바오류 [保六] 경제용어사전

... 지속했다. 2011년부터 한 자릿수로 성장세가 둔화했고 2015년 6.9%로 내려가면서 25년 만에 처음으로 7% 아래로 떨어졌다. 2016년 6.7%로 하락했다가 2017년 6.9%로 7년 만에 반등했지만 지난해 6.6%로 다시 낮아졌다. 미국과의 무역갈등이 격해지면서 2019년 들어 성장률은 더 떨어지고 있다. 1분기엔 6.4%로 하락했고 2분기에는 1992년 3월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이후 분기 기준으로 27년 만에 최저인 6.2%로 추락했다. 전문가들은 3분기 성장률은 ...

가향 전자담배 [flavored e-cigarette] 경제용어사전

... 풍선껌향 등을 첨가한 액상형 전자담배다. 전자담배에는 담배를 찌는 방식의 궐련형 전자담배, 액상을 수증기화하는 액상형 전자담배 두 종류가 있다. 이 중 액상형 전자담배는 다시 가향과 비가향 두 가지로 나뉜다. 가향 전자담배는 미국 전자담배의 80%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가향 전자담배가 미성년자 흡연율을 높인다는 비판에 이어 유해성 논란까지 일면서 미시간주에 이어 뉴욕주도 2019년 9월 15일 가향 전자담배 금지를 추진할 것을 선언해다. 또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 [Businss Round Table] 경제용어사전

미국 내 200대 대기업 협의체다. 기업의 이익을 대변하는 이익단체로 시가총액이 미국기업 전체의 20%에 달하는 미국 최대 경영자 단체로 1972년 설립됐다다. 전미제조업협회(NAM), 미국 상공회의소(US Chamber of Commerce)와 함께 미국에서 가장 영향력이 큰 로비단체로 꼽힌다. 한국의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과 비슷한 성격을 가지고 있다.

INF조약 경제용어사전

미국과 옛 소련이 1987년 12월 체결한 군축 합의다. 재래식 또는 핵탄두를 장착할 수 있는 사거리 500~5500㎞의 지상발사형 중·단거리 탄도미사일과 순항 미사일의 생산·실험·배치를 전면 금지했다. 당시는 미·소 냉전이 한창일 때였다. 소련은 1970년대 중반부터 서유럽을 겨냥한 신형 중거리 탄도미사일 SS-20을 배치했고, 미국이 중거리 탄도미사일 퍼싱-2의 유럽 배치로 맞불을 놓으며 대치를 이어가던 상황이었다. 1985년 개혁파인 미하일 ...

엑시노스 980 경제용어사전

... 형태 등에 따라 최적의 촬영 환경으로 자동 설정해준다. 삼성전자는 2019년 9월부터 엑시노스980 샘플을 스마트폰 제조업체에 공급하고 연내 양산할 것이라고 2019년 9월 4일 발표 했다. 엑시노스 980이 성공할 경우 삼성은 미국 퀄컴, 대만 미디어텍 등 경쟁사를 제치고 5G 반도체 시장에서 주도권을 잡을 수 있게 된다. 2019년 현재 삼성전자와 퀄컴, 대만 미디어텍 등 글로벌 시스템 반도체 업체들이 5G 통합칩셋 개발·출시에 사활을 걸고 있다. 가장 앞서 있는 ...

국제회계기준위원회 [International Accounting Standards Board] 경제용어사전

... 6월을 끝으로 IASB위원국에서 탈락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국제회계기준 제·개정에서 한국의 목소리를 전달할 핵심 통로가 막힐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IASB는 지역, 성별, 직군 등 여러 가지를 고려해 위원회를 구성한다. 유럽과 미국이 다수석이다. 아시아권에선 IFRS를 채택하지 않은 중국, 일본도 위원직을 차지하고 있다. 중국과 일본은 해외에 진출한 자국 기업을 위해 IASB에 대규모 기부금을 내고 있다. 지난해 기부금은 중국 343만달러, 일본 269만달러로 ...

플렉스 [flex] 경제용어사전

요즘 1020 세대에게'돈을 쓰며 과시하다' '지르다'라는 뜻으로 사용되는 단어. `구부리다'라는 뜻에서 파생해 '몸 좋은 사람들이 등을 구부리며 근육을 자랑하다'라는 의미로 쓰인다. 1990년 미국 힙합문화에서 '부나 귀중품을 과시하다'란 의미로 사용됐다. 2019년 들어 래퍼 기리보이, 염따 등이 사용하며 유행하기 시작한 뒤 음악시장을 넘어 소비시장까지 흔들고 있다. 플렉스를 목표로 돈을 모은 1020세대들이 명품 구매 시장에 뛰어들었다. 아르바이트하거나 ...

그린란드 경제용어사전

그린란드는 캐나다 북쪽 대서양과 북극해 사이에 있는 면적 216만㎢의 크기인 세계 최대의 섬으로 덴마크 령이다. 미국 텍사스주의 세 배 크기다. 면적 80%가 얼음으로 덮여 있다. 인구는 5만5000여 명이고, 이 중 2만 명이 최대 도시이자 수도인 누크에 산다. 국내총생산(GDP)은 27억달러에 불과하다. 2019년 8월 중하순 중국과의 무역 분쟁, 이란 제재 등 미국이 풀어야 할 난제들이 많은 가운데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가 뜬금없이 그린란드 ...

국제비상경제권법 [International Emergency Economic Powers Act] 경제용어사전

국가 안보상 '이례적이고 특별한 위협'이 발생할 경우 미국 대통령이 상대국을 경제 제재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한 법안. 1977년 제정됐다. 미 대통령은 이 법에 의거해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한 뒤 외환과 무역 거래 등을 차단할 수 있다. 트럼프대통령은 2019년 8월 23일 중국이 미국산 자동차에 25%,원유와 콩 등 750억달러어치 미국 제품에 10%와 5%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발표한지 하루만인 24일 `국가비상경제권법'을 거론했다. 뉴욕타임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