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01-110 / 2,144건

    미국기계학회 [The American Society of Mechanical Engineers] 경제용어사전

    전 산업에 사용되는 보일러 및 압력용기 등에 대한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ASME Code에 따른 제품별 품질 및 시스템을 인증해주는 단체. 미국내의 보일러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1880년 설립하고 규격을 만들기 시작했다. 보일러 압력용기, 배관, 펌프, 밸브 등에 대한 설계, 제작, 성능시험에 관련된 사항들을 규격화 시켰으며, 2022년 현재에는 일반산업 및 원자력 산업에 사용되는 모든 압력용기에 대한 규격도 제정 운영하고 있다. 미국기계학회 인증은 ...

    XBB.1.5 변이 [XBB 1.5] 경제용어사전

    ... 세포에 침투하는 경로인 XBB.1.5의 '스파이크(돌기 단백질) 단백질'에 돌연변이가 많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게다가 컬럼비아대 연구에 따르면 XBB 하위변이는 코로나19 치료제인 이부실드뿐 아니라 개량백신에 대한 저항력까지 갖췄다. 미국에서는 XBB.1.5가 빠르게 퍼지고 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2022년 12월 31일 기준 XBB.1.5가 신규 코로나19 감염의 40.5%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22년 12월 24일 기준 21.7%에서 1주일 ...

    테라 [terra] 경제용어사전

    'Terra'는 '지구'를 뜻하는 라틴어로 '세계에서 유일하게 통용되는 화폐'라는 의미에서 붙여진 용어다. 벨기에의 버나드 리테어 전 루벵대 교수가 글로벌 통화로 '테라(terra)' 창설을 주장했다. 세계 기축통화로서의 위상이 약화된 미국 달러화 대신 테라를 사용하면 각종 거래비용이 줄어들고 투기행위를 차단,세계경제 안정과 성장이 동시에 달성될 수 있다고 리테어 교수는 주장했다.

    G7 [Group of Seven] 경제용어사전

    미국, 일본, 독일, 영국, 프랑스, 캐나다, 이탈리아 등 7개 선진 경제국을 말한다. 이들은 전 세계 순국부중 58%이상을 차지하며 국제적으로 큰 영향을 발휘한다.

    유리기판 [glass substrate] 경제용어사전

    ... 때 여러 이점을 제공한다. 이러한 특성은 특히 고성능 컴퓨팅, 고밀도 통합 회로, 그리고 고속 데이터 전송이 요구되는 응용 분야에서 중요하다. 유리기판 기술의 발전은 반도체 패키징의 성능을 개선하고, 칩의 크기를 줄이며, 전체 시스템의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데 기여할 수 있다. SKC의 반도체 글라스 기판 자회사 앱솔릭스가 2024년 2분기부터 양산을 목표로 2022년 11월 부터 미국 조지아주 코빙턴에서 반도체 글라스 기판 공장 을 짓고 있다.

    미래항공모빌리티 [advanced air mobility] 경제용어사전

    ... aircraft system)을 포괄하는 광의의 개념이다. UAM은 도심 내 단거리를, RAM은 KTX처럼 주요 도시·지역 거점간 이동을 지원하고 UAS는 물류를 운반하는 용도다. 산업 초기 UAM이란 용어로 많이 사용됐지만 미국항공우주국(NASA)이 AAM으로 개념을 재정립했다. 우리나라 산업통상자원부도 2022년 2월 열린 '2022 드론쇼 코리아'에서 미래항공 관련 용어를 AAM으로 재정립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현대자동차도 2019년 UAM사업부를 ...

    러시아산 원유 가격 상한제 [G7 price cap on Russian oil] 경제용어사전

    ... 따르면 서방 국가들은 상한액인 배럴당 60달러를 초과하는 가격으로 수출되는 러시아 원유에 대해선 보험, 운송 등의 서비스를 금지한다. 이는 시장에서 거래되는 러시아 우랄산 원유가격인 배럴당 70달러보다 10달러 낮은 수준이다. 미국을 비롯한 주요 7개국(G7)과 호주 한국 등도 EU가 결정한 러시아산 가격 상한제에 동참하기로 했다. 러시아는 서방의 자국산 원유에 대한 가격 상한제를“받아들이지 않겠다”며 상한제 도입 국가에 석유 공급을 중단할 방침을 재확인했다. ...

    그림자 선단 [shadow fleet] 경제용어사전

    미국 유럽 등 서방국의 주류 정유사·보험업계와는 거래하지 않고, 오히려 국제 제재 대상국인 러시아, 이란, 베네수엘라 등과 거래하는 유조선들을 말한다. 그림자선단은 일반 해상 보험을 이용하지 않는 대신 가격이 낮은 중고 유조선을 활용하는 방식으로 위험 부담을 줄인다. 선박명을 페인트로 지우고 지분 구조를 복잡하게 만들어 선박 실소유주를 감추기도 한다. 러시아는 그림자선단의 이런 이점을 활용하기 위해 유조선 100척 규모의 그림자선단을 꾸린 것으로 ...

    영구적 위기 [perma-crisis] 경제용어사전

    ... 콜린스(Collins)가 올해의 단어로 선정했다. 불안정과 불안이 장기간에 걸쳐 지속된다는 뜻이다. 콜린스는 이 단어가 1970년대에 학문적 맥락에서 처음 사용되었고 2022년 하반기 들어 사용이 급증했다. 팬데믹과 전쟁, 인플레이션, 미국 중국 러시아의 패권 경쟁으로 인한 정치 불안이 복잡하게 맞물려 위기를 촉발하는 변수들은 상수로 자리잡았다. 예측 불가능성은 '뉴노멀'이 됐다. 2023년에는 중국의 부상이 정점에 달하는 '피크 차이나(peak China)'가 또 ...

    클리아 랩 [Clinical Laboratory Improvement Amendments Lab] 경제용어사전

    미국에서만 운영되는 진단 수탁기관이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질병 진단·예방·치료 목적으로 임상검사를 실시하는 실험실에 대해 정확도·신뢰도 등을 검증하는 표준 인증제도, 임상검사를 진행하는 모든 연구실이 받아야 한다. CLIA 인증을 받으면 FDA 허가없이 미국 시장에 진단 등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빠른 시장 진입이 가능하다. 미국 실험실표준인증연구실인 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