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431-440 / 487건

그린피스 [green peace] 경제용어사전

국제적인 핵실험 반대와 자연보호를 목적으로 하는 단체. 남태평양에서 있은 프랑스의 핵실험에 반대하기 위해 1970년에 발족되었다. 본부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 있으며 유럽 여러 나라와 미국, 캐나다, 오스트레일리아에 지부가 있다. 고래 보호단체로도 널리 알려져 있는 그린피스는 원자력 발전 반대, 방사성 폐기물의 해양투기 저지운동을 펼쳐 왔다.

차세대 영상이동전화 [IMT-2000] 경제용어사전

지금의 휴대전화가 음성과 소량의 데이터 중심으로 서비스되는 데 비해 IMT-2000은 음성정보뿐만 아니라 영상까지 송수신할 수 있는 멀티미디어 이동전화이다. 미국·유럽·일본 등이 기술개발에 나섰으며 우리나라도 2002년 월드컵 축구 개막 시점을 목표로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

국제상품분류 경제용어사전

19세기 말 상품분류의 국제적 통일을 기하기 위해 제정된 분류체계로 현재 미국, 유럽공동체, 일본 등이 이를 채택하고 있다. 상품분류는 국제적으로 통일화되고 있는 추세에 있을 뿐만 아니라 국가간의 상품분류 차이로 인한 절차의 번잡성을 해소하고 상표 및 의장 부문의 출원을 용이하도록 한다.

국제금융협회 [Institute for International Finance] 경제용어사전

유럽, 미국, 일본의 주요 민간은행이 중남미, 동유럽 등 개도국의 채무문제에 대하여 은행 간의 협조를 촉진하기 위해 1983년 설립한 것으로 대출은행이 제각기 수집하는 채무국의 금융, 경제 정보를 1개소에 집중하여 데이터 를 분석, 이것을 가맹은행에 제공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공매도 [short stock selling] 경제용어사전

... 공매도를 다시 허용했다. 2020년의 조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에 대한 우려로 증시 급락세가 이어진데 따른 것으로 금융당국이 공매도를 금지한 것은 글로벌 금융위기가 터진 2008년 10월과 유럽 재정위기가 불거진 2011년 8월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글로벌 금융위기가 터진 2008년에는 그해 10월 1일부터 다음해 5월 31일까지 8개월간 전 종목 공매도를 금지했다. 유럽 재정위기 우려로 세계 경제가 출렁였던 2011년 ...

글로벌 본드 [global bond] 경제용어사전

미국, 아시아, 유럽 등 세계 주요 금융시장 에서 함께 발행, 유통되는 국제채권을 말한다. 미국의 양키 본드 , 유럽의 유러달러 본드 및 일본의 사무라이 본드 를 동시에 발행하는 것과 같은 효과가 있다. 지역의 한계를 넘어 세계 여러 시장에서 발행된다는 의미에서 글로벌 본드라 부른다. 따라서 대규모 기채가 가능하고 유동성 이 높은 장점이 있다. 미달러화 표시로 발행되며 고정금리인 경우가 많다. 대부분 리보금리(런던은행간 금리)와 ...

기축통화 [key currency] [vehi] 경제용어사전

국제 무역거래나 금융거래에서 결제 수단으로 이용되는 기본통화로 통상 미국 달러, 유럽연합(EU) 유로, 일본 엔 등을 가리킨다. 미국 예일 대학의 트리핀 교수가 처음 명명했다. 현재의 금본위체제하에서는 금의 부족을 보충하기 위해 국제금융의 중심이 되는 특정 통화를 금을 대신하는 환으로서 이용하고 있다. 국제적으로 통용되기 위해서는 해당 통화에 대한 국제적 수요에 영향을 미치는 기본요건, 즉 △경제규모 △통화가치의 신뢰성 △금융부문의 발달 등이 충족돼야 ...

마스트리히트조약 [Treaties of Maastricht] 경제용어사전

EC(유럽공동체)가 시장통합을 넘어 정치·경제적 통합체로 결합하기 위한 터전이 된 조약. 네덜란드의 소도시인 마스트리히트에 EC 정상들이 모여 가조인한 데서 이름을 따왔다. 마스트리히트 조약은 유럽중앙은행 창설과 단일통화 사용의 경제통화동맹(EMU), 노동조건 통일의 사회부문, 공동방위정책, 유럽시민권 규정 등 4개의 핵심내용을 담고 있다. 이 조약은 1992년 2월 7일 EC외무장관회의에서 조인되었으며 각국의 비준을 거쳐 1993년 11월 1일부터 ...

밀레니엄 라운드 [millenium round] 경제용어사전

우루과이 라운드 (UR)에 이은 새로운 대규모 다자간무역협상을 일컫는 말이다. 원래는 '뉴 라운드'로 불렸으나 리언 브리튼 유럽연합(EU) 집행부위원장이 2000년부터 본격적인 회의가 열림에 따라 '밀레니엄 라운드'라고 이름 붙이자고 제안해 최근 들어 많이 사용되고 있다. 이 회의는 1996년 호주가 주창했으며 미국과 EU 등이 가세해 1999년 말 협상대상을 선정하고 2000년부터 본격적인 각국간 협의가 진행된다. 회의 의제로는 쌀시장개방, ...

3국간 거래 경제용어사전

'무역업자가 자국 이외의 외국간 무역을 중개해 수수료를 받는 거래 형태'가 사전적인 정의다. 예를 들어 한국의 무역업체가 유럽 제품을 미국이나 중동에 파는 경우가 이에 해당된다. 미쓰비시 이토추 등 세계적 네트워크 를 갖춘 일본 종합상사들의 경우 제조와 무역을 분리, 가격·납기·품질 등에서 최적 조건의 공급원을 찾아 수요자에게 공급하는 3국간 거래를 주종 영업분야로 하고 있다. 최근 국제무역 형태가 복잡해지면서 국가간 관세차이, 국별 무역 제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