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549건

    IEEE 마일스톤 [IEEE Milestone] 경제용어사전

    ... 최초의 무선 라디오 방송(1906년), 최초의 텔레비전 공개 시연(1926년), 최초의 반도체 집적회로(1958년) 등 역사에 족적을 남긴 과학기술들이 선정되어왔다. 2023년 말까지 200개 넘는 마일스톤이 등재됐지만 미국·유럽·일본 같은 기술 강국이 9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2024년 6월 13일 SK텔레콤이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삼성전자, LG전자와 함께 한 CDMA 대규모 상용화가 국내 기업 최초의 IEEE 마일스톤에 선정됐다.

    레드테크 [Red Tech] 경제용어사전

    ... 2496억위안(약 47조5000억원)으로 한국의 'AI 빅3'로 꼽히는 삼성전자와 LG전자, 네이버의 합산 투자액(34조원)을 압도한다. 미국의 제재에도 불구하고 SMIC는 화웨이 최신 스마트폰과 데이터센터에 들어갈 5나노미터(㎚·1㎚=10억분의 1m)급 칩 양산을 준비 중이고, BYD는 유럽과 신흥국을 공략해 세계 최대 전기차 기업으로 올라섰다. 전기차 배터리 시장에서 CATL의 점유율(36.8%)은 2~4위를 합친 것보다 많은 절대 지존이 됐다.

    하이퍼16 [HIPER16] 경제용어사전

    ... 완료했다. 이후, 2011년부터 한울6호기에 시범집합체를 장전해 성능시험을 수행하고, 2018년 상용장전 인허가를 신청했다. 2024년 3월에는 '한울5,6호기 고유 원전연료, 하이퍼16(HIPER16) 상용장전' 인허가를 취득했다. 하이퍼16은 원전 안전성 향상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국내 기술로 개발되어 원전 해외수출 경쟁력을 높이는 데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유럽과 한국형 녹색분류체계 요건인 사고저항성핵연료의 모체가 될 예정이다.

    금융 분절화 [financial fragmentation] 경제용어사전

    금융 분절화는 하나의 금융 시장이 여러 개의 서로 분리된 시장으로 나뉘는 현상을 말한다. 이러한 분리로 인해 시장참가자 간의 거래가 제한되고, 시장의 효율성이 저하될 수 있다. 유로존의 경우, 1980년대 후반부터 유럽 단일 금융시장이 형성되기 시작하면서, 유로존 국가 간 금융시장 통합이 점진적으로 이루어졌다. 특히,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전에는 금융서비스 이행계획(FSAP)의 추진으로 인해 이러한 통합이 더욱 가속화되었다. 그러나, 2010년대 ...

    한-GCC FTA 경제용어사전

    한국은 2023년 12월 28일 GCC와 자유무역협정(FTA)을 최종 타결했다. 한국은 싱가포르, 유럽자유무역연합(EFTA)에 이은 GCC의 세 번째 FTA 타결 국가가 됐는데 이는 미국과 중국, 일본보다 앞선 것이다. GCC 6개국 전체의 국내총생산(GDP)는 세계 9위 규모이다. 한국이 사우디아라비아 등 중동 6개국가로 이뤄진 걸프협력이사회 (GCC)와 맺은 자유무역협정. 2008년 7월 개시해 2010년 중단됐다가 2022년 1월 재개됐다가 ...

    인공지능 규제법 [Artificial Intelligence Act] [AI A] 경제용어사전

    인공지능 규제법은 EU 내에서의 인공지능(AI)의 개발, 사용, 유통을 규율하는 규정이다. 2023년 12월 9일 유럽연합(EU)의 의회와 이사회가 합의했으며, 2024년 5월 21일 최종 승인했다. 2024년 6월 1일 발효되면 6개월 뒤부턴 금지 대상 AI 규정이 우선 시행되며 12개월 이후부터는 사람과 유사한 수준의 범용 AI에 대한 규제가 시행된다. 전면 시행은 2026년 중반 이후 부터이다. 인공지능 규제법은 세계 최초의 포괄적인 AI 법률로, ...

    요소 쿼터제 [urea quota system] 경제용어사전

    ... 줄이는 데 사용되는 요소수의 주 원료로 사용되기도 한다. 중국은 세계 최대의 요소 생산국으로, 전 세계 요소 수출의 약 70%를 차지하고 있다. 중국은 최근 전력난으로 인해 요소 생산량이 감소하자 자국 비료업체를 보호하기 휘애 해외수출을 제한 할 것을 고려하고 있다. 중국이 요소쿼터제를 시행한다면, 요소 주요 수입국인 한국, 일본, 유럽 등은 요소 공급 부족으로 인해 요소수 대란이 발생할 수 있다. 특히 한국은 수입의 90%를 중국에 의존하고 있다.

    IRNSS [Indian Regional Navigation Satellite System] 경제용어사전

    ... 서비스를 제공한다. 2006년 개발이 시작되어 2018년 7번째 위성 발사로 완성됐다. 이 시스템은 인도 대륙은 물론 인도양, 아라비아 반도, 한반도까지 커버하는 광범위한 범위를 가진다. 미국의 GPS, 러시아의 글로나스, 유럽연합의 갈릴레오 등과 함께 UN이 인정하는 주요 글로벌 위성항법시스템 중 하나다. IRNSS는 지구 저궤도에 위치한 7개의 위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위치정보, 시각보정, 속도보정, 경로안내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QZSS [Quasi-Zenith Satellite System] 경제용어사전

    ... 시작되어 2010년부터 7개의 위성이 발사되었으며, 2023년 1월 25일 마지막 위성의 발사를 완료함으로써 일본을 중심으로 동아시아 지역을 커버하는 지역 위성항법시스템으로 완성되었다. QZSS는 미국의 GPS, 러시아의 글로나스, 유럽연합의 갈릴레오와 함께 UN이 인정하는 글로벌 위성항법시스템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다. 시스템은 지구 저궤도의 7개 주위성과 지구 정지궤도의 1개 보정위성으로 구성돼 있다. 주위성은 기본 위치 정보를, 보정위성은 오차를 보정하는 역할을 ...

    워터마크 [Water Mark] 경제용어사전

    빛을 비추거나 반사될 때에만 보이는 표시로 원본과 진품을 확인하기 위한 수단으로 사용된다. 지폐에 빛을 비추면 보이는 이미지가 대표적이다. 중세 유럽의 수도원에서 비밀문서를 주고받기 위해 투명한 그림과 글자를 그리고, 이를 확인하기 위해 물을 묻힌 것에서 워터마크란 이름이 붙었다. 최근엔 디지털 창작물의 저작권을 보여주기 위한 용도로 워터마크가 활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