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30 / 549건

    탄소중립산업법 [Net-zero Industry Act] 경제용어사전

    탄소중립산업법은 탄소 중립을 달성하기 위한 법안으로,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가 2023년 3월 26일 초안을 발표했다. 유럽연합(EU)이 2050년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위해 친환경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계획의 일부로 발표한 법안으로 2023년 3월 16일 초안이 발표됐다. 2030년까지 EU 내 탄소중립 기술 연간 수요의 최소 40%를 EU 자체적으로 생산하는 것을 목표로 정했다. 또한 탄소중립 전략 프로젝트를 지정하고 여기에 해당되는 프로젝트에 ...

    핵심원자재법 [Critical Raw Materials Act] 경제용어사전

    ... 목표로 하는 EU의 법안. 2023년 3월 16일 초안이 발표됐다. 중국 원자재 의존도를 낮추기 위한 내용을 담고 있으며, 공급망 리스크 관리와 특정 국가에 대한 공급망 의존도 축소를 위한 역내 투자 확대 등이 포함되어 이른바 유럽판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으로도 불린다. EU 집행위원회가 발표한 CRMA 초안에 따르면 집행위는 2030년까지 제3국에서 생산된 전략적 원자재 의존도를 역내 전체 소비량의 65% 미만으로 낮추는 것을 목표로 제시했다. 이는 중국을 ...

    ISO/SAE 21434 경제용어사전

    ... 관리, 폐기까지 차량의 전체 제품 수명 주기에 걸친 사이버보안 활동에 관한 프로세스를 정의하고 있다. 이 표준은 자동차 제조사, 자동차 부품 업체, 소프트웨어 업체, 자동차 관련 조직 등 자동차 산업의 다양한 이해 관계자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유럽 사이버 보안 관리체계 (CSMS)의 인증서로서의 역할을 하기도 한다. ISO/SAE 21434 표준을 준수하고 해당 인증을 받는 것은 CSMS를 성공적으로 구현하고 있음을 입증하는 것이다.

    유럽 사이버 보안관리체계 [Cybersecurity Management System] 경제용어사전

    자동차와 전기·전자 부품 등 그 시스템에 대해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자동차의 개발과 생산, 생산 이후 단계 등 해당 차량의 전체 라이프사이클에 대한 체계적인 프로세스와 관리 시스템 구축을 요구한다. 유럽경제위원회(UNECE)는 2020년 6월 차량 사이버보안 관련 법규인 'UNECE R-155(UNECE Regulation No.155: Cybersecurity Regulation)'를 채택하고 2021년 1월 공식 발효했다. ...

    유럽경제위원회 [United Nations Economic Commission for Europ] 경제용어사전

    1947년 창설된 유럽의 경제 위원회로 UN의 다섯 개 지역 위원회 중 하나이다. 회원국의 지속 가능한 경제 성장을 촉진하고 사람들의 삶을 개선하며 환경을 보호하는 것을 주 목적으로 한다. 유럽경제위원회에는 유럽연합, 한국, 일본 등 아시아, 오세아니아, 아프리카의 56개 국가들이 참여하고 있다. UNECE는 무역, 운송, 에너지, 환경, 주택, 통계, 혁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표준 및 모범 사례를 개발하고 연구 및 분석을 수행하며 회원국에 기술 ...

    다중위기 [polycrisis] 경제용어사전

    ... 체제 등 전 세계에서 각종 위기가 동시다발적이고 중복돼 일어나는 상황을 말한다. '복합위기'로도 불리는 이 용어는 프랑스 철학자 에드가 모랭이 1990년대에 처음 소개한 개념이다. 이후 2016년 장클로드 융커 전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이 시리아 난민과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등 당시 EU가 직면한 여러 위기를 표현하며 다중위기를 언급했고, 경제사학자인 애덤 투즈 미국 컬럼비아대 교수가 2022년 칼럼 등에서 언급하면서 널리 회자됐다.

    러시아산 원유 가격 상한제 [G7 price cap on Russian oil] 경제용어사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와의 전쟁 자금을 조달하지 못하도록 2022년 12월 2일 유럽연합(EU)이 러시아산 원유에 대한 가격 상한선을 배럴당 60달러로 정하기로 합의한 것을 말한다. 2022년 12월 5일 부터 시행된 이 조치에 따르면 서방 국가들은 상한액인 배럴당 60달러를 초과하는 가격으로 수출되는 러시아 원유에 대해선 보험, 운송 등의 서비스를 금지한다. 이는 시장에서 거래되는 러시아 우랄산 원유가격인 배럴당 70달러보다 10달러 낮은 수준이다. ...

    그림자 선단 [shadow fleet] 경제용어사전

    미국 유럽 등 서방국의 주류 정유사·보험업계와는 거래하지 않고, 오히려 국제 제재 대상국인 러시아, 이란, 베네수엘라 등과 거래하는 유조선들을 말한다. 그림자선단은 일반 해상 보험을 이용하지 않는 대신 가격이 낮은 중고 유조선을 활용하는 방식으로 위험 부담을 줄인다. 선박명을 페인트로 지우고 지분 구조를 복잡하게 만들어 선박 실소유주를 감추기도 한다. 러시아는 그림자선단의 이런 이점을 활용하기 위해 유조선 100척 규모의 그림자선단을 꾸린 것으로 ...

    2가백신 경제용어사전

    ... 가장 조기에 맞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미국·일본 등도 2가 백신을 기존 백신에 우선해 권고하고 있지만 각 나라마다 백신 선택이 다르다. 영국·호주는 BA.1 기반 백신만, 미국은 BA.4·5 기반 백신만 접종한다. 유럽·캐나다·일본은 한국처럼 둘 다 접종 중이다. 2차 접종을 마친 18세 이상이라면 모두 개량 백신 접종 대상자가 된다. 마지막 접종 또는 확진일 기준 4개월(120일) 이후 접종을 권고한다. 3차나 4차 백신을 맞아도 똑같은 시간 간격을 ...

    넷제로 2050 [Net Zero by 2050] 경제용어사전

    ... "탄소중립"상태로 만드는 것. 2018년 국제연합산하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IPCC)가'1.5도 보고서'에서 "2030년까지 전 세계가 온실가스 배출량을 적어도 45% 줄이고 2050년까지 넷제로 선언을 해야 한다"고 권고한 데 따라 유럽국가들을 필두로 많은 나라들이 이미 2050년까지 탄소제로를 달성하겠다고 선언한 상태다. 한국 정부는 2021년 10월 18일,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하고 2050년에는 '순배출량 0(넷제로)'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