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71건

출생시민권제도 [birthright citizenship] 경제용어사전

... 아이들에게 연 수십억달러가 들어가는 미국 시민의 모든 혜택을 누릴 자격이 즉각 주어진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서도 출생시민권 제도의 근거인 수정헌법 제14조 1절을 언급하면서 “이 조항은 비(非)시민권자와 불법 이민자 자녀에게 미국 시민권을 주는 근거가 되지 못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많은 법학자들이 이에 동의한다”고 덧붙였다. 이 조항은 '미국에서 출생하거나 귀화한 사람, 사법권 내에 있는 모든 사람은 미국 시민'이라고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

농어촌상생협력기금 경제용어사전

2015년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국회 비준 당시 농민들의 반발이 거세자 여·야·정이 농어민에게 자녀 장학사업, 현지복지시설 설치, 농수산물 생산·유통 사업 등을 지원하기 위해 설정한 기금이다. 2017년 3월 출범했으며 매년 1000억원씩 10년간 총 1조원을 모으는 게 정부 목표다. 하지만 2017년 모금액은 309억6450만원에 그쳤다. 그중 98.9%는 공기업에서 걷은 것이다. 가장 많은 돈을 낸 곳은 한국서부발전(53억원) 한국남동발전(51억원) ...

세대생략증여 경제용어사전

부모가 자녀에게 재산을 물려주지 않고, 세대를 건너뛰어 손자에게 재산을 이전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부모가 자녀에게 증여하는 경우보다 30%(증여가액이 20억원 초과 시 40% 할증) 할증된 증여세율이 적용된다. 예컨대 부모가 자녀에게 1억원을 증여한다면 증여세는 1000만원(증여세율 10%)이 된다. 이를 손자에게 증여하면 30% 할증된 증여세율(13%)이 적용돼 증여세는 1300만원이 된다. 자녀에게 증여하는 것보다 세금이 많다. 하지만 부모가 ...

아파트 특별공급 경제용어사전

사회 계층 중 무주택자의 주택 마련을 지원하기 위해 일반공급에 앞서 주택 건설 물량의 일정 부분을 공급하는 것이다. 신혼부부, 다자녀가구, 노부모 부양 가구 등이 대표적이지만 장애인, 국가유공자, 장기복무 군인, 북한이탈 주민 등도 기관추천 등을 통해 특별공급을 받을 수 있다.

그레고어 멘델 [Gregor Mendel] 경제용어사전

... 관한 연구'라는 논문을 작성해 학계에 발표했다. 하지만 정식 학자가 아닌 멘델의 논문은 철저히 무시당했다. 그러나 그의 논문에 담긴 '멘델의 법칙'은 현대 유전학의 첫 장을 연 매우 중요한 발견이었다. 이전까지 부모의 형질은 자녀에게 '액체처럼 섞여서 전달된다'는 혼합유전설이 대세였다. 하지만 멘델은 녹색과 노란색 완두를 심으면 노란색 완두만 얻을 수 있다는 걸 보였다. 이른바 '우열의 법칙'이다. 잡종 완두끼리 교배하면 우성과 열성이 3 대 1로 나타난다는 ...

다카 [Deferred Action for Childhood Arrivals] 경제용어사전

... 청년들이 걱정 없이 학교와 직장을 다닐 수 있도록 추방을 유예한 행정명령이다. 16세 이전에 부모를 따라 미국에 불법 입국한 뒤 5년이상 거주하고 재학중이거나 취업중인 31세 미만 청년이 대상이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불법체류자의 자녀라도 미국에서 아메리칸 드림을 꿈꿀 수 있다며 이 제도에 '드리머' 프로그램이라는 이름을 붙이기도 했다. 오바마 대통령이 만료 기한이 닥칠 때마다 행정명령을 연장해 일명 '드리머'로 불리는 청년들은 갱신이 가능한 2년짜리 노동허가증을 발급받을 ...

이익증여신탁 경제용어사전

고객이 신탁에 주식, 펀드, ELS 등을 맡기면 원금은 고객에게 주고 이익에 해당하는 주식 배당, 펀드 배당금, ELS 수익 등을 배우자나 자녀에게 증여할 수 있는 상품이다.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자면서 자녀나 배우자 소득이 많지 않은 사람이 활용하면 좋은 절세상품이 된다. 우리나라에서는 근로소득과 금융소득을 합산해 개인별로 소득세를 부과한다. 소득이 많을수록 세율이 높아지는 누진구조다. 가족끼리 소득을 분산해 나눠 가지면 소득세 부담을 더는 효과가 ...

유급병가 [sick leave] 경제용어사전

미국은 공무원, 공공기관 근무자에게 매년 3~6일(24~48시간)의 유급병가를 준다. 본인이 아플 때뿐 아니라 자녀, 부모, 형제, 조부모, 손자·손녀 등 가족 간병을 위해서도 쓸 수 있어 사실상 유급휴가와 비슷하다. 안 쓴 병가는 다음 해로 이월해 누적할 수 있다.

주식 교차증여 경제용어사전

상대방 자녀에게 서로 주식을 물려주는 행위. 교차 증여는 증여세 누진세율 적용을 피하려는 '꼼수'로 활용되기도 했다. 세무당국은 교차 증여를 증여세 회피 목적의 '꼼수'라고 보고 회피한 부분에 대한 증여세를 과세했으며 이에 대해 2017년 3월 1일 대법원은 교차 증여의 목적이 합산과세로 인한 누진세율 적용을 회피하기 위함이라며 교차증여에 제동을 걸었다.

이해충돌방지법 경제용어사전

이해충돌 방지는 장관이 자녀를 특채하거나 공공기관장이 친척에게 공사를 발주하는 것처럼 공직자가 지위를 남용해 사익을 추구하는 일을 막는 것이다. 당초 김영란법의 핵심 조항 중 하나였으나 김영란법 제정 과정에서 삭제됐다. 이후 국회권익위원회에서 김영란법이 시행에 들어가는 2016년 9월 이후'공직자 등 이해충돌방지법 제정안'을 만들어 검토했으나 추진 상황이 지지부진하게됐다. 이후 2021년 3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신도시 땅 투기 의혹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