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8건

공공직접시행정비 경제용어사전

LH·SH공사 등이 재개발·재건축 사업을 닥독으로 직접 시행하며 사업·분양 계획을 주도하는 방식이다. 공공기관이 토지 소유권을 확보한 상태에서 시행되기 때문에 조합이든 추진위든 있을 이유가 없고, 관리처분 절차도 없다. 다만 주민 ... 소유자)은 기존 정비계획 대비 10∼30%포인트 높은 추가 수익을 보장받고 분담금 리스크가 없어지는 대신, 장래 부담할 아파트값을 공공에 현물로 선납해야 한다. 재개발 사업은 공공이 단독·공동 시행자로 나선 사례가 다수 있으나 재건축 사업에서 ...

6·17 부동산 대책 (2020) 경제용어사전

... 대출이 금지된다. 9억 이하의 LTV는 40%, 초과분은 20%가 적용된다. 투기과열지구 규제의 핵심은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이다. 재건축의 경우 조합설립 이후 조합원 지위 양도가 금지된다. 사업이 끝나 이전고시가 완료되는 시점까지다. ... 작동한다. 투기과열지구의 여러 정비사업에 투자한 이들에겐 5년 재당첨제한이 적용된다. 예컨대 지난해 서울의 한 재건축 아파트에서 조합원분양을 받았다면 5년 동안 다른 투기과열지구 재개발이나 재건축의 조합원분양이나 일반분양을 받을 수 ...

1+1 분양 경제용어사전

재개발·재건축조합원에게 기존 주택을 바꾼 새 아파트 한 채 외에 추가로 한 채를 공급하는 제도. 종전 주택의 전용면적이나 권리가격 범위 안에서 공급한다. 추가로 공급하는 주택은 전용 60㎡ 이하만 가능하고, 소유권 이전고시 이후 3년 안에 전매할 수 없다.

단독주택 재건축 경제용어사전

... 아파트재건축하는 정비사업. 일반 재개발과 비슷하지만 도로와 상하수도 등 기반시설의 추가 설치가 필요 없어 재개발과 비교해 주거 여건이 좋은 곳에서 추진되며 임대주택 건설과 세입자 이주비 지급 의무가 없다는 게 차이점이다. 아파트 재건축과 비교하면 조합원이 적어 그만큼 일반분양 물량이 많은 게 특징이다 하지만 재개발에 비해 인센티브가 과도하다는 지적에 따라 2012년 관련 규정이 폐지됐다. 20가구 이상 소규모 재건축인 가로주택정비사업으로 대체됐다.

가로주택정비사업 경제용어사전

도로에 둘러싸인 블록 단위 소규모 노후 주택을 정비하기 위해 도입된 미니 재건축사업을 말한다. 재건축·재개발과 달리 기존 주거지의 도시 기반시설을 유지한다. 가로주택정비사업은 가로구역의 전부 또는 일부가 아래의 요건을 모두 갖춘 경우에 그 전부 또는 일부에 대하여 시행할 수 있다. 1. 도시계획도로 또는 폭 6m 이상의 건축법상 도로로 둘러싸인 면적 1만㎡ 미만의 가로구역일 것. 단, 폭 4m를 초과하는 도시계획도로가 해당 가로구역을 통과하지 않아야 ...

매입·전세임대주택 경제용어사전

... 3000가구 임대주택을 추가로 확보해 1만7000가구(연간 4만3000가구)를 2014년 말까지 공급할 예정이다. 2015년에는 다세대·연립주택 1만가구를 추가로 사들여 매입임대 총 5만가구를 내놓는다. 2015년에 공급 예정인 임대 아파트 7만가구까지 더하면 2015년 전체 공공임대물량은 12만가구에 이를 전망이다. 입주물량 부족, 재건축 이주 수요 등으로 전·월세 시장이 불안해질 우려가 있는 서울 강남지역과 서대문·구로구, 경기 남부 등에 집중 공급할 예정이...

아파트 거래회전율 경제용어사전

전체 아파트 수 대비 특정 기간의 아파트 매매 거래량 비율을 말한다. 아파트 재고 물량은 재건축 멸실 물량과 신규 입주 아파트 물량을 포함한 수치다. 특정 지역 절대적인 아파트 거래량이 적더라도 전체 아파트 수량이 많지 않다면 회전율은 높아진다.

수직 증축 리모델링 경제용어사전

기존 아파트 꼭대기 층 위로 최대 3개층을 더 올려 기존 가구 수의 15%까지 새집을 더 짓는 것을 말한다. 새로 늘어난 집을 팔아 얻은 수익으로 리모델링 공사비를 줄일 수 있다. 지은 지 15년이 지난 아파트가 추진 대상이다. 재건축 기한이 많이 남은 노후 단지들이 주로 추진한다.

부분임대 아파트 경제용어사전

전용 85㎡ 이상 아파트의 방 한 칸을 전·월세로 세를 줄 수 있도록 출입문을 따로 내고 화장실 등을 별도로 설치한 것이다. 2008년 뉴타운에서 시작돼 재개발 로 확산된 데 이어 서울 개포주공 재건축에도 도입됐다. 부분임대는 서울시가 1~2인 가구 증가에 대비해 적극 권장하고 있어 더욱 확산될 전망이다.

주택재건축사업 경제용어사전

정비기반시설은 양호하나 노후·불량건축물이 밀집한 지역에서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하여 시행하는 사업을 말한다. 아파트가 건립되어 있는 지역의 경우 연립, 다세대가 밀집한 지역보다는 도로나 학교등 기반시설이 양호하기 때문에 보통 재건축사업으로 개발을 한다. 사업대상이 아파트이기 때문에 재건축 사업을 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 만일 정비시설이 양호한 단독주택 밀집지역의 경우엔 재개발 사업이 아닌 단독주택 재건축 사업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