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6 / 6건

조사후시험 [照射後試] 경제용어사전

중성자를 우라늄 원자에 충돌시켜 분열을 일으키는 것을 조사(照射)라고 한다. 주로 연료가 중성자에 조사된 후 성질이나 모양 등이 어떻게 변하는지를 연구하는 것을 의미한다. 연료 손상 원인을 찾기 위한 검사에서부터 폐기물 저장을 위한 안전성 평가, 신형 연료 개발을 위한 시험 등이 포함된다.

사용후핵연료 [high-level waste] 경제용어사전

원자력발전소에서 3~5년간 쓰고 남은 연료(폐연료봉)를 말한다. 강한 방사선과 고열을 방출하는 '고준위 핵폐기물'이다. 현재 국내 사용후 연료 임시저장시설이 포화 상태에 있어 영구적 폐기 또는 재활용하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지적이 커지고 있다. 원전에서 사용한 장갑, 옷 등 중저준위 방사성 폐기물과 구별된다. 우라늄, 제논, 세슘, 플루토늄 등과 같은 맹독성 방사성 물질을 포함한다. 강한 방사선과 높은 열을 방출하기 때문에 사람이 접근할 수 ...

파이로 프로세싱 [pyroprocessing] 경제용어사전

사용후 역료를 재처리하는 기술 중 액체를 활용하지 않는 건식 방법. 섭씨 500~650도의 고온에서 용융염(녹아내린 소금)을 이용해 쓰고 난 연료에서 유용한 물질을 분리해내는 방법이다. 연료를 금속물질로 변환시킨 후 이를 ... 0.7%밖에 들어 있지 않다. 파이로 프로세싱을 통한 연료 재활용과 고속로를 결합하면 '이론적으로' 무한대로 연료를 재순환해 사용할 수 있다. 지금까지는 3년간 전기를 생산하고 난 우라늄은 핵폐기물로 간주해 버렸지만 앞으로는 ...

소듐냉각고속로 [sodium-cooled fast reactor] 경제용어사전

... 원전기술. 기존 경수로 나 중수로와 달리 높은 에너지의 고속 중성자 (fast neutron)를 이용해 분열 반응을 일으키는 차세대 원전으로 소듐(Na)을 냉각제로 사용한다. 이 과정에서 반감기 가 길고 독성이 강한 ... 데다 열효율도 경수로보다 우수하다. 연료인 우라늄 실제 이용률을 60배까지 늘릴수 있으며 영구처분이 필요한 고준위 폐기물 양은 100분의 1로 줄어든다. 우리나라는 1997년부터 2017년까지 파이로프로세싱과 소듐냉각고속로 연구에 6764억원을 ...

임피현상 [in my front yard syndrome] 경제용어사전

임피현상은 세수원 확보 또는 지역발전에 커다란 영향을 미치는 행정구역조정이나 마세권, 정수장 관리, 청사유치 등 자기 지역에 이득이 되는 시설을 유치·관할하려는 현상을 이르는 말이다. 핵폐기물 처리장이나 쓰레기 소각장 등 자기 지역에 혐오시설이 들어서는 것을 반대하는 님비현상 과 함께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그린피스 [green peace] 경제용어사전

국제적인 실험 반대와 자연보호를 목적으로 하는 단체. 남태평양에서 있은 프랑스의 실험에 반대하기 위해 1970년에 발족되었다. 본부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 있으며 유럽 여러 나라와 미국, 캐나다, 오스트레일리아에 지부가 있다. 고래 보호단체로도 널리 알려져 있는 그린피스는 원자력 발전 반대, 방사성 폐기물의 해양투기 저지운동을 펼쳐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