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8건

핏 포 55 [Fit for 55] 경제용어사전

... 내 분쟁을 촉발시킬 수 있다”고 내다봤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은 지난 9일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 회의에서 무역 마찰을 피하기 위한 국제 조정을 촉구했다. EU 집행위는 탄소국경세 외에도 2035년부터 EU 내 신규 휘발유·디젤 차량 판매를 사실상 금지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앞서 집행위는 2050년까지 EU를 최초의 '탄소 중립' 대륙으로 만든다는 목표를 제시하고, 기후변화·환경 분야 청사진을 담은 '유럽 그린 딜'을 제안한 바 있다. 또 2021년 6월에는 ...

이퓨얼 [electro fuel] 경제용어사전

재생에너지 전기로 물을 전기 분해해 수소를 얻은 뒤 이를 이산화탄소나 질소 등과 혼합해 만든 합성 메탄올이다. 원유를 한 방울도 섞지 않았으면서도 촉감이나 질감이 일반 휘발유나 경유와 거의 똑같은 무색무취에 가까운 인공 합성 연료이다. 기존 내연기관에 사용하면서도 탄소 중립에 기여할 수 있어 주목받고 있다. 현재로서는 e-fuel을 제조할 때 대량의 에너지가 사용돼 경제성이 떨어지지만, 생산 비용이 낮아지면 향후 자동차, 항공기, 선박 등에서 기존 ...

기후대응기금 경제용어사전

... 정부가 발표한 '2050 탄소중립 추진전략'에서 발표됐다. 기후대응기금은 탄소 배출을 줄임에 따라 피해를 볼 수밖에 없는 석탄발전 석유화학 자동차 등의 기업과 근로자를 지원하고 저탄소사업을 확대하는 데 주로 쓰일 예정이다. 정부는 휘발유세 경유세 등의 수송용 에너지세와 유연탄 LNG 등 발전용 에너지세의 체계를 바꿀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탄소와 관련된 각종 에너지 세금과 부담금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가격 체계를 다시 정하기로 했다. 기업들은 경유세가 오르고 탄소세가 ...

국가기후환경회의 경제용어사전

... 2020년 11월 23일 발표했다. 중장기 국민정책제안에는 비전‧전략, 수송, 발전, 기후‧대기 등 4대 분야 8개 과제가 담겼다. 국가기후환경회의는 경유세 인상을 공식 권고했다. 미세먼지를 많이 배출하는 경유차를 줄이기 위해선 휘발유 대비 88% 수준인 경유 가격을 휘발유의 95% 또는 100%로 인상해야 한다고 제시했다. 또 가솔린차 경유차 등 내연기관차를 2035년 또는 2040년께부터는 팔지 못하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친환경차의 범주를 전기차 수소차에 ...

배출가스 5등급 차량 경제용어사전

환경부의 자동차 배출가스등급제는 차량을 유종, 연식, 오염물질 배출 정도에 따라 1-5등급으로 분류하는 제도다. 이중 소형과 중형의 승용차와 화물차에 대한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은 휘발유, 가스(하이브리드 포함)의 경우 1987년 이전 기준(질소산화물+탄화수소: 5.30g/Km이상)이다. 경유의 경우 2002년 7월1일 이전 기준(질소산화물+탄화수소: 0.560/km 이상, 입자상물질: 0.050/km 이상)을 적용한 차종이 이에 속한다. 한편 대형 ...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경제용어사전

... 된다. 수도권을 시작으로 규제 지역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그러나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LPG 1t 소형 화물차를 구입한 사람은 경유차를 폐차할 때까지 운행이 예외적으로 인정된다. 배출가스 등급은 산정 방법에 관한 규정에 따라 5개로 분류된다. 전기차와 수소차는 1등급, 휘발유와 가스차는 1~5등급, 경유차는 최근 연식이라도 3등급, 노후 경유차는 5등급에 해당한다. 자신의 차가 5등급에 해당하는지 여부는 환경부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잔사유 경제용어사전

원유에서 휘발유 경유 등유 같은 경질유를 정제하고 남은 찌꺼기 기름 . 벙커 C유와 아스팔트 원료인 중질유가 이에 해당된다. 한편, 부가가치가 낮은 잔사유를 원료로 프로필렌, 휘발유와 같은 고부가가치 제품으로 전환하는 설비를 고도화 시설(RUC)이라하고 폴리프로필렌(PP), 산화프로필렌(PO)을 생산하는 설비를 올레핀 다운스트림 시설(ODC)이라 한다.

신재생연료 의무혼합제 [renewable fuel standard] 경제용어사전

휘발유·경유에 바이오에너지를 의무적으로 혼합해 사용하도록 한 제도. 정부는 2006년부터 정유사들과 자발적인 협약을 통해 경유에 바이오디젤 0.5%를 섞어 쓰도록 한 데 이어 2015년 7월부턴 강제성을 띤 '신재생연료 의무혼합제(RFS:Renewable Fuel Standard)'를 도입하고, 바이오디젤 혼합비율을 2.5%로 높였다. 또한 2018년 부턴 이 비율을 3.0%로 올렸다.

팔라듐 [palladium] 경제용어사전

백금족 금속 중 하나로 녹는 점이 가장 낮고 가벽고 단단한다. 휘발유 자동차용 촉매 변환기의 산화 촉매로 많이 사용된다. 또한 다른 금속과 합금으로 만들어 외과용 수술도구로도 사용된다. 2015년 폭스바겐의 배기가스 배출량 소프트웨어 조작 사건을 계기로 디젤차 대신 가솔린 혹은 하이브리드(가솔린엔진·전기모터 겸용) 자동차를 찾는 소비자가 늘면서 가솔린 자동차 배기가스 정화장치에 쓰이는 부품 소재인 팔라듐 몸값이 급격히 뛰었다. 2017년 들어 디젤차 ...

바이오부탄올 경제용어사전

폐목재·볏짚·해조류 등에서 뽑아낸 포도당과 박테리아를 이용해 만든 액체 연료. 바이오디젤, 바이오에탄올과 함께 3대 바이오 에너지로 불린다 특성이 휘발유와 비슷해 휘발유와 혼합하면 엔진 개조 없이 차량용 연료로 사용할 수 있어 차세대 연료로 불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