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4건

배출가스 5등급 차량 경제용어사전

환경부의 자동차 배출가스등급제는 차량을 유종, 연식, 오염물질 배출 정도에 따라 1-5등급으로 분류하는 제도다. 이중 소형과 중형의 승용차와 화물차에 대한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은 휘발유, 가스(하이브리드 포함)의 경우 1987년 이전 기준(질소산화물+탄화수소: 5.30g/Km이상)이다. 경유의 경우 2002년 7월1일 이전 기준(질소산화물+탄화수소: 0.560/km 이상, 입자상물질: 0.050/km 이상)을 적용한 차종이 이에 속한다. 한편 대형 ...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경제용어사전

... 된다. 수도권을 시작으로 규제 지역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그러나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LPG 1t 소형 화물차를 구입한 사람은 경유차를 폐차할 때까지 운행이 예외적으로 인정된다. 배출가스 등급은 산정 방법에 관한 규정에 따라 5개로 분류된다. 전기차와 수소차는 1등급, 휘발유와 가스차는 1~5등급, 경유차는 최근 연식이라도 3등급, 노후 경유차는 5등급에 해당한다. 자신의 차가 5등급에 해당하는지 여부는 환경부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잔사유 경제용어사전

원유에서 휘발유 경유 등유 같은 경질유를 정제하고 남은 찌꺼기 기름 . 벙커 C유와 아스팔트 원료인 중질유가 이에 해당된다. 한편, 부가가치가 낮은 잔사유를 원료로 프로필렌, 휘발유와 같은 고부가가치 제품으로 전환하는 설비를 고도화 시설(RUC)이라하고 폴리프로필렌(PP), 산화프로필렌(PO)을 생산하는 설비를 올레핀 다운스트림 시설(ODC)이라 한다.

신재생연료 의무혼합제 [renewable fuel standard] 경제용어사전

휘발유·경유에 바이오에너지를 의무적으로 혼합해 사용하도록 한 제도. 정부는 2006년부터 정유사들과 자발적인 협약을 통해 경유에 바이오디젤 0.5%를 섞어 쓰도록 한 데 이어 2015년 7월부턴 강제성을 띤 '신재생연료 의무혼합제(RFS:Renewable Fuel Standard)'를 도입하고, 바이오디젤 혼합비율을 2.5%로 높였다. 또한 2018년 부턴 이 비율을 3.0%로 올렸다.

팔라듐 [palladium] 경제용어사전

백금족 금속 중 하나로 녹는 점이 가장 낮고 가벽고 단단한다. 휘발유 자동차용 촉매 변환기의 산화 촉매로 많이 사용된다. 또한 다른 금속과 합금으로 만들어 외과용 수술도구로도 사용된다. 2015년 폭스바겐의 배기가스 배출량 소프트웨어 조작 사건을 계기로 디젤차 대신 가솔린 혹은 하이브리드(가솔린엔진·전기모터 겸용) 자동차를 찾는 소비자가 늘면서 가솔린 자동차 배기가스 정화장치에 쓰이는 부품 소재인 팔라듐 몸값이 급격히 뛰었다. 2017년 들어 디젤차 ...

바이오부탄올 경제용어사전

폐목재·볏짚·해조류 등에서 뽑아낸 포도당과 박테리아를 이용해 만든 액체 연료. 바이오디젤, 바이오에탄올과 함께 3대 바이오 에너지로 불린다 특성이 휘발유와 비슷해 휘발유와 혼합하면 엔진 개조 없이 차량용 연료로 사용할 수 있어 차세대 연료로 불린다.

LPG차 [LPG-fueled car] 경제용어사전

... 택시나 렌터카, 장애인·국가유공자·독립유공자를 제외하고 일반인이 살 수 있는 LPG 신차는 7인승 이상 다목적 차량(SUV를 포함한 RV), 배기량 1000㏄ 미만 경차, 하이브리드차로 제한 되어 있었다. 하지만 수송용 LPG연료 사용제한을 폐지하는 '액화석유가스의 안전관리 및 사업법' 개정법이 2019년 3월 26일부터 시행되면서 일반인도 모든 LPG(액화석유가스)차량을 사고 팔 수 있고, 휘발유나 경유차를 LPG차량으로 개조하도록 허용됐다.

신․재생에너지 연료 혼합의무화제도 경제용어사전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산을 위해 정유사 또는 석유수출입업자가 수송용 연료에 일정비율 이상의 신재생에너지 연료를 혼합하도록 의무화하는 제도를 말한다. 이 제도에 따르면 정유사는 공급하는 휘발유와 경유에 바이오연료 혼합 비율을 매년 높여야 하며 목표치를 달성했음을 당국에 보고해야 한다. 이 제도는 미국에서는 2005년에 도입되었으며 한국에서는 2015년 7월30일부터 시행되고 있다.

옥탄가 [octane number.] 경제용어사전

이상점화현상을 말하는 노킹(knocking)을 억제하는 정도를 수치로 표시한 것이다. 석유 및 석유대체연료 사업법에 따라 일반 휘발유는 91 이상, 고급 휘발유는 94 이상이어야 한다. 국내에서 옥탄가를 결정하는 기준은 리서치법(RON: research octane mumber)으로 일본에서 1972년 들여온 방식이다. 휘발유 시료를 2~10도로 맞춘 상태에서 옥탄가를 측정한다. 또 분당 600회 회전하는 엔진을 설정해 저속 주행을 기준으로 한다. ...

시스템대사공학 [systems metabolic engineering] 경제용어사전

... 폴리유산 생산 균주, 강철보다 강한 거미줄 등이 개발됐다. 최근엔 비싼 석유를 대체할 값싼 차세대 바이오 연료인 부탄올을 생산하는 균주를 개발해 주목 받고 있다. 이를 이용하면 식물 찌꺼기인 바이오매스에서 플라스틱 원료는 물론 휘발유 등의 연료 등 각종 화학물질을 생산할 수 있다. 대장균과 같은 미생물의 유전자를 조작해 이들의 신진대사 과정에서 화학물질을 생산하는 방식이라는 점에서 '세포 공장'이라 불리기도 한다. KAIST 생명화학공학과 특훈교수가 창안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