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1-250 / 796,2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정보수장 "北, 中이 도발 책임 물을 가능성 작다고 인식"(종합)

    ... 자체 판단일 것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에이브릴 헤인즈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은 3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시미밸리에서 열린 레이건국방포럼에서 북한의 도발에는 여러 이유가 있다면서 "북한은 중국이 자신들에게 책임을 묻지 않을 가능성이 큰 상황에 처했다는 것을 인식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이 코로나19 방역 정책 항의 시위 등 국내 문제를 더 신경 쓰는 게 아니냐는 지적에 "중국은 분명히 국내 문제로 산만한 상황이다. 당장 (북한 외에) 신경 ...

    한국경제 | 2022.12.04 07:59 | YONHAP

  • thumbnail
    마크롱, 푸틴과 곧 통화…우크라 종전협상 의지 타진

    ... 자포리자 원전단지를 보호하고, 모두가 협상테이블에 앉는 그 날의 대화를 시작할 준비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1일 마크롱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정상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원칙적으로 푸틴 대통령과 대화 가능성이 열려있다고 입을 모았다. 이 자리에서 바이든 대통령이 "푸틴 대통령이 종전에 관심이 있을 때만"이라고 대화의 조건을 단 반면, 마크롱 대통령은 적극적으로 "조만간 푸틴 대통령과 통화할 예정"이라고 밝혀 미묘한 차이를 보였었다. ...

    한국경제 | 2022.12.04 07:51 | YONHAP

  • thumbnail
    대전시 "실내마스크 벗겠다" 예고에 논란 재점화

    ... 중대본 결정을 통해 시행할 예정"이라며 "단일의 방역망 가동이 중요한 만큼 중대본 조치계획에 함께하도록 대전시와 긴밀히 협의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다만 오는 15일 전에 실내 마스크와 관련한 정부 차원의 결정이 내려질 가능성은 사실상 없다. 방역당국은 "유행 상황을 모니터링하면서 공개토론회 및 자문위원회 논의 등을 거쳐 실내 마스크 의무 완화 시기 등을 구체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는데, 첫 전문가 토론회가 잡힌 시점이 15일이다. 1·2차 토론회에서 ...

    한국경제TV | 2022.12.04 07:51

  • thumbnail
    美정보수장 "北, 中이 도발 책임 물을 가능성 작다고 인식"

    ... 없으리라는 자체 판단일 것이라고 분석했다. 에이브릴 헤인즈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은 3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시미밸리에서 열린 레이건국방포럼에서 북한의 도발에는 여러 이유가 있다면서 "북한은 중국이 자신들에게 책임을 묻지 않을 가능성이 큰 상황에 처했다는 것을 인식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이 코로나19 방역 정책 항의 시위 등 국내 문제를 더 신경 쓰는 게 아니냐는 지적에 "중국은 분명히 국내 문제로 산만한 상황이다. 당장 (북한 외에) 신경 ...

    한국경제 | 2022.12.04 07:44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아시아 최고' 손흥민vs'슈퍼스타' 네이마르…8강 길목 정면충돌

    한국 6일 오전 4시 브라질과 대망의 16강전…이기면 첫 원정 8강 대업 부상으로 조별리그 2·3차전 거른 네이마르, 한국전 출격 가능성 손흥민, 네이마르와 2차례 대결서 모두 판정패…골 넣으면 한국 최다 득점자 우뚝 지난 6월 브라질전서 골맛 본 스트라이커 황의조, 선발 출격 여부 관심 아시아를 넘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최고의 골잡이로 우뚝 선 손흥민(토트넘)과 브라질의 '슈퍼스타'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월드컵 16강전에서 ...

    한국경제 | 2022.12.04 07:43 | YONHAP

  • thumbnail
    대전시 '착용 의무 해제' 예고에 '뜨거운 감자' 된 실내마스크

    ... 공개토론회에서 실내마스크 완화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대전시의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방침에 관련 논의가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다만 대전시가 제시한 시점까지 실내 마스크 착용과 관련한 정부의 결정이 내려질 가능성은 낮다. 1·2차 토론회에서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고 자문위원회 회의를 거쳐 중대본에서 최종 결정이 내려지는데, 물리적인 시간이 부족하다. 대전시가 자체 해제에 나설 경우 중앙 정부가 제동을 걸 수 있을지는 불확실하다. 방역당국은 ...

    한국경제 | 2022.12.04 07:42 | 오세성

  • thumbnail
    [월드컵] 선수몸값 1조5천600억원 vs 2천260억원…골리앗과 맞서는 벤투호

    ... 7천만유로로 손흥민과 같다. 다만, 제주스는 오른 무릎 부상으로 한국과 16강전을 포함한 이번 대회 남은 경기에 뛸 수 없는 상황이다. 세르비아와 1차전에서 오른 발목을 다쳐 이후 두 경기를 뛰지 못한 네이마르는 한국전에 나설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 대표팀에서는 손흥민 다음이 3천500만유로의 '괴물 수비수' 김민재(나폴리)다. 이어 16강 진출의 주역인 황희찬과 이강인(마요르카)이 1천200만유로로 뒤를 잇는다. 한국 선수 중에서 시장가치가 ...

    한국경제 | 2022.12.04 07:35 | YONHAP

  • thumbnail
    수시 수능최저 미충족 학생 늘었나…엇갈린 논술고사 응시율

    최저기준 유지한 대학은 응시율↓ 완화한 대학은↑…'불수능' 영향 가능성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성적 통지가 닷새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올해 수시모집 논술고사에서는 수능 최저기준 완화 여부에 따라 대학별로 응시율이 엇갈린 것으로 나타났다. 기준을 완화한 대학은 응시율이 오르고 나머지 대학은 지난해보다 높은 결시율을 기록하면서 만만치 않았던 올해 수능때문에 최저기준을 충족하지 못하고 논술고사를 포기한 수험생이 늘었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

    한국경제 | 2022.12.04 07:35 | YONHAP

  • thumbnail
    임성재·김주형, 히어로 월드 챌린지 골프 3R 공동 11위

    ... 6위에서 11위로 순위가 밀렸다. 김주형도 이날 유일한 버디를 6번 홀에서 잡았는데 8m 이상 긴 버디 퍼트에 성공했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빅토르 호블란(노르웨이)이 13언더파 203타로 단독 1위를 달리며 2연패 가능성을 키웠다. 2위 스코티 셰플러(미국)의 10언더파 206타와는 3타 차이다. 저스틴 토머스와 캐머런 영(이상 미국)이 8언더파 208타로 공동 3위다. 세계 정상급 선수 20명이 출전하는 이 대회는 타이거 우즈 재단이 개최하며 ...

    한국경제 | 2022.12.04 07:27 | YONHAP

  • thumbnail
    최태원·노소영 이혼소송 6일 선고…1조원대 재산분할 관심

    ... 반면 노 관장 측은 결혼 기간이 오래된 부부의 경우 증여·상속받은 재산도 공동재산으로 봐야 한다는 논리로 맞서고 있다. 노 관장에서 최 회장이 보유한 SK 주식 일부가 분할되면 그룹 지분구조에도 변화가 일어날 가능성이 높다. 노 관장이 반대세력을 규합하면 경영권 다툼이 생길 여지도 있다. 다만 최 회장이 친척들에 상당 규모의 주식을 증여해 우호지분을 확보한 상태여서 경영권 방어나 지분 우위를 점하는 데에는 문제가 없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

    한국경제 | 2022.12.04 07:20 | 오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