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882,1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동훈號' 금투세 폐지·연금개혁…'민생과제'부터 손댈 듯

      ... 조정)을 함께 논의하되, 필요하다면 모수개혁안을 우선 처리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다만 정부는 구조개혁이 우선이라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지구당 부활과 관련해선 당내 수도권 의원들과 민주당에서도 찬성하는 이가 많아 논의가 점화할 가능성이 크다. 다만 여권 내 유력 정치인들이 반대하고 있다는 점은 변수다. 국민의힘 싱크탱크지만 사실상 전략적 기능을 상실했다는 평가를 받는 여의도연구원에 대해선 “정책 중심 기구로 완전히 재편하겠다”고 밝힌 만큼 ...

      한국경제 | 2024.07.23 17:39 | 설지연

    • thumbnail
      ニュージンズ、「バブルガム」盗作疑惑の否定

      グループニュージンスの所属ラベルアドアが「Bubble Gum」(バブルガム)盗作論議を公式に否定した。 アドアは23日、Instagramの公式アカウントを通じて「メディアやSNSなどを通じて事実や他の物語がろ過なく伝播されている」とし、「歪んだ事実を正すことも重要であるため、それに関する内容について申し上げたい」する」と言葉を開いた。 アドアは「4月26日「Bubble Gum」ミュージックビデオ発表以来5月20日、シャカタック所属事務所イギリス・ワイズ・ミュージックグループの韓国代...

      텐아시아 | 2024.07.23 17:39 | Arianne

    • thumbnail
      '어대한' 견고했다…한동훈 "국민 명령, 민심 눈높이 반응하라는 것"

      ... “이재명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등 야당이 제3자 특검을 받을 수 없다고 밝힌 만큼 ‘중재안’으로서의 카드는 이미 사라진 것”이라며 “친한계 의원이 별도의 제3자 특검법안을 발의할 가능성은 낮다”고 말했다. 낮은 대통령 지지율을 극복하고 민심과 대통령실 간 눈높이 차를 좁혀 나갈지도 관심거리다. 최근 검찰의 김 여사 비공개 소환 조사 등이 논란이 된 만큼 한 후보의 입장에 따라 당정 갈등이 재현될 가능성도 없지 ...

      한국경제 | 2024.07.23 17:38 | 정소람/박주연/설지연

    • thumbnail
      큐텐그룹 유동성 악화 "위시 인수가 기폭제"…자금 마련 급선무

      ... 사태가 해결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산 지연이 길어지면 셀러들이 계속 빠져나가고 고객이 상품 구매를 꺼리면서 자금이 더 부족해지게 된다"고 우려했다. 최악의 경우 티몬·위메프 등이 파산신청을 하고 법원이 이를 받아들이면 파산관재인이 남은 자산을 관리하면서 매각을 추진해 투자자와 미수금이 있는 셀러들에게 자산을 배분하는 절차를 밟을 수도 있다. 이런 최악의 상황에선 피해자들과 소송 등 분쟁이 다수 생길 가능성이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7.23 17:37 | YONHAP

    • thumbnail
      최고위원 초반선두 정봉주 "난 아픈 손가락"…당내선 기대·우려

      ... 후보와 5%포인트 이상 격차로 1위를 달리고 있다. 이에 대해 정청래 의원은 유튜브 채널 '김어준의 뉴스공장' 인터뷰에서 "(당원들은) 다른 거 다 필요 없고 '누가 잘 싸울 것 같으냐' 이게 첫 번째 기준"이라고 정 후보의 1위 가능성을 점쳤다. 추미애 의원도 SBS 라디오에서 "야당이 대여 투쟁에 힘을 갖고 제대로 하라는 것에 힘을 실어주는 국면"이라고 짚었다. 다만, 당 지도부가 불과 넉 달 전에 정 후보의 과거 '목발 경품' 발언 논란 및 거짓 사과 논란 등을 ...

      한국경제 | 2024.07.23 17:37 | YONHAP

    • thumbnail
      격동기 美 방문 네타냐후…신구권력·여야 사이 줄타기 외교

      ... 권력 사이에서 아슬아슬한 '줄타기 외교'를 해야 하는 상황에 놓이게 됐다는 것이다. 더욱이 바이든 대통령은 후보직 사퇴로 레임덕이 불가피한 실정이다. 특히 네타냐후 총리는 바이든 대통령과의 회담에서 휴전 압박을 강하게 받을 가능성이 있다. 양국 정상회담 일정은 바이든 대통령의 코로나 확진 등과 맞물려 계속 조정돼왔으며 현재로서는 25일 열릴 것으로 전해졌다. 후보직 사퇴로 표심 의식에서 좀 더 자유로워진 바이든 대통령이 가자지구 문제 해결을 위해 더 담대한 ...

      한국경제 | 2024.07.23 17:35 | YONHAP

    • thumbnail
      팀코리아, 이번엔 베트남으로…힘 받는 건설주

      ... 크게 성장할 것이라는 기대가 나옵니다. 도급 사업에서 얻는 마진이 3%대라면 투자개발사업 마진은 10%가 넘는 만큼 우리 건설사들의 수익성도 보다 개선될 전망입니다. 그럼 이런 고마진 해외 투자개발사업 중 가장 먼저 수주할 가능성이 높은 곳이 베트남 동남신도시라는 거잖아요? 뚜껑은 열여봐야 알겠습니다만 우리 건설주엔 어떤 영향을 미칠까요? 아무래도 LH가 수주하면 우리 건설사들에게 일감이 돌아갈 텐데, 이미 베트남 현지에서 활약하고 있는 건설사들이 적지 ...

      한국경제TV | 2024.07.23 17:35

    • thumbnail
      이란 혁명수비대 "페르시아만서 경유 밀수선 나포"

      ... 112㎞) 떨어진 지점에서 경유 150만L를 밀수하던 유조선에 대해 압수 영장을 집행했다고 밝혔다. 혁명수비대는 유조선이 토고 선적이며 인도, 스리랑카 국적 승조원 12명이 탑승하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영국 해상보안업체 암브레이는 이 유조선이 아랍에미리트(UAE) 샤르자로 향하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암브레이는 "이번 나포는 정치적 이유가 아니라 밀수를 방지하려는 차원에서 이뤄졌을 가능성이 높다"고 해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7.23 17:34 | YONHAP

    • thumbnail
      폭우에 230살 천연기념물 오리나무 뿌리째 뽑혀…"복원 불가"(종합)

      ... 지정됐다. 통상 오리나무의 평균 수령은 100년을 넘지 못하지만, 이 나무는 초과리 마을 앞 들판에 자리 잡고 정자목과 같은 역할로 마을주민들의 쉼터로 오랜 세월 꿋꿋이 버텨왔다. 포천시와 국가유산청은 현장에서 오리나무 복원 가능성을 살펴본 결과 이미 뿌리가 끊어져 어렵다는 결론을 내렸다. 포천시 관계자는 "뿌리가 일부라도 연결이 돼 있거나 살아있는 게 있다면 복원이 가능한 상황인데 현재 뿌리가 다 절단된 상태"라며 "복원이 어렵다는 판단을 내리고 후속 ...

      한국경제 | 2024.07.23 17:31 | YONHAP

    • thumbnail
      카카오 쇄신·성장 '급브레이크'…SM엔터와 협업도 올스톱 될 수도

      ... 남성 아이돌 그룹을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 방송이 영국 BBC 편성에 이미 잡혀 있다”며 “이 때문에 카카오가 속도 조절을 하기에도 모호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다른 계열사의 협업에도 차질이 생길 가능성이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SM엔터 아티스트를 활용한 게임인 ‘SM 게임 스테이션’을 하반기 전 세계에 출시하는 게 목표다. SM엔터 관련 수사 결과가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사안이다. 최종 의사결정권자의 부재로 ...

      한국경제 | 2024.07.23 17:31 | 이승우/이주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