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59,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위기의 롯데, 순혈주의 깨고 '옥상옥' 조직 BU도 폐지

    ... 연속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그룹 내에서도 특히 '순혈주의'가 강했던 유통 부문의 수장을 모두 외부에서 영입했고, 신동빈 체제의 상징 중 하나로 꼽혔던 사업 부문(BU) 조직도 폐지했다. 수년간 계속된 실적 부진에 '이대로 가면 경쟁에서 영원히 도태될 수 있다'는 위기감과 절박함의 발로라는 분석이다. ◇ 롯데쇼핑 4개 사업부 중 3곳 외부출신에 맡겨 롯데쇼핑 대표에는 김상현(58) 전 홈플러스 부회장, 호텔롯데 대표에는 안세진(57) 전 놀부 대표이사가 영입됐다. ...

    한국경제 | 2021.11.25 18:04 | YONHAP

  • thumbnail
    "한국 발전 도운 경험, 개발도상국과 공유하는 데 앞장설 것"

    ... 미국 보스턴칼리지를 나와 뉴욕대에서 경영학 석사(MBA)를 마쳤고, 이후 화이자에 입사했다가 1993년 ADB로 자리를 옮겼다. 엄 사무총장은 한국 청년들의 국제기구 진출이 더 늘어나기 위해서는 사명감과 봉사 정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ADB 직원들이 국제 금융투자회사로 가면 훨씬 더 높은 연봉을 받을 수 있음에도 이직률이 낮은 것은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지구촌의 장래를 밝게 하려는 사명감이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25 17:50 | YONHAP

  • thumbnail
    '청년취업사관학교' 찾은 오세훈…청년들 "교육·시설 좋아"(종합)

    ... 답했다. 오 시장은 "좋은 데 취직하길 바란다"며 "어떻게 하면 더 많은 청년이 희망의 미래를 향해 젊음을 불사르고 투자할 수 있을지 더 준비하고 고민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뭐든지 첫술에 배부를 수는 없고 시행착오를 해가면서 조금씩 업그레이드해 나가야 하는데, 오늘 여기 와서 보니 '청년취업사관학교가 의도대로 시작은 됐구나' 하는 안도감이 든다"고 덧붙였다. 서울시는 2030년까지 관내 전역에 10개 캠퍼스를 개관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25 17:40 | YONHAP

  • thumbnail
    한·이탈리아 외교차관 면담…직항노선 재개 등 협의키로

    ... 직항노선의 재개설 등을 협의하기로 했다. 최종건 외교부 1차관과 방한 중인 만리오 디 스테파노 이탈리아 외교차관은 25일 만나 인적교류 활성화를 위해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두 차관은 코로나19 상황을 봐 가면서 직항노선 재개설뿐 아니라 한·유럽연합(EU) 백신 접종 상호인정에 관해서도 관심을 갖고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또 바이오·디지털·수소에너지 등 유망 분야에서 실질 협력을 계속해서 확대하고 ▲ 디지털세 ▲ 공급망 회복력 강화 ...

    한국경제 | 2021.11.25 16:58 | YONHAP

  • thumbnail
    한국서 160여대 車디자인…서울 도로 보면 뭉클하죠

    ... 두고 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펜더 재즈 베이스기타를 선물할 정도로 슈라이어 사장의 재즈 사랑은 유명하다. 슈라이어 사장은 젊은 디자이너들이 다양한 나라를 여행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똑같은 자동차 모델도 다른 나라에 가면 새롭게 보인다는 설명이다. “유럽에서 한국으로 와 세계지도를 보니 얼마나 많은 일이 관점에 따라 달라지는지 알겠더군요. 사람은 늘 자신을 세상의 중심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세상을 보는 방식은 천차만별이죠.” ...

    한국경제 | 2021.11.25 16:49 | 박상용

  • thumbnail
    나다, 신곡 'Bulletproof'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 공개…'퍼포먼스 완성도 자신'

    ... 영상을 공개하며 컴백 초읽기에 들어갔다. 나다는 지난 24일 오후 6시 월드스타엔터테인먼트 공식 SNS 채널에 발매를 앞두고 있는 자신의 새 싱글 앨범 ‘불렛프루프’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게재했다. 가면을 쓴 나다의 모습으로 시작된 영상은 댄서들과 호흡을 맞춘 화려한 칼군무, 위엄 있게 걸어 나오는 나다의 모습 등이 차례로 담기며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나다는 킬러를 연상시키는 카리스마 넘치면서도 무게감 있는 움직임을 ...

    한국경제TV | 2021.11.25 15:51

  • thumbnail
    진중권, 김종인 '주접' 발언에 "각자 자기 길 가면 된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윤석열 대선 후보 선거대책위원회가 최후통첩을 했다는 보도에 대해 '주접을 떨어놨다'고 한 것을 두고 "각자 자기 길을 가면 된다"라고 평가했다. 진 전 교수는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상황에 대한 인식과 선거기조에 대한 관념에 근본적인 차이가 있다"며 "그게 확인된 것"이라고 적었다. 그는 "한 마디로 자기들만의 ...

    한국경제 | 2021.11.25 14:43 | 김대영

  • thumbnail
    조진웅 "여리여리할 줄 알았던 최우식, 카리스마 내뿜더라"

    ... 중심이 어디로 갈지 모르는 텐션이 유지돼야 하는데, 배우 중 아무도 여기에서 떨어지지 않았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조진웅은 영화 속 박강윤이 믿는 신념을 최대한 신뢰하는 게 목표였다며 "다른 것은 거들떠볼 필요 없이 올곧게 가면 될 거 같다는 생각으로 연기했다"고 했다. 최우식은 "이번에는 강한 캐릭터를 보여주고 싶었다"며 "다양한 액션신도 있고 육체적으로 행동을 먼저 하는 인물을 연기했다"고 소개했다. 그는 앞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에서는 유약하고 ...

    한국경제 | 2021.11.25 13:43 | YONHAP

  • thumbnail
    [미얀마르포]'시민군 총에 맞을라' 머리 위까지 올라간 군경초소 모래포대

    ... 방증이다. PDF는 최근에는 도심 공격 장면을 담은 동영상까지 SNS에 올릴 정도로 대담해졌다. 지난달 23일 양곤항과 가까운 찌밍다인구에서도 차량을 이용한 PDF의 총격으로 초소를 지키던 군인 한 명이 사망했다. 차량을 타고 가면서 시민방위군(PDF) 대원들이 도심 경찰 초소를 공격하는 동영상. PDF가 이같은 영상을 공개한 것은 처음으로 알려졌다. [SNS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DF는 그 총격 장면을 담은 동영상을 SNS에 올렸다. PDF가 군경 ...

    한국경제 | 2021.11.25 08:00 | YONHAP

  • thumbnail
    '골때녀' 구척장신, 한혜진 하차→백지훈 감독 합류 '새 바람' [종합]

    ... 시작이다. 감독님들도 대대적인 이동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새 감독으로 독일 월드컵 국가대표 출신 백지훈이 등장했다. 백지훈 감독은 "모든 팀이 다 열심히 하는데 특히 구척장신 팀이 못 했었는데 뒤로 가면서 열심히 하고 이기려고 하는 모습을 보면서 나도 현역 때 그랬던 적이 있어서 감동받았다"라고 말했다. 특히 그는 '골 때리는 그녀들'을 통해 감독에 데뷔하게 됐다며 남다른 각오를 전했다. 이어 백지훈 감독은 ...

    텐아시아 | 2021.11.25 06:00 | 신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