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421-79430 / 85,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이모저모] 美, 한-폴란드전 무승부 바래

    ... "아주 흥미로운 경기가 될 것"이라는 어리나 감독은 "한국이 홈팬들의 응원을 등에 업고 어떤 경기를 펼칠지, 폴란드는 이런 부담을 어떻게 이겨낼 지 지켜볼 것"이라고 덧붙였다. 5일 포르투갈전을 하루 앞둔 이날 오후 5시30분부터 경기장인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최종 훈련을 갖는 미국팀은 훈련 뒤 숙소로 돌아와 한국과 폴란드의 경기를 TV를 통해 지켜볼 예정이다. 0...다소 인색하다고 소문난 미국팀도 선수들에게 각종 포상금을 내걸었다. 미국은 23명의 최종 엔트리에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미국-포르투갈전 앞두고 경찰 초긴장

    월드컵 수원경기장에서 예정된 월드컵 D조 예선 미국-포르투갈의 경기가 하루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경기경찰이 경기장 주변에서의 검문검색을 강화하는 등 초긴장하고 있다. 경기지방경찰청은 지난해 9.11 테러가 일어났던 미국의 축구대표팀 첫 예선경기를 하루 앞둔 4일 경기가 치러질 월드컵 수원경기장 일대에서 만일의 테러발생 가능성에 대비한 경계태세에 돌입했다. 경찰은 이미 폭발물처리팀이 경기장과 주변에서 폭발물 탐색작업에 나섰으며 일반인과 일반 차량의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심장이 터질듯" 인터넷도 감격시대

    ... 풀었어..엉엉"이라는 감정파도 있었다. 후반 8분 유상철의 두번째 골 이후에는 흥분이 극에 달했다. 승리를 확신한 듯 "대한민국 만세", "16강을 넘어 8강으로"가 게시판을 온통 장식했고, 다음 카페의 인터넷 기자단은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은 완전히 축제분위기"라고 긴급 타전했다. 엠파스 게시판의 ryun07은 "아름다운 그들이 달린다. 그들이 흘리는 땀방울이다이아몬드보다 빛나는 밤"이라는 즉석 시를 올렸고, pe5322는 "정말 이날을 기다려왔다. 우리나라 16강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포르투갈-미국, 동상이몽

    "첫 경기 꼭 이긴다" "비겨야 16강 승산 있다." 국민들의 뜨거운 우승 열망을 안고 16년만에 월드컵 본선 무대에 나온 '다크호스' 포르투갈 대표팀이 오는 5일 오후 6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D조 조별리그1차전에서 미국을 제물로 우승을 향한 첫 고지점령에 나선다. 89년과 91년 세계청소년선수권 2회연속 우승의 신화를 연출한 '황금 세대'를 중심으로 역대 최강의 대표팀을 꾸린 포르투갈의 목표는 단연 '우승'. 객관적인 전력상으로는 세계적인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중국-코스타리카전

    0...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시티에서 함께 활약하는 스트라이커 파울로 완초페(스트라이커)와 수비수 쑨지하이(중국)가 4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창과 방패'로 만났다. 이들은 팀내 연습경기에서 주로 쑨지하이가 완초페를 밀착 마크하는 역할을 맡는 등 서로를 너무나 잘 알고 있었지만 이날은 조국을 위해 맞섰는데, 최근 인터뷰에서 이들은 서로 상대를 뛰어넘을 수 있다고 장담해왔다. (광주=연합뉴스) kskim@y...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한.폴란드 정상회담

    ... 교환했다. 회담에서 김 대통령은 폴란드가 1953년 이래 중립국감독위원회의 일원이자 한반도에너지개발기구(KEDO)의 회원국으로서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해 많은 기여를 해온데 대해 사의를 표했으며, 크바스니예프스키 대통령은 김 대통령의 남북 화해 협력 정책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했다. 양국 정상은 회담이 끝난 뒤 저녁엔 부산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월드컵D조 한국과 폴란드간 경기를 관전했다. (부산=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첫승 위업 시민들 열광]

    ... 야외공연장에 운집한 10여만명의 시민들은 '대한민국'을 연호하며 2-0 완승을 열광하듯 자축했다. 시민들은 붉은악마 회원들이 이끄는 다섯박자 응원에 모두 축구마니아가 되어공연장마다 설치된 대형 LCD판에서 위성생중계되는 부산 아시아드경기장에서의 한-폴란드전을 지켜보며 '오∼필승 코리아'와 '아리랑', '젊은 그대' 등 응원가를 신들린 듯 불러댔다. 성남 분당구 중앙공원에 마련된 야외공연장에는 1만1천석의 좌석이 메워지고 2만명의 시민들은 입석을 마다않고 중앙무대에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한.폴란드 정상 經協확대 논의.. 월드컵 경기 동시관람

    ...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또 앞으로 예상되는 폴란드의 유럽연합(EU) 가입과 남북한 철도연결 추진에 따른 한·유럽간 철도연결 프로젝트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두 나라 정상은 회담이 끝난 뒤 저녁엔 부산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린 월드컵D조 한국과 폴란드간 경기를 관전했다. 김 대통령은 경기시작 전 FIFA의 블래터 회장이 지켜보는 가운데 크바스니예프스키 폴란드 대통령과 경기장 귀빈석 라운지에서 잠시 환담을 나눴다. 크바스니예프스키 대통령은 5일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한.폴란드전 입장권 구하러 밤새 줄서

    한국과 폴란드 대표팀의 결전을 앞두고 경기장 입장권을 구하기 위해 전국에서 수천명의 축구팬이 부산으로 몰려 경기장 주변이 밤새북새통을 이뤘다. 해외 미판매분 3천여장을 밤새 인쇄해 현장판매를 실시한다는 소식을 들은 축구팬들은 3일 오후 10시께부터 삼삼오오 모이기 시작, 모두 3천여명이 몰려들기에 이르렀다. 전국 각지에서 몰려든 이들은 입장권 현장판매장소인 사직야구장 앞에 길게 줄을 섰는데 질서를 유지하기 위해 경찰 2개중대가 긴급 출동하는 소동도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thumbnail
    중국-코스타리카

    4일 오후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C조예선 중국-코스타리카전에서 중국 판쯔이와 코스타리카 솔리스가 공중볼을 다투고 있다./연합

    연합뉴스 | 2002.06.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