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451-79460 / 85,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히딩크 감독, "선수들 자랑스럽다"

    거스 히딩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은 경기가끝난 뒤 그라운드로 나가 선수들을 부둥켜 안고 기쁨을 만끽한 뒤 경기장을 나서며가진 플래시인터뷰(토막 인터뷰)에서 "선수들이 자랑스럽다"고 소감을 밝혔다. 히딩크 감독은 비교적 차분한 표정으로 "매우 지쳐있지만 행복하다. 선수들이 매우 자랑스럽고 팬들의 성원도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그는 또 미국과의 2차전까지 계획을 묻는 질문에 "닷새가 남아있다. 우선 휴식을 취하면서 승리를 만끽하겠다"며 "그리고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日, 벨기에전 앞두고 월드컵 열기고조

    ... 사상 첫 월드컵 16강 진출의 명운을가를 4일 벨기에전을 앞두고 한국과 비교해 다소 떨어졌던 일본내 월드컵 열기가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일본의 NHK방송은 물론 민방들은 이날 오전부터 각종 뉴스프로그램 등을 통해저녁 사이타마 경기장에서 숙명의 일전을 벌이는 일본 대표팀의 임전태세와 경기전망 등을 소개하면서 일본팀의 승리를 한목소리로 기원했다. 특히 민방들은 전날까지도 주부들을 상대로 한 이른바 `와이드 쇼' 프로그램을통해 시시콜콜한 연예가 소식을 전하던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철벽수비 승리 원인

    '한국 수비는 철벽 그 자체였다' 폴란드 축구대표팀이 4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2002한일월드컵축구한국과의 경기에서 패한 주된 원인은 수비형 미드필더인 라도스와프 카우지니(코트부스), 공격수 에마누엘 올리사데베(파나티나이코스)가 찰거머리 수비에 꽁꽁 묶였기 때문이다. 골키퍼나 수비라인이 한번에 올려준 볼을 허리에서 투톱에게 머리나 발로 연결해주는 것은 이미 알려진 폴란드의 주된 득점루트. 폴란드는 실제 이날 공격의 시발점을 수비라인에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국민은행, 전 직원 16강기원 페이스페인팅 근무

    ... 이어 오는 10일(한국-미국)과 14일(한국-포르투갈) 등 한국전이 있는 날에 역시 페이스페인팅을 하고 근무하며 일부 지점에서는 자체적으로 응원단 `붉은악마' 유니폼을 입고 근무할 예정이다. 국민은행은 또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 개막전을 시작으로 전국 월드컵 경기장에 홍보부스를 설치, 다양한 고객체험 이벤트를 통해 경기장을 찾는 축구팬들을위해 볼거리와 사은품을 제공하는 등 은행 이미지 강화에 나선다. 아울러 월드컵 뉴스의 산실인 국제미디어센터와 전국 월드컵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90분내내 주도권...폴란드 농락 .. 韓.폴란드戰 상보

    ... 기다렸던 월드컵 첫 승의 꿈이 마침내 이뤄졌다. 우리 선수들의 지칠줄 모르는 체력과 톱니바퀴가 맞물려 돌아가는 듯한 조직력 앞에 폴란드는 더이상 두려움의 대상이 아니었다. 한 골 또 한 볼이 골네트를 뒤흔들 때마다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 모인 5만3천명의 관중은 열광했으며 온국민은 하나가 됐다. 한국축구대표팀은 4일 부산 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D조예선 첫 경기에서 '동구의 강호' 폴란드를 맞아 황선홍과 유상철의 활약에 힘입어 2 대 0으로 완승했다. 한국의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한-폴 입장권 미판매분 구하기 전쟁

    ... 나름대로 질서를 유지하며 돗자리 등을 깔고 앉아 밤새 판매개시시간을 기다리는 열성을 보였다. 서울에서 왔다는 축구팬 김동현씨는 "어제 밤 뉴스를 보고 서둘러 부산으로 내려왔는데 표를 구할 수 있을 지 모르겠다"면서 "입장을 못하게 되면 경기장 밖에서 라도 우리 대표팀의 첫 승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또 새벽에 도착한 장창수(42.부산 해운대구 좌동)씨는 뒷줄에 서면서 "5천명 정도가 앞줄에 서있어 표를 사지 못할 것 같아 안타깝다"고 말했다. 다행이 앞줄에 섰지만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코스타리카, 중국 꺾고 C조 선두

    특별취재단= 북중미 강호 코스타리카가 `만리장성'을 넘어 조선두에 나섰다. 코스타리카는 4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로날드 고메스가 1골, 1도움으로 맹활약한 데 힘입어 중국을 2-0으로 제압했다. 전날 터키를 2-1로 꺾은 브라질과 나란히 승점 3을 기록한 코스타리카는 골득실에서 브라질을 제치고 조 선두가 됐다. 알렉산데르 기마라에스 감독은 또 선수 시절인 '90이탈리아월드컵 때 사령탑이었던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한-폴란드전 지상중계..후반전2

    ... 달려오던 유상철이 빼앗아 아크 중앙으로 몰고온 뒤 수비수를 앞에 두고 오른발 강슛, 골키퍼 두데크가 몸을 날렸으나 손에 맞고 골문 왼쪽을 파고 듦. 한국두번째 골. ▲15분= 유상철이 센터서클 부근서 볼 다툼하다 상대 선수와 충돌, 경기장 밖으로 실려가 치료. 히딩크 감독 유상철 빼고 이천수 투입. ▲18분= 이천수 왼쪽으로 드리블하면서 들어가 슈팅 날렸으나 골대 바깥쪽 그물맞음. ▲19분= 폴란드 카우지니를 빼고 제브와코프를 투입. ▲20분= 폴란드 아크 정면에서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러시아-튀니지전, 이변에 주목

    이변이 일어날까? 5일 오후 3시30분 고베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러시아-튀니지전은 절대 강자도,절대 약자도 없는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H조의 두번째 경기다. 하지만 예측 불허의 일본-벨기에전과 달리 러시아의 압도적 우세를 점치는 전문가가 대부분이다. 외견상으로 8년만에 유럽예선을 통과한 러시아가 2회 연속이자 통산 3번째 본선에 오른 튀니지에 맞서는 형국이지만 승부의 추는 러시아 쪽으로 기울어진지 오래다. 러시아는 적어도 유럽에서 만큼은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李-盧 부산역광장서 응원전]

    ... "부산역광장에서 만나 따뜻하게 인사하고 마음을 열고 한국팀이 이길 수있도록 함께 응원했으면 한다"며 "한국팀 승리를 기원할 뿐 일체의 정치적 행위는하지 않을 것이며 상대도 그렇게 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노 후보는 당초 부산 월드컵대회 경기장에서 경기를 관전할 계획이었으나 3일저녁 변경, 이 후보가 경기를 관전키로 한 부산역 광장으로 장소를 옮겼다. 하지만 이 후보의 김무성(金武星) 비서실장은 "우리는 나흘전에 이미 부산역 광장에서 경기를 관람키로 결정했는데, 노 후보가 ...

    연합뉴스 | 2002.06.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