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591-79600 / 85,2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구장 부정출입증, 광고社 직원이 유출

    지난달 26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프랑스 국가대표팀 평가전에서 암표로 거래된 'STAFF A' 출입증 2장은 대한축구협회 마케팅 대행사인 F사의 한 협력업체 직원에게서 유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 사건을 수사 중인 경기도 수원 중부경찰서는 4일 가족 4명을 입장시켜 주는 조건으로 출입증 2장을 암표상에게 건네주고 부정 입장한 혐의(사기 등)로 정모씨(47.부동산중개업)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정씨는 지난달 26일 수원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한-폴란드전 이모저모] 이회창 경기 관전 장소 변경

    ... 앉아 한국팀을 응원하는 모습을 볼 수없게 됐다. 4일 한나라당 부산시지부에 따르면 "한나라당은 지난달 31일자 언론사에 배부한 보도자료를 통해 이 후보가 부산역에서 관전키로 했다는 사실을 미리 알리고 준비를 해 왔으나 월드컵 경기장에서 관전키로 한 노 후보가 부산역 장소로 갑작스럽게 변경함에 따라 이 후보의 응원 장소를 해운대로 옮기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나라당 시지부측은 또 "노사모 후원회장이 후원회 홈페이지에 '부산역에서 깜짝 놀랄 이벤트가 펼쳐진다'며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한.폴란드 정상회담

    ... 확대하기 위해 교역품목의 다변화와 상호보완적인 협력관계를 강화시켜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 하고, 앞으로 예상되는 폴란드의 유럽연합(EU) 가입과 남북한 철도연결 추진에 따른 한-유럽간 철도연결 사업등 미래를 내다보는 양국간 실질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방침이다. 양국 정상은 회담이 끝난 뒤 저녁엔 부산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월드컵D조 한국과 폴란드간 경기를 관전한다. (부산=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한-폴란드 `결전의 날'...첫 승리 기원

    `태극전사'들이 월드컵 16강 첫 관문을 통과하기위한 출사표를 던졌다. 월드컵 축구 D조 한국과 폴란드전이 열리는 4일 오후 8시30분 부산 월드컵경기장에 4천500만 국민의 눈과 귀가 쏠리고 있다. 이날 우리 대표팀이 `부산대첩'에서 폴란드를 제물삼아 16강을 향한 힘찬 진군을 펼치도록 전국 방방곡곡이 붉은 파도와 응원의 함성으로 휘감길 전망이다. 격전지가 될 부산은 물론이고 `원격응원'을 펼칠 서울 대학로와 광화문 등 시내16곳의 길거리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한-폴란드전 지상중계..후반전

    ... 달려오던 유상철이 빼앗아 아크 중앙으로 몰고온 뒤 수비수를 앞에 두고 오른발 강슛, 골키퍼 두데크가 몸을 날렸으나 손에 맞고 골문 왼쪽을 파고 듦. 한국두번째 골. ▲15분= 유상철이 센터서클 부근서 볼 다툼하다 상대 선수와 충돌, 경기장 밖으로 실려가 치료. 히딩크 감독 유상철 빼고 이천수 투입. ▲18분= 이천수 왼쪽으로 드리블하면서 들어가 슈팅 날렸으나 골대 바깥쪽 그물맞음. ▲19분= 폴란드 카우지니를 빼고 제브와코프를 투입. ▲20분= 폴란드 아크 정면에서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열도의 탄식...대륙의 눈물..中, 코스타리카에 무릎.日 벨기에와 무승부

    월드컵 공동개최국 일본이 유럽의 '붉은 악마' 벨기에와 무승부를 기록했고 북중미강호 코스타리카는 첫출전한 '만리장성' 중국을 가볍게 넘었다. 일본은 4일 사이타마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H조 첫경기에서 벨기에와 팽팽한 접전을 벌인끝에 2대2로 비겨 아시아의 체면을 지켰다. 지난 98년 프랑스 월드컵에 처녀 출전해 3전3패 하며 혹독한 신고식을 치렀던 일본은 두번째 출전만에 첫 무승부를 기록했다. 전반을 득점없이 끝낸 두팀은 후반들어 상대를 거세게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월드컵] 한국-폴란드전 전문가 분석

    "높아진 체력과 전술이해도가 이뤄낸 예고된 승리였다." 4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폴란드의 한일월드컵 조별리그 D조1차전을 지켜본 축구 전문가들은 체력의 우위를 앞세운 압박능력과 상대의 허점을파고드는 전술에서의 발전이 한국의 월드컵 첫 승리를 견인했다고 입을 모았다. 또한 전문가들은 초반 몇차례 위기에도 불구, 선수들이 침착하게 경기운영을 하는 등 본선 첫 경기의 부담을 완벽하게 극복했다는 점도 승리의 원동력이 됐다고 지적했다.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폴란드전 전문가 분석]

    "높아진 체력과 전술이해도가 이뤄낸 예고된 승리였다." 4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폴란드의 한일월드컵 조별리그 D조1차전을 지켜본 축구 전문가들은 체력의 우위를 앞세운 압박능력과 상대의 허점을파고드는 전술에서의 발전이 한국의 월드컵 첫 승리를 견인했다고 입을 모았다. 또한 전문가들은 초반 몇차례 위기에도 불구, 선수들이 침착하게 경기운영을 하는 등 본선 첫 경기의 부담을 완벽하게 극복했다는 점도 승리의 원동력이 됐다고 지적했다.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대구시, 세네갈팀 공식 환영 행사

    대구시는 월드컵 개막전에서 국제축구연맹(FIFA)랭킹 1위 프랑스를 꺾은 세네갈팀에 대한 공식 환영행사를 오는 5일 오후 7시부터 대구월드컵경기장 서편 광장에서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세네갈 국기와 태극기의 입장으로 시작되는 이날 환영식에서는 문희갑 대구시장의 환영사와 엔동(N Dong) 세네갈 체육부장관의 답사, 세네갈 민속공연 등의 순으로진행된다. 또 세네갈팀 대구시민 서포터즈 회원 30여명도 이날 환영식에 참가, 세네갈 선수들의 사기를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월드컵] 서울 자율2부제 참여율 저조

    ... 맞붙는 월드컵 수원경기 전날인 4일 서울시가 자동차 자율2부제를 실시했으나 짝수차량 3대 중 2대꼴로 짝홀제를 어긴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이날 출근시간대인 오전 7시부터 2시간동안 시내 교량과 주요 간선도로, 상암동 월드컵경기장 주변, 시 경계 지점 등 12곳에서 짝.홀제 참여도를 조사한결과 전체 조사대상 차량 가운데 끝번호가 짝수인 차량이 30.9%나 돼 참여율이 69.1%에 그쳤다고 밝혔다. 이같은 참여율은 강제 자동차 2부제 시행일이었던 지난달 30일과 ...

    연합뉴스 | 2002.06.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