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9491-79500 / 87,2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말 고속도로.간선도로 정체

      ... 동호대교~청담동 방향, 서부간선도로 성산대교~고척교 구간,동부간선도로 상계방면에서 지체를 보였으며 내부순환로의 경우 연희램프~정릉터널, 월곡램프~홍은램프 구간에서 차량이 꼬리에 꼬리를 물었다. 남북통일축구경기가 열린 상암동 월드컵 경기장 주변에는 오후 들어 강변북로 한남대교~성산대교 구간에 차량이 늘기도 했으나 큰 혼잡 없이 대체로 원활한 소통을 보였다. 서울경찰청 교통정보센터는 '서울 외곽으로 향하는 고속도로와 국도와 연결된 시내 주요 간선도로가 보통때에 비해 크게 ...

      연합뉴스 | 2002.09.07 23:10

    • 주말 고속도로.간선도로 정체

      ... 동호대교~청담동 방향, 서부간선도로 성산대교~고척교 구간,동부간선도로 상계방면에서 지체를 보였으며 내부순환로의 경우 연희램프~정릉터널, 월곡램프~홍은램프 구간에서 차량이 꼬리에 꼬리를 물었다. 남북통일축구경기가 열린 상암동 월드컵 경기장 주변에는 오후 들어 강변북로 한남대교~성산대교 구간에 차량이 늘기도 했으나 큰 혼잡 없이 대체로 원활한 소통을 보였다. 서울경찰청 교통정보센터는 '서울 외곽으로 향하는 고속도로와 국도와 연결된 시내 주요 간선도로가 보통때에 비해 크게 ...

      연합뉴스 | 2002.09.07 23:02

    • thumbnail
      관중들에게 답례하는 선수들

      7일 저녁 서울 상암동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2002 남북 통일 축구'를 마친 양측 선수들이 대형 한반도 깃발을 들고 운동장을 돌며 관중들에게 답례 인사를 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9.07 22:13

    • 盧.鄭.朴 남북축구 관전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와 정몽준(鄭夢準) 박근혜(朴槿惠) 의원이 7일 남북 통일축구대회를 함께 관전했다. 이날 저녁 상암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통일축구대회에 정 의원은 대한축구협회 회장 자격으로, 박 의원은 유럽.코리아재단 이사 자격으로, 그리고 노 후보는 대한축구협회 초청으로 각각 참석했다. 또 지난달 9일 대선출마를 공식선언한 민주노동당 권영길(權永吉) 대표도 자리를 함께 했다. 하지만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대통령 후보는 선대위 ...

      연합뉴스 | 2002.09.07 21:52

    • [통일축구] 상암에 핀 '통일의 꽃'

      ... 한바탕 피어올랐다. '6월의 기적'을 있게 한 '대∼한민국'의 함성은 '남∼북통일'과 '통∼일조국'이 돼 상암벌판에 메아리쳤고 민족의 하나됨을 염원하는 손짓마다엔 한반도기가 펄럭이며 하얀 물결을 일으켰다. 6만4천여 관중이 꽉 들어찬 경기장은 시종 통일의 기운으로 넘쳐흘렀다. '6월의 감동'이 실린 응원가 `필승 코리아'와 `아리랑'은 어느새 멋진 통일가요로 바뀌었고, '우리의 소원은 통일'이 흐를 때마다 모든 이들의 코 끝을 찡하게 만들었다. 경기장은 곳곳에 나부낀 통일 ...

      연합뉴스 | 2002.09.07 21:50

    • [통일축구] 공수 흠잡을 데 없는 북한축구

      뚜껑을 연 북한축구는 생각보다 훨씬 강했다. 북한은 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남북통일축구경기에서 빠른 스피드와 '강철체력'을 압세운 압박축구의 진면목을 유감없이 과시했다. 3-5-2 시스템을 기본 축으로 공격수들의 위치에 수시로 변화를 준 북한은 톱니바퀴처럼 맞물리는 완벽한 조직력속에 공수에서 흠잡을 데 없는 플레이를 선보였다. 공격진 대부분이 1-2명은 제칠 수 있는 개인기와 드리블 능력을 보유한 북한은 특히 빠른 공수전환으로 경기를 ...

      연합뉴스 | 2002.09.07 21:41

    • [통일축구] 벤치앉은 '영웅' 히딩크

      그는 약속을 지켰다. 6월 전국을 환희와 감동의 물결로 요동치게한 '우리들의 영웅' 거스 히딩크 전 축구대표팀 감독이 7일 남북통일축구경기가 열린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한국팀의 벤치에 앉았다. 기술고문 자격으로 월드컵 때 자신을 보좌하던 박항서 감독의 옆자리를 지켰지만 꼭 2개월전 정들었던 한국땅을 떠나면서 '굿바이'가 아니고 언젠가 다시 만날 날을 기약하자는 의미로 말했던 `소 롱'(So long)'의 약속을 실천한 것이다. 특유의 어퍼컷 세리머니와 ...

      연합뉴스 | 2002.09.07 21:40

    • [통일축구] 남북한, 12년만의 대결에서 무승부

      승자도, 패자도 없었다. '통~일축구'의 외침아래 12년만에 열린 역사적인 남북축구 대결은 승부를 가리지 못한 채 끝났다. 부산아시안게임을 대비해 젊은 선수들로 팀을 구성한 한국은 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90년 이후 처음 열린 2002남북통일축구경기에서 스피드와 투지를 앞세운 북한과 일진일퇴의 공방을 벌였지만 0-0으로 비겼다. 통일의 염원을 담은 이날의 경기였지만 승부의 세계에서 만큼은 양보없는 접전이 펼쳐졌다. 한국은 이동국과 김은중을 ...

      연합뉴스 | 2002.09.07 21:11

    • [통일축구이모저모] '통~일조국' 한때 '대~한민국'으로

      0...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남북통일축구경기에서는 한국대표팀 응원단인 붉은 악마 대신 통일연대와 축구동호회 광개토가 함께 응원을 주도했다. 이들은 경기장 한쪽에 모인 300여명이 응원단을 조직해 꽹가리 장단에 맞춰 당초 준비한 구호인 `통~일조국'을 외치고 `아리랑'을 부르면서 경기장 분위기를 달궜다. 그러나 후반 40분께부터는 한국이 북한에 밀리자 월드컵때 구호였던 `대~한민국'을 외치는 관중이 상당수 생겨 `통~일조국'의 구호가 잠시 ...

      연합뉴스 | 2002.09.07 20:36

    • [통일축구] '한반도기' 유래와 등장 사례

      흰색 바탕에 하늘색 한반도 지도를 그려넣은 '한반도기'가 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남북 통일축구경기에도 등장했다. 시드니올림픽(2000.9.15-10.1) 때에 남북 선수단이 한반도기를 들고 공동입장 한 이후 만 2년만에 또다시 체육경기에 사용된 것이다. 지구상 유일의 분단국가인 남북한이 한반도기를 만들어 낸 것은 중국 베이징(北京) 아시아경기대회 단일팀 참가를 위해 89년 3월부터 열기 시작한 체육회담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남측은 ...

      연합뉴스 | 2002.09.07 2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