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9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몽' 이요원·유지태·임주환·남규리, 격동의 1930년대를 담다

    ...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MBC 드라마 '이몽'(연출 윤상호, 극본 조규원)의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격동의 시대를 그릴 이요원, 유지태, 임주환, 남규리의 모습이 예고됐다. 오는 5월 4일 처음 방송되는 '이몽'은 일제 강점기 ... 관계를 표현한다. 임주환은 조선총독부 법무국 소속 일본인 검사 '후쿠다' 역을, 남규리는 매혹적이고 당당한 매력의 경성구락부 재즈싱어 '미키'로 분한다. 임주환은 날카롭고 단호한 눈빛으로, 남규리는 오묘한 눈빛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

    텐아시아 | 2019.04.12 09:53 | 유청희

  • thumbnail
    '이몽' 메인 포스터 공개, 이요원-유지태-임주환-남규리 '4인방 비장美' 눈길

    ...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드라마 '이몽'이 메인 포스터를 첫 공개했다. 드라마의 묵직한 아우라와 함께 격동의 시대를 살았던 이요원-유지태-임주환-남규리의 비장함이 고스란히 느껴져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는 5월 4일 첫 방송 예정인 ... 고조시킨다. 임주환은 조선총독부 법무국 소속 일본인 검사 '후쿠다' 역을, 남규리는 매혹적이고 당당한 매력의 경성구락부 재즈싱어 '미키'로 분한다. 임주환은 날카롭고 단호한 눈빛으로, 남규리는 오묘하면서도 몽롱한 눈빛으로 시선을 ...

    한국경제TV | 2019.04.12 08:16

  • thumbnail
    [천자 칼럼] 화폐인물 유감

    ... 도쿄증권거래소, 도쿄가스 등 수많은 기관·기업을 설립해 ‘일본 경제의 아버지’로 불린다. 일본에선 기릴 만하겠지만 우리로선 썩 유쾌하지 않다. 그가 대한제국의 근대 화폐 발행, 철도 부설, 경성전기(한국전력 전신)를 통해 경제침투에 앞장선 탓이다. 일본은 기존 지폐도 메이지시대(1868~1912) 인물이다. 중국 화폐의 마오 일색처럼 일본 지도층의 정신적 배경을 읽을 수 있다. 반면 한국의 화폐인물은 ‘조선전기에, ...

    한국경제 | 2019.04.10 18:03 | 오형규

  • 연호 바꾼 日, 지폐 인물도 교체

    ... 미즈호은행)과 도쿄증권거래소 등을 설립한 인물이다. 다이이치은행이 발행했던 ‘다이이치은행권’은 일제의 한반도 침략 당시 경제 침탈의 첨병 역할을 하기도 했다. 시부사와는 메이지(明治)와 다이쇼(大正) 시대를 풍미했던 사업가로 일본에서 추앙받고 있다. 하지만 한반도에선 구한말 화폐를 발행하고 철도를 부설하는 한편 경성전기(한국전력의 전신) 사장을 맡으며 한반도 경제 침탈에 앞장선 인물로 여겨진다. 특히 한반도의 첫 근대적 지폐(다이이치은행권)에 ...

    한국경제 | 2019.04.09 17:21 | 김동욱

  • thumbnail
    日 1만엔권에 韓경제침탈 주역…아베 정권 역사관 반영된 듯

    ... 에이이치(澁澤榮一·1840-1931년)의 초상을 넣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부사와 에이이치는 메이지(明治)와 다이쇼(大正) 시대를 풍미했던 사업가로, 제1 국립은행, 도쿄가스 등 5백여개 회사 경영에 관여해 일본에서 추앙받는 인물이다. 하지만 한반도에서는 구한말 화폐를 발행하고 철도를 부설하는 한편 경성전기(한국전력의 전신) 사장을 맡으며 한반도에 대한 경제 침탈에 전면적으로 나선 상징적인 인물이다. 그는 특히 한반도의 첫 근대적 지폐에 등장해 ...

    한국경제 | 2019.04.09 14:35 | YONHAP

  • thumbnail
    [SPECIAL] 골목길, 추억을 걷다

    ... 너와 나의 추억이 쌓인 그 길을 지금 다시 걸어야 한다. ◆다시 보는 향수길 김란기 문화유산연대 대표는 전통 시대부터 근대에 이르는 골목의 가치와 의미를 짚어내기 위해 골목길 답사만 7년째, 둘러본 길만 120회가 넘는다. 그에게 ... 지역으로 통한다. 충무로에 인쇄소가 들어선 것은 일제강점기로 거슬러 올라간다. 현재 중구 삼일대로에 자리한 '경성인쇄공업조합'이 설립된 이래 조합 인근에 일본인 인쇄 업체들이 밀집하면서 지금의 인쇄골목의 터를 닦았다. 해방 이후에는 ...

    한국경제 | 2019.03.27 17:10 | 정채희

  • thumbnail
    김상조 "올해 주총, 기업 지배구조 변화 이정표 될 것"

    ... 것이라고 평가했다. 김 위원장은 14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기업의 지배구조가 시대적·국제적 흐름에 근접하며 쉽게 후퇴하지 않을 긍정적인 방향으로 진화할 기반을 다졌다"며 이같이 ... 내용의 분석을 내놓는 등 다양한 플레이어가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상법 개정과 같은 경성규범(hard law) 변화가 나타나기에 앞서 스튜어드십 코드(수탁자 책임 원칙)와 같은 연성규범(soft law)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19.03.17 17:46

  • thumbnail
    김상조 "올해 주주총회, 기업 지배구조 변화 이정표 될 것"

    ... 것"이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14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기업의 지배구조가 시대적·국제적 흐름에 근접하며 쉽게 후퇴하지 않을 긍정적인 방향으로 진화할 기반을 다졌다"며 이같이 ... 분석을 내놓는 등 다양한 플레이어가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상법 개정과 같은 '경성규범(hard law)' 변화가 나타나기에 앞서 스튜어드십 코드(수탁자 책임 원칙)와 같은 '연성규범(soft ...

    한국경제 | 2019.03.17 13:09

  • thumbnail
    김상조 "올해 주총, 기업 지배구조 변화 이정표 될 것"

    "전자투표제, 주총일 분산, 대표이사-이사회 분리 흐름 나타나" "기업 지배구조 시대·국제적 흐름에 근접…긍정적 진화 기반 다져"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올해 국내 ... 내용의 분석을 내놓는 등 다양한 플레이어가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상법 개정과 같은 경성규범(hard law) 변화가 나타나기에 앞서 스튜어드십 코드(수탁자 책임 원칙)와 같은 연성규범(soft law)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19.03.17 12:09 | YONHAP

  • thumbnail
    천안·괴산, 만세운동 聖地, 완도에선 비밀결사 항쟁…안동, 독립유공자 350명

    ... 시련과 이를 이겨낸 극복의 역사를 담고 있다. 천안시 목성읍 흑성산 아래에 있는 기념관은 총 7개 전시관에 걸쳐 선사시대부터 일제강점기에 이르기까지 우리 민족이 겪은 시련과 국난 극복의 역사를 고스란히 보여준다. 전국 민초들이 펼친 의병전쟁, ... 친일하지 말고 먼 훗날에라도 나를 욕되게 하지 마라”는 유서를 남겼다. 젊은 시절 고향 괴산을 떠나 경성에서 활동하던 홍명희는 1918년 고향 괴산으로 내려와 독립운동을 이어갔다. 그는 1919년 3월 괴산산막이시장 거리에서 ...

    한국경제 | 2019.03.10 15:23 | 이선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