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46401-546410 / 557,8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해설] 신경제 공정경쟁/경영혁신부문..소유분산 추진

    정부가 신경제5개년계획에 반영키 위해 4일 발표한 "공정경쟁질서의 정착과 기업경영혁신부문"은 경제력집중완화,소유분산에 전반적인 정책기조를 맞추면서도 재계의 반발이 컸던 급진적인 정책은 일단 제외시켰다는 점에서 주목을 끈다. 이는 소유분산등을 통해 기업의 전문독립경영체제를 구축해 나가되 현실경제여건을 감안한 결과로 풀이할수 있다. 우선 경제력집중완화시책의 대표적인 사례로선 대규모기업집단의 계열회사간 채무보증수준을 현행 자기자본의 4백%에서 ...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대기업 가지급금 지급금지...공정거래위, 계열사 대여금도

    ... 총발행주식의 50%에서 25%로 축소키로했다. 그러나 소유분산과 경제력집중완화를 위해 검토했던 은행차입금의 출자전 환,기업분할명령제,투자회수명령제등은 도입치 않기로 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4일 이같은 내용의 "공정경쟁질서의 정착과 기업경영혁 신부문"안을 마련,신경제5개년계획에 반영키로 했다. 이안에선 내부거래조사대상도 30대대규모기업집단외에 계열회사수가 많은 그룹으로 확대하고 대규모기업집단 지정기준을 현행 자산총액 상위30위에 서 계열회사수와 소유분산정도를 감안하는 ...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증시동의보감>....제로섬 게임이 아니다

    경영학의 게임이론에 의하면 게임은 그 속성상 제로섬게임 플러스섬게임 마이너스섬게임으로 나눌수 있다. 스포츠나 바둑 장기를 비롯하여 돈을 걸고 하는 게임의 대부분은 게임참가자의 이득과 손실을 합하면 제로가 되는 제로섬게임이라 할수있다. 그러나 주식투자는 제로섬게임에서 예외가 되는 게임이다. 지난 몇년간의 대세하락기에는 주식투자는 마이너스섬게임이었다. 주식투자에 참가했던 대부분의 투자자는 엄청난 투자손실을 안고 하나둘 증시를 떠나야만 했다. ...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정부,민자당이 제시한 부도처리유예제도 재고 안해

    ... 유예여부에 대한 판단기준 판단주체 유예기간설정 부도유예 후 실제부도발생시의 처리방법등을 뒷받침하기가 어려워 이제도 도입을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재무부는 이에따라 부도처리유예제를 도입하지 않는 대신 일시적인 경영인으로 부도위기에 처한 유망중소기업에 대해 경영인정자금을 확대공급하고 부도업체가 발행한 어음을 만기전에 환매하지 못하도록한 조치(4월부터 시행)를 철저히 이행토록하는등의 보완책을 검토중이다. 이관계자는 지금도 각 금융기관들이 ...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해외스포츠] 마이클조단 내기골프서 10억원 빚졌다

    .미국 프로농구(NBA)의 슈퍼스타 마이클 조단(시카고불스)이 "내기골프"로만 한사람에게 125만달러 (한화 약9억8,000만원)의 빚을 졌다는 주장이 나와 화제. 샌디에이고 스포츠전당의 전소유자이며 경영자였던 리처드 에스퀴나스는 3일 자신이 쓴 "마이클과 나"라는 책에서 지난91년 조단과 내기골프를 쳐 불과 10일만에 125만달러를 땄다고 주장했다. 에스퀴나스는 "우리들의 도박중독증. 살려달라는 나의 외침!"이라는 부제가 붙은 이책에서 ...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중전기업계, 삼성전관 신규참여 반발...청와대등에 건의문

    ... 보냈다. 이들 업체들은 작년중 국내 중전기업체의 생산액은 1조9천8백억원에 그쳤 으나 업체수는 5백여개에 달해 1업체당 평균매출액은 40억원을 밑돌았다고 지적,삼성이 진출할 경우 영세업체의 무더기 도산이 우려된다고 주장했다. 중전기업체들은 삼성이 표면적으로는 이천전기주식 38.1%를 인수,두번째 대주주가 되는 것으로 발표됐으나 실제로는 삼성측이 깊은 연관이 있는 일 본도시바사(이천전기주식 16.9%소유)와 함께 경영권을 인수했다고 주장했다.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초대석] 대기부문 환경대상받은 제일합섬 박홍기 대표이사

    5일은 "환경의 날". 92년6월 리우환경회담이후 환경문제가 국제질서의 새로운 축으로 대두되면서 환경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환경규제는 기업경영의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 폴리에스테르원사및 직물생산업체인 제일합섬 박홍기대표이사(54)는 무공해사업장건설을 위한 공해방지시설투자에 주력하는 한편 "1사1산운동""1사1하천운동"등을 전개,환경관리부문에서 가장 모범적인 제조업체로 손꼽히고 있다. 이에따라 올해 처음제정된 환경처의 대기부문 환경대상을 ...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해설] '위장계열'조사 대기업그룹들 촉각 곤두

    ... 불공정행위조사가 기업에 대한 본격적인 사정의 신호탄이 아닌가 하는 우려를 감추지 못하고 있다. 대기업그룹들은 이번에 조사대상으로 올라있는 기업들이 총수의 친인척이나 퇴직임직원들이 관리하고 있더라도 실질적으로 분재과정을 거쳐 경영이 분리돼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라고 주장,표면상 크게 걱정할게 없다고 밝히고 있다. 그러나 이같은 "해명"과는 달리 총수인척의 경영지배,계열사출자등으로 얽혀있는 곳이 많아 공정거래위의 판단이 어떻게 나올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현장기업인] 삼천리자전거 조형래 회장..적당주의 철저배제

    ... 회장실에 들어가는 임원들이나 간부사원들은 등줄기에 식은땀을 흘리기가 일쑤이다. 보고서하나 꼼꼼히 책기지 못하면서 어떻게 정상을 넘볼수 있느냐는 따가운 지적을 받으면서. 조회장 자신도 매사 빈틈없는 업무처리로 일관한다. 최고 경영자가 헛점투성이면 부하들의 눈에 어떤모습으로 비춰질지를 누구보다 잘 알아서 이다. 조회장이 적당주의를 철저히 배제하는데는 그럴만한 이유가 있다. 그는 전문 경영인이다. 그는 지난69년 당시 기아산업(현 기아자동차)에 입사. ...

    한국경제 | 1993.06.05 00:00

  • 4월중 부도기업 688개사...한은, 올들어 처음 감소

    그동안 계속 늘어나던 부도업체수가 지난 4월을 고비로 감소세로 돌아서 는 등 기업들의 경영여건이 다소 개선되는 추세이다. 4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 4월중 전국에서 부도를 내고 도산한 업체는 모두 6백88개로 지난해 같은달의 7백95개에 비해 16%(1백27개 업체)가 줄었 으며 이들 부도업체 가운데 대기업은 없고 모두 중소규모의 법인기업이나 개인사업체인 것으로 나타났다. 올들어 전국의 부도업체수는 1월에 6백77개, 2월 7백51개, ...

    한국경제 | 1993.06.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