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731-5740 / 5,7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주의 베스트 셀러> 종합부문 1위 "소설 목민심서"

    ... 3위.새뮤엘슨이 본 한국경제(폴A새뮤엘슨저,시사영어사간) 4위.정보를 3배로 활용하는 지적메모술(증전강기저,한국생산성본부간) 5위.멀티레벨 마케팅전략(소림충사저,한국LCA간) 6위.부자의 경제학 빈민의 경제학(유시민저,푸른나무간) 7위.미래기업(피터 드러커저,한국경제신문사간) 8위.유망점포 120(배윤진 외저,길벗간) 9위.성공을 원하면 사귐에 능하라(고바야시 가쓰미저,행담간) 10위.권력이동(앨빈토플러저,한국경제신문사간) **교보문고 집계**

    한국경제 | 1992.10.12 00:00

  • 가을에 오히려 책 안팔려...레저.향락풍조로

    독서의 계절인데도 최근 도서판매량이 연중 최저치를 기록하고 있다. 교보문고의 경우 하루 3만권안팎이던 판매량이 추석 연휴이후 하루 2만권 수준으로 줄었다. 종로서적도 7,8월보다 오히려 20%이상 줄어들었다. 이처럼 가을에 책이 안 팔리는 이유는 레저를 즐기려는 행락인구가 크게 늘어나고 있기 때문인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한국경제 | 1992.10.05 00:00

  • < 사회면 톱 > 서점가에도 중국바람

    서점가에도 중국바람이 불고있다. 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한중수교이후 교보문고 종로서적 을지서적등 서울시내 대형서점들이 중국도서특별코너를 다투어 설치하고있다. 종전에는 고작 중국여행안내서나 전문서적이 간혹 팔리는게 고작이었으나 ... 정치 경제에 대한 최신자료및 중국투자안내서에 대한 문의가 많다고 종로서적측은 밝혔다. 이밖에 을지서적과 영풍문고도 한중수교직후 "중국관계도서전"과 "중국대륙을 알자"라는 중국도서특별코너를 각각 개설,중국관련도서 1백여종을 ...

    한국경제 | 1992.09.07 00:00

  • 북한판 국역 `리조실록' 입수, 일반에 공개...부산대

    부산대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북한판 국역 `리조실록''을 입수, 시민.학생 들에게 공개하고 있다. 3일 부산대 중앙도서관(관장 김정근)에 따르면 이 학교는 지난 5월 교보 문고를 통해 `리조실록''을 입수하고 도서관 4층 특수자료실에 보관, 일반 에 공개하고 있다는 것이다. 북한 사회과학원 민족고전연구소가 지난 54년에 착수해 37년만인 지난해 12월 완간한 이 책은 모두 4백권으로 돼 있고 권당 원문 3백쪽을 포함해 8백-9백쪽으로 돼 ...

    한국경제 | 1992.09.03 00:00

  • 포스서브 새IP추가 국제음반정보등3사 ... 포스데이타

    포스데이타의 PC통신서비스인 포스서브가 3개IP(정보제공자)를 추가,더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수 있게됐다. 2일 포스데이타는 국제음반정보 교보문고 문화부등과 정보제공계약을 체결,총27개의 IP를 확보하게됐다고 밝혔다. 특히 국제음반정보는 클래식 팝송 가요등 국내외음반정보를 PC통신으로 제공하고 음반및 비디오테이프등을 통신판매하는 회사로 포스서브 가입자는 필요한 제품을 PC통신으로 예약주문할수 있다.

    한국경제 | 1992.09.02 00:00

  • 서점가 베스트셀러 믿을수 없다 ... 출판사 사재기 많아

    최근 베스트셀러 순위집계가 출판사나 저자추측의 ''사재기''에 의해 왜곡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와 독자들에게 혼란을 주고 있다. 서울 교보문고의 경우 주간베스트셀러 집계 1위는 대개 6-7백권이 팔 리는 책이 차지하는데 사재기를 한 책은 주당 1백50권에서 3백권의 책 이 더 팔려 베스트셀러의 판도를 바꾸어놓는다. 현재 서울 대형서점의 베스트셀러 종합집계에서 상위에 오른 J,H,S 출판사들의 책은 대개가 이같은 사재기에 의해 조작된 것이라는 ...

    한국경제 | 1992.08.24 00:00

  • 일본 잡지 만화 엄청나게 팔린다 ...서점들 앞다퉈 진열

    일본서적 전문서점을 비롯,교보문고와 종로서적,을지서적등 대형서점들 이 앞다퉈 일본 잡지코너를 개설하고 있으며,이밖에도 시중의 소형서점들도 일본 잡지들을 눈에 잘 띠는 곳에 진열해 놓고 있다. 명동 A서점의 경우 하루평균 일본 패션잡지는 하루 30여권이나 팔리고 있고,교보문고의 경우도 전문서적 다음으로 일본잡지가 많이 팔린다는 것. 전문서적상들에 따르면 ''논노''의 경우 정식으로 수입되는 물량만도 매월 2만권에 달하며,특히 만화의 경우는 ...

    한국경제 | 1992.08.11 00:00

  • 대학가에 "문고팅" 열기가 뜨겁다...책도 보고 짝도 찾아

    대학가에 "문고팅"열기가 일고있다. 31일 대학가에 따르면 최근 교보 영풍등 대형문고가 속속 문을 열면서 방학을 맞은 대학생들 사이에 일명 "문고팅"이 한창이다. 문고팅이란 ''문고헌팅''의 줄임말로 대형서점에서 젊은이들이 즉석헌 팅을 하는 것을 말한다. 이런 문고팅이 유행하고 있는 것은 매장이 넓고 시원한데다 책방이라 서 일단 지적인 분위기로 자신을 감쌀 수 있고 건전한 곳이란 특성때 문에 말을 걸어도 거부반응이 적기 때문이다. 문고팅엔 ...

    한국경제 | 1992.07.31 00:00

  • 포스데이타, 코아스프트 환은등과 정보제공협정 체결

    포스테이타(사장 성기중)는 14일 코아소프트 외환은행 한국기업평가 무공등과 정보제공협정을 체결했다. 포스데이타는 자체PC통신서비스인 포스서브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표준바이오리듬 외환 금융 투자 신용정보및 해외시장뉴스 북방통상관계 정보등을 서비스한다. 포스데이타는 또 포스서브이용자들에게 보다 전문적이고 새로운 정보를 제공하기위해 조선일보 스포츠서울 한국야구위원회 교보문고 국제음반정보 통인익스프레스등과도 정보제공협정체결을 추진하고있다.

    한국경제 | 1992.07.14 00:00

  • `영풍문고',책 120만권 갖춰 14일 개장...종각 서편 위치

    서울 종로구 서린동에 초대형서점 `영풍문고''(대표 윤성로)가 오는 14일 오전 10시 문을 연다. 종각 서편에 새로 지은 지상23층 지하6층규모의 영풍빌딩 지하1층에 들어서는 영풍문고는 총1,500평에 서가면적만 760평으로 ... 12만종 120만권의 책을 수용할수 있는 규모이다. 이로써 종로는 지난5월30일 보수공사를 끝내고 재개장한 교보문고와 80년 역사를 자랑하는 종로서적,을지서적등 1,000평을 넘는 대형서점 4 개를 가진 `문화의 거리''로 그 ...

    한국경제 | 1992.07.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