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44,9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감사원장 후보자 청문회…野 "대장동 감사" 與 "최재형 감사"(종합)

    ... 후보자는 "감찰 실익이 없다는 취지로 말한 것이지, 감사는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청문회 내내 민주당이 최 전 원장에 대해 공세를 펴자 국민의힘은 "오늘은 최 후보자 청문회다"(홍문표 특위 위원장), "최 전 원장에 대한 국감인지 최 후보자 청문회인지 헷갈릴 정도"(정점식 간사)라고 반발했다. 구자근 의원은 "최 전 원장은 임명동의안 제출 때 문재인 대통령의 평가대로 청와대의 부당한 압력과 여당 탄압에도 불구하고 높은 도덕성과 흔들리지 않는 자세로 일하셨다. ...

    한국경제 | 2021.11.02 18:10 | YONHAP

  • thumbnail
    한은, 이달 기준금리 올릴 듯…내년 1월 추가인상 가능성도

    ... 금융통화위원회는 오는 25일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를 연다. 기준금리를 결정하는 올해 마지막 회의로 다음 결정 회의는 내년 1월 열린다. 지난달 금리를 동결한 한은은 이달엔 올릴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이주열 한은 총재가 지난달 15일 국정감사에서 “11월 금리 인상을 충분히 고려할 수 있다”고 말하는 등 수차례 인상을 시사했다. 치솟는 물가를 제어하고 빨라지는 가계부채 증가 속도를 억제하기 위해서다. 지난달 금통위에서 임지원·서영경 금통위원이 ...

    한국경제 | 2021.11.02 17:36 | 김익환

  • thumbnail
    [단독] 금감원, 우리금융 종합검사 돌연 중단

    ... 끝났다”고 말했다. 금융권에서는 정 원장이 종합검사 제도를 대대적으로 손질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금감원은 최근 검사·제재 개선을 위한 내부 태스크포스(TF)를 꾸려 운영 중이다. 그는 지난달 열린 국정감사에서도 “검사, 제재와 관련해 개선이 필요한 사안이 있지 않을지 신중하게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금감원 먼지털기식 검사 사라지나 정은보式 '감독 체계'에 초미 관심 금융감독원이 우리금융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11.02 17:23 | 정소람

  • thumbnail
    심상정 "안철수·김동연에 '양당체제 종식' 공동선언 제안할것"

    "양당체제 구악…이번 대선 '기득권 양당 vs 제3지대' 간 대결" "李 평소 '합니다', 국감선 '모른다'"…"플랫폼기업, 보이스피싱 사기수법" 정의당 심상정 대선후보는 2일 "조만간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를 만나 양당 체제 종식을 위한 공동선언을 하자고 제안할 것"이라고 밝혔다. 심 후보는 이날 SBS 뉴스브리핑에 출연해 "이번 대선은 34년간 번갈아 권력을 잡아 온 기득권 양당과 시민이 밀고 가는 미래정치, 즉 제3지대의 ...

    한국경제 | 2021.11.02 17:10 | YONHAP

  • thumbnail
    [다산 칼럼] 사라져야 할 '캠프정치'

    ... 27명이라고 했다. 윤석열 후보 측은 국민의힘 소속 의원의 48.7%가 캠프에 합류했다고 ‘당내 압도적 지지’를 자랑하지만, ‘당 위에 윤 캠프’라는 비판도 있다. 캠프정치 때문에 올해 국정감사는 삼권분립에 근거한 정부 기관에 대한 감사는 사라지고 캠프를 대변하는 경연장이 됐다. 민생은 안중에 없고 캠프의 정치적 이익에만 몰두하는 의원들의 모습은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캠프정치의 폐해는 또 있다. 정당은 그래도 정책에 ...

    한국경제 | 2021.11.02 17:07

  • thumbnail
    새 주인 찾았지만...갈 길 먼 쌍용차

    ... 반응입니다. 이미 자산을 담보로 1,900억 원 가량을 쌍용차에 빌려준 만큼 추가 대출은 어렵다는 겁니다. 단순히 빚 상환을 넘어 쌍용차가 부활하고 지속할 수 있는 현실적인 청사진이 먼저 제시돼야 한다는 지적입니다. 앞서 지난달 국정감사에서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은 에디슨 측을 겨냥해 "사업성 판단이 안된 상태에서 지원에 한계가 있다"며 "자본조달 수준과 사업성을 종합 검토해 적절한 지원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매출과 직원 수 등 덩치 면에서도 두 ...

    한국경제TV | 2021.11.02 17:07

  • thumbnail
    [취재수첩] '플랫폼은 악'이라는 편견

    ... 반대 분위기는 잡히지 않았다. 최근 기류가 급격하게 변하고 있다. 한 협상 관계자는 “최근 카카오가 다른 업종에서 골목상권 침해 논란으로 궁지에 몰리자 연합회의 위상과 주장이 힘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국정감사에서 이동주 더불어민주당 의원, 심상정·류효정 정의당 의원 등이 카카오가 연합회 요구를 받아들여야 한다며 힘을 실어준 것도 한몫했다. 이번엔 대리운전 기사들이 발끈하고 나섰다. 한마디로 “황당하다”는 ...

    한국경제 | 2021.11.02 17:04 | 구민기

  • 美, 대북 지원 나서는 동시에 '제재 완화' 일축…"中, 제재 이행해야"

    ... 하는 등 최근 대북 제재 완화 필요성을 계속해서 언급해왔다. 미국이 북한을 향해 제재 완화가 ‘선결 조건’이 될 수 없단 점을 분명히 했다는 분석도 나온다. 앞서 국가정보원은 지난달 28일 국회 정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북한이) 광물 수출·정제유 수입·민생 및 의약품 분야에서 제재를 해제해 줄 것을 선결조건으로 내세우고 있다”고 보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 국무부는 지난달 “우리는 ...

    한국경제 | 2021.11.02 15:55 | 송영찬

  • thumbnail
    이달 금리 인상 시사한 한국은행…내년 1월 추가 인상 유력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는 오는 25일 통화정책방향 회의를 연다. 기준금리를 결정하는 올해 마지막 회의로 다음 결정 회의는 내년 1월에 열린다. 지난달 금리를 동결한 한은은 이달에는 인상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이주열 한은 총재가 지난달 15일 국정감사에서 “11월 금리 인상을 충분히 고려할 수 있다”고 말하는 등 수차례 인상을 시사했다. 치솟는 물가를 제어하고 빨라지는 가계부채 증가속도를 억제하기 위해서다. 지난달 금통위에서 임지원·서영경 금통위원이 ...

    한국경제 | 2021.11.02 15:37 | 김익환

  • thumbnail
    가상자산 과세 급제동…"주식 과세도 60년 걸렸다"

    ... 걸렸다"고 덧붙혔다. 여당을 중심으로 가상자산에 대한 과세를 유예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는 있지만, 정부는 내년부터 가상자산에 대해 과세한다는 원안을 고수하고 있다. 앞서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지난달 20일 국회 기재위 기재부 종합 국정감사에 출석해 "내년 가상자산 과세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선을 그었다. 국세청 역시 가상자산 거래소를 대상으로 과세 컨설팅을 진행 중이다. 한 거래소 관계자는 "코인마켓 거래소와 원화마켓 거래소를 따로 불러가며 컨설팅을 진행하고 ...

    한국경제TV | 2021.11.02 14: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