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47,2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침내 의대증원 '결실' 봤지만…'전공의 없는 병원'은 해결과제

      ... 과제를 짊어지게 됐다. ◇ 의료계 "1명도 못늘린다" vs 정부 "흔들림없는 의료개혁" 정부는 지난 2월 6일 2025학년도 입시부터 5년간 의대정원을 2천명 증원해 5천38명씩 뽑겠다는 계획을 내놨다. 지난 2022년 10월 국정감사에서 조규홍 복지부 장관이 증원 추진을 언급한 지 1년 4개월 만이었다. 당초 작년 10월 증원 규모를 내놓을 계획이었으나, 의료계의 반말을 고려해 의대가 있는 대학들을 대상으로 증원 수요조사를 한 뒤 증원 계획을 구체화했다. 정부 발표 ...

      한국경제 | 2024.05.24 19:01 | YONHAP

    • thumbnail
      "라인사태, 'IT 후진국' 일본의 강탈 욕구에서 비롯"(종합)

      ... 매각을 요구한 내용을 철회하라고 요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국회가 초당적으로 일본 정부의 비합리적이고 한일투자협정 및 국제법을 무시하는, 탈법적인 행정 지도에 대해 강력하게 항의하는 결의안을 채택해야 한다"며 "이번 가을 국정감사에서 관련 사안에 대한 조사와 논의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 전용기 의원은 "일본이 '제2의 침략'을 계획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상황에서 정부가 적극적으로 대처하지 않는 것은 심히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토론회에서는 ...

      한국경제 | 2024.05.24 14:31 | YONHAP

    • thumbnail
      "라인사태, 'IT 후진국' 일본의 강탈 욕구에서 비롯"

      ... 매각을 요구한 내용을 철회하라고 요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국회가 초당적으로 일본 정부의 비합리적이고 한일투자협정 및 국제법을 무시하는, 탈법적인 행정 지도에 대해 강력하게 항의하는 결의안을 채택해야 한다"며 "이번 가을 국정감사에서 관련 사안에 대한 조사와 논의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 전용기 의원은 "일본이 '제2의 침략'을 계획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상황에서 정부가 적극적으로 대처하지 않는 것은 심히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토론회에서는 ...

      한국경제 | 2024.05.24 13:24 | YONHAP

    • thumbnail
      프랜차이즈 재료비 '값질' 사라진다…점주와 협의 의무화

      ... 치킨 프랜차이즈 bhc는 해바라기유를 필수품목으로 지정하고 시장 제품보다 30% 이상 비싼 가격에 판매했다. 도넛 전문점 던킨은 품질 유지와 무관한 오븐을 필수품목으로 정하고 경쟁사보다 비싼 가격(700만원)에 공급했다. 국회 국정감사와 소비자단체, 공정거래위원회 등이 지적한 프랜차이즈 가맹본부 ‘재료비 갑질’의 사례들이다. 오는 7월 3일부터 프랜차이즈 가맹본부가 필수품목 종류와 가격을 바꾸려면 반드시 가맹점주와 협의해야 한다. 공정위는 ...

      한국경제 | 2024.05.23 18:40 | 정영효

    • thumbnail
      文 회고록이 재점화시킨 '김정숙 타지마할' 논란…3가지 쟁점

      ... 고위 관계자도 입을 열었다. 이 관계자는 "2018년 당시 인도가 우리 외교부에 공식 초청한 인사는 도종환 당시 문체부 장관"이라고 설명했다. 국정감사를 통해 공개된 당시 외교부 문서에는 인도 측은 도종환 문체부 장관을 초청한 것으로 나와 있다. 그러나 도 장관 역시 국감 일정으로 인도 방문이 어렵게 되자, 같은 해 10월 외교부가 김 여사의 인도 방문 여부를 타진했고 이후 인도 측에서 모디 총리 명의로 초청장을 보낸 것으로 드러났다. ...

      한국경제 | 2024.05.21 16:18 | 이슬기

    • thumbnail
      민주, '검찰개혁 입법' 속도전…"국감 전까지 마무리"

      ... 활동기간으로 잡고, 그동안 신속하게 법안을 만들어 당론화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민생 의제가 우선순위에서 밀리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 김 의원은 "(당내에) 검찰개혁을 외면할 수 없다는 공감대가 형성됐다"며 "정기국회 내, 특히 국정감사 전 검찰개혁을 마무리하는 게 민생 국회를 본격화하는 방법"이라고 반박했다. 통상 국정감사가 10월 초중순에 시작되는 점을 고려하면 개원 후 5개월 이내에 입법을 매듭짓겠다는 것이다. 민주당은 문재인 정부가 밀어붙였다가 윤석열 정부 ...

      한국경제 | 2024.05.21 11:54 | YONHAP

    • thumbnail
      방심위, '박철민, 이재명에 20억 의혹' 보도 종편들 '문제없음'

      ... 쇼', JTBC 'JTBC 뉴스룸', MBN 'MBN 종합뉴스' 등 총 6건이다. 해당 방송들은 당시 경기도 국정감사장에서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이 조직폭력배인 박 씨가 이 대표에게 준 뇌물이라는 돈다발 사진을 공개하며 제기한 의혹을 ... 보도했다고 지적했다. 여권 추천 문재완 위원은 "이 대표가 20억원을 받았다고 단정적으로 보도한 게 아니라, 국감장에서 국민의힘 의원이 제기한 문제를 보도한 것이고 이 대표의 반론도 보도했기 때문에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야권 ...

      한국경제 | 2024.05.21 10:59 | YONHAP

    • thumbnail
      文 회고록 자화자찬 역풍…김건희 특검 반격카드 줬나

      ... 찾았다는 내용의 칼럼을 썼다가 청와대와 충돌했다. 당시 청와대는 정정 보도를 요청하며 소송했지만 결국 패소했고 외유성 출장 논란에 대해 해명하지 않았다. ◆ 배현진 "인도에 요청한 '셀프 초청'" 국정감사서 확인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은 SNS에 "외교부가 김 여사를 초청해 달라는 의사를 인도 측에 먼저 타진한 '셀프 초청' 사실을 확인했다"고 비판했다. 2018년 9월 외교부 문서에 따르면 인도 관광차관은 ...

      한국경제 | 2024.05.20 14:18 | 이미나

    • thumbnail
      文 '김정숙 타지마할' 발언 논란…박지원도 "처음 아냐" 반박

      ... 통해 "전직 대통령으로서 예우를 원하신다면 퇴임 후 잊히겠다던 그 약속부터 지키시기를 바란다"며 "대통령 부인에 대해 특검한다면 김정숙 여사가 먼저"라고 비판했다. 배현진 의원도 페이스북에서 "국정감사를 통해 외교부가 김 여사를 초청해달라는 의사를 인도 측에 먼저 타진한 '셀프 초청' 사실을 확인했고, 급히 예비비를 편성해 대통령이 탑승하지 않으면 달 수 없는 대통령 휘장을 대통령 1호기에 버젓이 걸고 대통령인 듯 ...

      한국경제 | 2024.05.20 10:47 | 신현보

    • "김정은 대변인…회고록 아닌 참회록 써야"

      ... 만들었다”고 했다. 문 전 대통령은 회고록에서 2018년 김정숙 여사의 인도 방문이 인도 측 초청에 따른 ‘영부인 단독 외교’였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배현진 의원은 페이스북에 “제가 국정감사를 통해 외교부가 김정숙 여사를 초청해달라고 인도 측에 먼저 타진한 ‘셀프 초청’ 사실을 확인했다”며 “일정표에 없던 타지마할 방문까지 했다. 국민을 어찌 보고 능청맞게 웬 흰소리하냐”고 ...

      한국경제 | 2024.05.19 19:00 | 정소람